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권태망 전 의원 등 13명 국민의당 입당.."안철수 지지"

http://v.media.daum.net/v/20170420110220704

(부산ㆍ경남=뉴스1) 박기범 기자 = 권태망 전 국회의원과 김쌍우 부산시의원 등 전·현직 지역 정치권 인사가 20일 국민의당에 입당과 안철수 후보 지지를 공식 선언했다.

국민의당 부산시당은 이날 오전 10시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국민의당 대통령후보 부산지역 릴레이 지지선언’ 두 번째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13명의 지역 정치인 입당을 발표했다.

이날 행사에는 권태망 전 국회의원, 김쌍우 부산시의원을 비롯해 이경호·강정화·이송학·강주만·박종태 등 전 부산시의원들과 김덕영·김부민 등 전 사상구의원, 박두수 전 동구의원, 이삼열 전 연제구의원, 최길용 전 동래구의원, 송낙조 전 기장군의원 등이다.

권 전 의원은 민자당 소속으로 1,2대 부산시의원을 지냈으며, 제16대 총선에서는 부산 연제구에서 한나라당 소속으로 당선됐다. 안철수 후보와는 부산 중앙중 동문이다.

권 의원은 "박근혜정권 시절 사사건건 국정의 발목을 잡은 더불어민주당에 정권을 맡길 수 없다"며 "민주당은 사드를 반대하고 귀족노조 편만 들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안철수는 새로운 정치를 만들고 할 수 있는 후보"라며 "경제는 진보, 안보는 보수로 국민통합을 이뤄낼 것"이라고 말했다.

현역 부산시의원인 김쌍우 의원(기장2)은 "빚 없는 자가 대통령이 돼야 한다. 적폐 세력은 패권세력"이라며 외연확장에 나선 문 후보를 비판했다. 그는 "통합의 리더십, 부산의 미래 먹거리를 챙길 후보는 안철수"라며 "지역구 민심은 안 후보를 향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후보의 지역구였던 사상에서 활동한 김덕영·김부민 전 사상구의원은 "문재인은 패권주의로 사상구에서도 인정받지 못한다"며 "문 후보가 대한민국의 대통령이 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배준현 시당위원장은 "이 분들은 지역에서 평판이 높고 덕망있는 인사들"이라며 "이것이 민심이라고 생각한다. 다음주 3차 입당 기자회견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
  • ?
    8855hs 2017.04.20 21:49
    국민의당에 입당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환영합니다.
    후회하지 않을겁니다.
    국민의당이 부산을 책임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196082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15258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5846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5853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16403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17722   화이부동
12472 [끌올] 고지전 그리고 DMZ 1 4545   笑傲江湖
12471 점점 치열해 지고 있네요. file 2 4958   title: 나비꽃밭에서
12470 안철수대 문제인 대선 투표 예측결과 1 6437   빛나리라
12469 촛불시민 혁명의 완성을 위하여 1 3855   산책
12468 행진 2 4530   회원101
12467 민주당이나 한국당이나.... 하는 짓들이 왜이리 닮았냐! 1 4655   힘내세요
12466 박지원 대표님, 바로 타이밍 같네요 0 3979   한이
» 권태망 전 의원 등 13명 국민의당 입당.."안철수 지지" 1 0 5587 2017.04.20(by 8855hs) 애국보수안철수
12464 대선국면 충북 정치지형 변화..안철수 줄 서기 이어져 1 1 4292 2017.04.20(by 8855hs) 애국보수안철수
12463 국민신문고에 중소형승합 대형승합자동차의 승차인원을 1종대형 2종소형으로 이원화시켜달라고 건의했는데 0 6472   애국보수안철수
12462 어린 백성이.. 0 3577   산책
12461 40석 국민의당 정권잡으면 불안하다고 하는데 1 1 3999 2017.04.20(by 꽃밭에서) 다윗3852
12460 비판적입장에서 오늘은 완전 팬이 될것 같습니다. 1 3743   笑傲江湖
12459 잘했다. 안철수의 학습능력은 정말 놀랍다. 계속그런식으로 발전해 나간다면 아마 마지막 토론에는 압도적인 승리를 거머쥐게 될것이다, 1 4 6687 2017.07.03(by shinny) 일경
12458 밀물과 썰물 0 3022   퇴직교사
12457 집단지성과 집단광기의 싸움 1 7 9049 2017.04.19(by 퇴직교사) 언제나국민
12456 또 한번 사고를 친 김현철을 보면서 1 3731   일경
12455 정도로 가시면 됩니다 3 5010   비상하는솔개
12454 유창선님 페북글 중에서 1 4562   笑傲江湖
12453 현충원에서 유족을 쫒아 냈다는 기사 1 3993   산책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