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집회 현장에 조금 늦게 도착해서 안의원님을 뵈진 못했네요.

당비를 내는 국민의당 당원이면서도 당과는 거리를 두고 있는데, 마음은 늘 잘하길 응원하고(또 지켜보고?) 있습니다.


다음 대선이 어떻게 될지 정말 오리무중 입니다만, 결과가 어찌 되든간에 검찰 개혁 만큼은 반드시 이루어졌으면 좋겠네요.

공수처 설치, 검찰총장 직선제, 수사지휘권 제거 등등...그 외 어떤 방식으로라도 썩을대로 썩은 검찰을 반드시 바로 잡아야, 나라가 조금이라도 바로 서고, 늘 반복되는 정권 말기 권력형 부패 사건 뉴스도 안보게 되겠지요.

언제나 대형 사회적 이슈에는 늘 썩은 검찰이 엮여있는 이 지겨운 현실...

검찰의 칼날이 제대로 서있으면, 아무리 대통령 사고에 문제가 있다 한들, 최순실 같은 인간이 저렇게나 설칠 수 있었을까요...

부패의 차단이 아닌, 씨앗이 되고 연결고리 역할을 하는 대한민국 검찰.

검찰 바로 못 세우면 다음 정권도 분명 성공 못할 것입니다.


올리는 현장 사진들에 부연 설명은 하지 않겠습니다.

이승환 노래 개사 부분이나 적지요.


'주문을 외워보자~

하야하라 박근혜~ 하야하라 박근혜~


주문을 외워보자~ 오예~

하야하라 박근혜는 하야하라 하야하라~'



P1120847.jpg


P1130017.jpg


P1130025.jpg


P1130091.jpg


P1130139.jpg


P1130242.jpg


P1130367.jpg


P1130378.jpg


P1130408.jpg


P1130502.jpg


P1130463.jpg





?
  • profile
    화이부동 2016.11.13 18:00
    깍꿀로님의 글
    ‘ 당비를 내는 국민의당 당원이면서도 당과는 거리를 두고 있는데, 마음은 늘 잘하길 응원하고(또 지켜보고?) 있습니다.‘에 공감합니다.
    마음으로 응원하는 점은 저와 비슷하네요. 저는 바쁘다는 핑계로 이번 광화문 집회에 참석도 못하였는데....

    더욱이 저는 당원도 아니지만, 안 철수와 국민의당에 웬지 마음이 끌리네요.
    아마도 한때 진보진영의 열렬한 지지자였다가 낡은 구태정치 반복에 실망하였고,
    또 잠시 보수진영지지를 하였다가 부패한 정치꾼들에게 더 크게 실망였습니다.
    모두에게 배신감으로 가득하였는데,

    안철수님의 혁신정치 선언과 함께
    2015년에 광야에 뛰어든다고 하신 이후부터 크게 달라졌습니다.
    우리가 선진 혁신정치로의 업그레이드를 위해서는
    정치인이 바꿔지기를 기대하기는 어렵다.
    우리 국민 개개인에 먼저 업그레이드되어야한다고...
    그러기 위해서는 '나부터 무임승차를 버리도록해야한다.'고 각오하였는데,
    어제 집회에 참여하신 깍꿀로 님등 대단하십니다. 무임승차를 버린 분들이라 생각합니다.

    즉 혁신정치의 열망에는 모두 한마음이신 것 같네요. 우리의 열망이 헛된 꿈이 되지않도록 2017년과 그이후에 계속 힘찬 응원을 다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44462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17742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04018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47958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53306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47922   화이부동
12160 비선조직이 문제가 아니다. 0 4895   akc가리실
» 11.12 광화문 집회 현장의 기록 1 file 1 4960 2016.11.13(by 화이부동) 깍꿀로
12158 리더의 덕목"""" 3 1 5663 2016.11.14(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2157 분노한 시민들의 함성.. 1 1 4585 2016.11.13(by 화이부동) 산책
12156 역사의. 수레바퀴""""" 5 7497   퇴직교사
12155 진정 박사모라면 대통령에게 "이제 내려 오십시요. 저희와 함께 국민께 참회의 시간을 갖읍시다"라고 해야 하는 것 아닌가? 3 3 6318 2016.12.02(by Architect) 크리스
12154 간만에 0 4732   회원101
12153 차별화 전략(전국민의 마음을 꿰뚫고 이치가 맞아야) 0 4666   꾀꼬리
12152 아쉬움.안타까움... file 1 5263   파랑새야
12151 안타까운 우리 안철수님 2 1 5262 2016.11.07(by 비상하는솔개) 꾀꼬리
12150 나의생각 2 6197   비상하는솔개
12149 안철수님 전세이야기는 뭔가요? 0 5856   비틀쥬스
12148 비박의 이정현퇴진 그리고 분열 0 4924   애국보수안철수
12147 안철수의원이 대선에서 노래로 썼으면 하는 노래 강추함 0 5614   애국보수안철수
12146 문체부에서 억울하게 강퇴당한 직원을 복직시켜야한다. 4 5945   개똥철학
12145 이성적으로 생각해 보자 1 4384   꾀꼬리
12144 최양락하차의혹 특별조사위 만들어야합니다. 1 1 5314 2016.11.04(by 보물단지) 애국보수안철수
12143 방송국들이 정신나갔군요 0 5292   애국보수안철수
12142 아직까지 문제의 원인과 대안이 없는가 1 4400   꾀꼬리
12141 문재인. 팔푼이 놈아 1 3 7010 2017.07.03(by 비회원(guest)) 한이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