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종편이 안후보님을 지지하더라도 당신들은 청산의 대상이라고 선언 하십시오. 

안그러면 과연 안후보님이 대통령이 됐을 때 적폐 세력들의 언론을 통한 요구를 끊으실 수 있으십니까?

제발 자강으로 가십시오. 

적폐와의 연대는 없다고 선언하십시오.

진심으로 60대이상 새누리당 지지세력들이 종편만 보고 안 후보님 지지한다는것이 챙피하고

당선이후의 행보가 걱정 됩니다.

언론개혁을 1순위 공약으로 선언 해 주세요.

?
  • ?
    title: Luck솔로몬강 2017.04.06 04:31
    종편 방송이 살아남기 위해 안철수님을 띄우기 하고
    있습니다. 문재인이 당선 되면 적폐청산의 대상이
    되니까요. 바른정당, 자유한국당은 희망이 보이질
    않으니 그러는 거죠.정치도 언론도 개혁이 필요한데
    강경한 보수들과의 보이지 않는 연대가 안철수님의
    깨끗한 이미지의 정치인에 폐가 안 될지 걱정이네요
  • profile
    화이부동 2017.04.06 17:45
    우선
    적폐의 개념부터 정리하고,
    청산이란 말을 하심이 어떨까요?

    사전적인의미로는
    적폐(積弊)?
    ‘오랫동안 쌓이고 쌓인 폐단. ’입니다.
    그럼 우리의 정치의 적폐는 어떨까요?
    저 개인의 입장에서

    낡은 진보진영과 낡은 보수진영의 정치꾼들과 여기에 휘둘려가는 지지자들의
    1.왜곡 2.협박 3.선동이 최고의 적폐라 여겨집니다.
    솔로몬강님이 지적한

    단 종편은 방송의 출연앵커의 관점에 따라
    특히 대담방송에서 출연패널들의 이념에따라 보수와 진보로 갈라
    자신들의 진영논리로
    위의 왜곡갑질
    협박갑질
    선동갑질을 하는 듯합니다.

    종편의 탄생으로 보수진영이 그동안 큰이익을 누려왔다고 여겨집니다.
    그러나 또한 반사이익으로 문전대표와 진보진영이 많은 이익을 얻었음을 부인하기 어려울 것입니다.
    (왜냐면 대부분 종편에서 패널들의 출연비율을 보면 보수진영을 많이 그리고 진보진영을 배치하여)
  • profile
    화이부동 2017.04.06 17:48

     최근에 와서 약간씩 달라지고있습니다.
      아마도 3당제가되면서 4.13이후로
    바꿔말하면 이는 종전의 편파방송에서 균형을 약간씩 잡아가고있는듯 합니다.

    더욱 우리 정치와 방송이 나아지려면
    나아가 국민눈높이+ 중도의 종편과 언론이 곧 나와야합니다.

    더큰 적폐는 
    아마도 빠돌이들입니다.
    아시다시피 박빠돌이댓글단과 문빠돌이 댓글단과 문자협박.....
    그들의 왜곡. 협박. 선동이 우리 4~5류정치를 5~6류정치로 다운그레이드하지않나요?


     그래서 이제
    국민들이 촛불집회와 태극기집회에 염증.혐오를 느끼고 있다고들 많이하네요.
    더욱이 문빠들의 묻지마문자폭탄과 묻지마댓글들은 여전히 계속되고있지 않습니까?

     물론 논리적이고 합리적인 문자와 댓글과 응원은 정치발전에 도움이 됩니다.

    하지만 악질.갑질 문자와 댓글들,
    이들이 가장 큰 왜곡.협박.선동 갑질의 적폐가 아닐까요?
     제발 국민눈높이에서 진실의 국민통합과 변화와 혁신을 외치고 이끄는 자, 누구 없나요?
     제발 왜곡.협박.선동의 정치꾼들을 가려내고, 다시는 국민들이 휘둘리지 않는 안목을 갖어야
     우리정치가 4~5류를 벗어나게됩니다. 아니면 적폐선동에 또 말려듭니다.
        2017시대정신은 낡은 보수협박집회+ 낡은 진보선동집회를 넘어 국민눈높이 힐링의 통합정치입니다. 그리고 변화와 혁신입니다.
    5.9국민통합투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33973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4562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4558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4367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9823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6793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12394 문재인의 적폐청산, 안철수의 국민통합 2 2034   언제나국민
12393 이번에는 연설문이 어쨌다고? 2 1643   한이
12392 문재인은 안철수에게 배워라 1 4 1649 2017.04.08(by 애국보수안철수) 일경
12391 안철수 대통령 & 안철수의 숙명 file 3 1567   소금나무
12390 홍준표의 영어실력 1 2 3847 2017.04.06(by 화이부동) 일경
12389 가입인사드립니다 3 1 1278 2017.04.07(by 화이부동) 바우119
12388 정도를 걷자 2 0 1906 2017.04.07(by 신선한) 신선한
12387 뿌린대로 거두리라 2 1194   일경
12386 안사모회원 화이팅 2 5 2956 2017.04.06(by 8855hs) 8855hs
12385 지지율 상승 2 6 3602 2017.07.03(by 비회원(guest)) 하늘나무와하늘아이
12384 도대체 어떤 새끼냐 4 3291   한이
12383 한 다리가 천리다 0 1980   일경
12382 더 높은 미래를 위하여 0 1488   비상하는솔개
12381 대선후의 정치판도 2 4 1958 2017.04.04(by 화이부동) 일경
12380 철수 지지율 상승화(上昇花)의 자태가 6 3274   숏게임달인
12379 지금부터는 새로운 대한민국을 이야기 하시라 2 1197   산책
12378 되는 나라라는데...그냥 한마디. 2 1218   회원101
» 안철수 후보자님 종편에게 선고하십시오. 3 2 1669 2017.04.06(by 화이부동) kot****
12376 반문은 시대 적합 메세지가 아니다? 3 1659   회원101
12375 이젠 좀 천천히 갑시다. 1 2215   오뚜기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