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내 주제를 알자


창당 2년째다

뭘 그렇게 많이 원하는가?


족보로 보나 끗발로 보나

국민의당이 2위 하기도 어렵다


3위 했다고 자책하지 마라

서열이 원래 3위였다


그저 2위 못한 것이

2위로 추월하지 못한 것이 아쉬운 정도다


잘 생각해보라

데카르트의 회의처럼 명확해진 것


적어도 제 3 정당으로 자리 잡았다


이번 대선을 거치면서

너무나도 자연스럽게

대한민국 제 3 당으로서 완전히 지위를 굳혔다


불과 창당 2년만에...

이것은 전무후무한 성과다


국민의당은 비로소 시작인 것이다

감사하고 만족할 줄 알아라


우리는 패한 것이 아니고

단지 욕심이 과했던 것이다


수십 년간 조직과 인력을 다진

민주당과 한국당을 인정하라


대한민국 정치판에 밀고 들어와

확고한 3 당의 위치를 이뤄낸 것


이 자랑스러운 현실에

우리 국민의당은 희망을 품어라



추신.


이 모든 결과물은

안철수라는 한 지도자에 의해서 가능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57533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8966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68814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71309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69007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71862   꾀꼬리
» 우리는 패한 것이 아니고 욕심이 과했던 것 8 18060   한이
12571 송영길 이라는 건달 같은 아이의 망발을 들으면서 2 7637   일경
12570 전화위복이 될 것이다 1 7215   일경
12569 월 1천원으로 안철수를 지켜냅시다 13 18979   언제나국민
12568 안철수님 영원히 지지하고 응원합니다.. 11 15455   산들산들프레쉬안철수
12567 성숙되고 대안 있는 정치인으로 발돋음의 계기 1 5963   꾀꼬리
12566 미래.변화.혁신 1 6585   다윗3852
12565 새로운 미래로 나가야 0 6310   신선한
12564 홍준표같은 인간만은 제발 1 7903   일경
12563 놀라운 변화들이 알어나고 있다 1 6390   일경
12562 이기고도 남을 선거였건만... 1 5594   한이
12561 안철수와 함 1 5671   일경
12560 정직한 세상이 오길 바라며... 8 13298   힘내세요
12559 안철수는 내일도 쉬지마라 2 8953   일경
12558 또 한 친구의 전화를 받고서 3 8500   일경
12557 수고 많으셨습니다 6 10577   산책
12556 안철수를 찍고 세계로 가느냐 문홍을 찍고 광화문으로 가느냐 선택의 갈림길에 서 있다 2 4961   일경
12555 추미애 같은 더러운 인간이 어떻게 감히 안철수에게 2 5403   일경
12554 김정남 한솔 부자와 문재인 커넥션 내용 간단 요약 0 6273   아담스
12553 돌아온 장고나 죽지도 않고 또 온 각설이 5월9일 혁명으로 말끔히 쓸어버리자. 1 4961   일경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