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시골에 있다가 모처럼 서울에 와서 친구를 만나보니 안철수가 틀림없이  될테니 걱정 하지 말라는 말을 했다. 한 때 중앙지의 기자로 일했던 사람으로 호남 사정에도 밝은 친구의 말은  호남사람들의 지혜는 나의 지혜 보다는 한참 앞선다는 것이였다. 내가 걱정하는 것쯤은 다들 알고 있다는 것이였다.그러면서 친구는 호남사람들이 이번으로 정치를 끝내겠다는 문재인을 좋아하거나 믿을 이유가 전혀 없다고 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22570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806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37517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39142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38069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38886   꾀꼬리
12532 안철수 걸어서 국민속으로 대박 ^^ 2 6097   笑傲江湖
12531 거제도와 경남고등학교 0 7011   일경
12530 안철수는 잘 하고 있다. 2 5855   일경
12529 흘러간 노래만 부르고 있는 홍준표를 보면서 1 4577   일경
12528 안철수와 유승민 그리고 심상정 3 동문은 단합하라 1 4550   일경
12527 하루 아침이면 세상을 바꿀 수 있디. 1 4480   일경
12526 3.1절에 골프를 치던 이해찬이가 1 4829   일경
12525 눈뜨고는 볼 수없던 시절 1 4236   일경
12524 썩은 냄새가 풀풀나는 홍준표와 문재인을 보면서 3 5455   일경
12523 문재인은 재수에 실패한 사람이다 2 6468   일경
» 친구를 만나보니 3 6110   일경
12521 거제도와 경남고등학교(2) 2 7916   일경
12520 날 강도와 떼도둑 사이에서 2 4380   일경
12519 To Diogenes 1 4221   일경
12518 안철수와 함께 6 10485   일경
12517 안철수와 유승민의 말로 1 4970   한이
12516 기억이란... 2 5106   title: 나비꽃밭에서
12515 부탁드립니다.. 마지막 대선토론때 3가지 꼭 말씀좀해주세요. 진심으로 부탁드립니다. file 0 6332   그린엔젤
12514 홍준표와 문재인 두 놈을 보면서 1 4844   일경
12513 통합이냐? 궤멸이냐? 4 5517   언제나국민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