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결론부터 유추해 보자.


안철수 42%, 문재인 40%, 자유 한국당 후보 14%, 심상정4%로 승리할수있다.


안철수의 새정치가 중도 개혁 세력으로 결집된다면 이길수 있다는 예측 수치다.


문재인과 민주당은 큰틀의 진보 세력의 주축으로 탄핵전 정권 교체의 큰축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탄핵이후 박사모 울분 세력과 자유 한국당 극우 보수세력 규합으로 뭉칠것이고 극진보 세력 심상정은 이미 결정 되어있다.


지금 나오는 여론 조사는 무시하고 각당 경선후 본선에 나올 4자구도가 대체적 시각이다.


아직 개혁적 보수의 자리를 잡고있지 못한 바른 정당은 중도 세력과의 연대나 통합을 희망하고 있는 중이다.


 안철수의 결심에따라 성찰적 보수와 개혁적 진보는 하나의 중도 연합 세력으로 한국 정치의 새로운 정치 기반을 구축할수 있다. 여기에 여러 제3지대 세력이 함께할 변수도 있다.


그래도 승리는 만만치 않다. 안철수와 문재인의 최종 표차는 1-2%에서 결판나는데 확장성에서 유리한  안철수가 겨우 승리 할수 있기때문이다.


답은 나와있는데  아직 리더가 결정되지 않았다.  안철수가 희망하는 국민 통합 세력, 제3의 중도 정치 세력, 그리고 대선 승리...


두마리의 토끼를 다 잡을수 있는 마지막 정치 생명의 승부수가 기다리고 있다.


빠른 결단과 담대한 정치력이 필요한 시기다.


당신이 이세력의 리더가 되어야 한다.

시간이 없다....


  

?
  • profile
    화이부동 2017.03.06 15:15

    크리스님의 ‘답은 나와있는데 아직 리더가 결정되지 않았다. 안철수가 희망하는 국민 통합 세력, 제3의 중도 정치 세력, 그리고 대선 승리...’에 공감합니다. 한편으로
    지금 보수세력은 탄핵인용된 이후에는 태극기 집회를 더욱 거세게 할지 모릅니다.
    그래서 황모씨를 대선 단일후보로 밀려고... 또 진보진영도 또다른 집회를 계획할 지도 모릅니다. 그렇다면 협박과 선동의 집회로 나라가 혼란에 이를 것입니다. 2016에 이어 2017이후에도...
    이제 국가안정과 나아가 국론분열의 혼란을 줄이기 위하여
    탄핵인용이후 점차
    국가바로세우기 범국민 서명 운동 및 국가바로세우기 범국민 집회운동을 벌이는 것이 어떨까 생각합니다.
    2016년, 작년에 안 철수님이
    ‘이게 나라냐?’그리고 대통령 탄핵 서명 범국민 운동한 것 처럼...
    그래서 헌재선고 승복 및 나라안정을 위하여...
    국가바로세우기의 범국민 서명운동과 범국민집회운동(개헌 서명운동 포함)은   
    탈이념의 중도가 중심이 되어야합니다.
    좌파10년정권+우파10년정권은 18대대선으로 종식되어야합니다.
    진정 국민눈높이의 국가바로세우고 , 국민눈높이의 혁신정치는
    탈이념의 중도세력만이 해낼수 있습니다.
    중도성향지지자와 합리적진보성향지지자와 성찰하는 보수성향지지자가
    국민눈높이로 뭉치면 가능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2746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5 2961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2631   마니니
오름 안님과 함께 행복한 세상을 꿈꾸어 봅니다. 2 2553   title: 태극기유대위
오름 안철수 화이팅!!! 2 2906   munhee
오름 이번 선거는 안철수 인물론으로 선거 프레임을 짜야 한다. 가능한 정치색을 배제하고 서울 시민에게 안철수, 박원순, 김문수 셋 중에 누가 능력 있는 인물인가를 끊임없이 물어봐라. 2 3 2811 2018.04.11(by 화이부동) 크리스
12330 3.10일 헌재의 판결은 대한민국의 역사에 길이 남을 것이다. 1 1889   개똥철학
12329 통합의 정치 어떻게 할것인가 0 1221   회원101
12328 '세월호 7시간' 준열하게 꾸짖은 보충의견 1 1 1494 2017.03.10(by 꽃밭에서) 笑傲江湖
12327 헌재의8:0 탄핵 최종판결= 양심 승리+범 대한민국 기초 올바로세우기 국민운동 1 5 3575 2017.07.03(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12326 몰상식과 불합리의 시대를 넘어서 안철수를 만나자 5 2781   언제나국민
12325 이제 곧 결과가 어찌됐던 부디 모두들 차분한 마음이기를 2 1351   심우도
12324 헌재의 현명한 판단을 믿는다 0 1241   산책
12323 정치인의 수준= 지지자들의 수준 아닐까요? 1 1 1984 2017.03.10(by 심우도) 화이부동
12322 커뮤니티 사이트의 문제에 대해서 1 2 3091 2017.03.08(by 화이부동) 회원101
12321 안철수 외신기자클럽초청 토론회에 대한 반응이 좋은편이군요. 2 2981   笑傲江湖
12320 재미있는 여론 조사 2 file 0 2036 2017.03.06(by 화이부동) 회원101
» 탄핵이후 안철수가 4자 대결에서 이기기 위해서는 중도 개혁 세력의 리더로 서야한다. 1 1 1473 2017.07.03(by 비회원(guest)) 크리스
12318 만약 호남 민심이 안철수 의원님을 밀어준다면..... 2 4 2460 2017.03.12(by 한이) 저는중도입니다
12317 3 10 헌재선고 이대로는 안됩니다 1 1 1690 2017.03.12(by yacheon) 화이부동
12316 아직도 중국과 일본에 대응이 안되다니 0 1280   꾀꼬리
12315 구美가 떴다. 0 1167   title: 나비꽃밭에서
12314 문재인이 MBC KBS 두 공영방송사출연을 거부하려는 이유를 알겠습니다. 1 2 1972 2017.03.04(by 화이부동) 애국보수안철수
12313 전라도야. 쫌 바꿔라 6 2522   한이
12312 12,15,9인승 소형승합 어린이통학차량도 영업용버스처럼 내구연한을 갖춰야합니다. 0 2341   애국보수안철수
12311 오로지 경제, 그래도 경제, 오직 경제 1 1599   회원10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