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후보님 수고 많으셨습니다.

차 안에서 마지막 라디오 연설을 들었네요.

가식 없고 진정성 있는 당신의 말들은 정말 명품입니다.

진흙 탕에 박혀 있는 진주 같아 아쉬움이 많은 선거운동

기간이었네요. 그래도 마지막 "걸어서 국민 속으로.."는

탁월한 선택이었습니다.

이제 편하게 쉬십시요.

하늘에 모든 것을 맡기고...

안후보님은 할만큼 하셨습니다.

이제는 국민의당이 수권정당의 모습을 갖추도록

정비하셔야 합니다.

안님은 아직 젊고 정치개혁의 앞날은 멀기만합니다.

하늘의 도우심이 항상 함께 하시길 바라겠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4315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13379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11433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12668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1 8 19865 2018.11.20(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15460   마니니
» 수고 많으셨습니다 6 6444   산책
12556 안철수를 찍고 세계로 가느냐 문홍을 찍고 광화문으로 가느냐 선택의 갈림길에 서 있다 2 2370   일경
12555 추미애 같은 더러운 인간이 어떻게 감히 안철수에게 2 2686   일경
12554 김정남 한솔 부자와 문재인 커넥션 내용 간단 요약 0 3262   아담스
12553 돌아온 장고나 죽지도 않고 또 온 각설이 5월9일 혁명으로 말끔히 쓸어버리자. 1 2470   일경
12552 생각하고 또 생각해 보자 1 2131   일경
12551 제2의 김영삼을 꿈꾸는 문재인을 보면서 1 3174   일경
12550 국민의당이 집권하면 신자유주의 새보수새진보로 나가야한다. 1 2694   애국보수안철수
12549 KBS노조가 뉴스에서 안의원을 편든게 문제라고하네요 0 2502   애국보수안철수
12548 안철수 “홍준표 찍는다고 문재인 떨어뜨릴 수 없어”[한겨레] 0 2552   애국보수안철수
12547 반가은 소식 2 4 3409 2017.05.08(by 8855hs) 일경
12546 김정남 문재인 커넥션 이슈와 주진우, 허무호 기자와의 전화 통화 녹음 파일 공개 0 3757   아담스
12545 백문이 불여 일견 문재인은 아들을 숨기지 말고 떳떳하게 내놓아라 백마디 말이 소용 없다 1 2684   일경
12544 두 사람의 벙어리 대통령 후보 문재인과 홍준표 1 2101   일경
12543 자! 가자 너와 나 우리모두가 1 2115   일경
12542 그래 나 궁물당이다 1 2599   산책
12541 김정남 김한솔 부자와 문재인 한완상 전 통일부 장관 커넥션에 관한 현직 기자의 글 0 2731   아담스
12540 예상하뎐 것 보다 샤이 안철수가 많다. 1 3 4935 2017.07.03(by 비회원(guest)) 일경
12539 하늘이 알고 땅도 알고 너도 알고 나도 아는 아들 일을 문재인만 모르는 것 같다 2 3818   일경
12538 라일락과 함께 잔인한 4월은 가고 1 2008   일경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