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얼마전까지 뜬구름없이 동교동계 고문단의 요청으로 정대철씨가 비대위원장 자리 내놓으라고 앙탈을 부렸다.

다른것 다필요없고 오직 민주당과 합당 준비가 목표라는 것이다.


국민들은 어떻게 볼것이며 지지자 입장에서는 창피하고 부글부글 끓어오르는 화를 참을 수가 없다.

대선끝나고 몇일되었다고 권력을따라 백기투항하자는 구태 정치인들의 생각에 아연실색하지 않을 수 없다.


게다가 패배의 모든 원인이 안철수 자신의 부족함과 능력으로  몰아버리고 언론에 나와서까지 제3등의 죄인이라는 막말까지 서슴치 않는 작태들을 보면서 고작 호남에서 2-30%의 득표율에 기여했다는 이사람들은 참으로 뻔뻔하고  오직 권력 욕망에 빠져들은  사이비 고문단의 면모를 적나라게 보여주는 꼴만 되어 버렸다.


여기에  내심  민주당과 합당을 바라는 호남 중진들의 이중플레이 꼴이나  연일 문재인 극찬 발언을 쏟아붓고있는 박지원 전대표를 보면서 이사람들 정말 국민의당 당원 맞나하는 생각까지 들 정도다.


이러니 당지지율은 한자리수로 추락하고 제4당이니  5당이니 국민적 시각만 따가울 뿐이다.

패배후 자중지란에 빠져드는 원인들을 계속 제공하고 있는 구태 정치인들 , 결국 호남의 지역성을 벗어나지 못하고있는 패배적 지역주의, 상식과 명분을 잊어버린 정치 성향,  정말  답이 안나오는 당 상황이다. 


지금은 시간이 해결해 줄꺼라는 한가닥 기대만 남겨둔다.

앞으로 시간이 흘러서 이런 구태 행위들이 청산되고 새로운 정치 지형이 형성되기를 희망해본다.

 

  


   

 

?
  • profile
    SoyonKim 2017.05.26 14:25
    기사를 보니 말이 참 심하더군요.
    안철수님 앞으로 집념으로 준비하시겠지요.
  • profile
    꾀꼬리 2017.05.30 11:20
    합당을 하더라도 충분히 생각을 한 다음에 해야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54982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23796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17478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57304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63477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57871   화이부동
12581 이낙연 총리, 반대 2 5 36605 2017.05.30(by 꾀꼬리) 한이
» 패배했다고 싹돌아선 고문단...위로도없이 죄인이라고까지.. 첫성이 민주당과 합당? 참 희한하고 배알도없는 집단이다. 2 13 32876 2017.05.30(by 꾀꼬리) 크리스
12579 지금은 대한민국을 나라답게 하기 위한 행보를 할 때 1 7145   비상하는솔개
12578 동교동 버러지들아 8 29357   한이
12577 안철수는 차기 8년 임기의 완벽하게 준비된 대통령이 되어야 한다. 3 7821   크리스
12576 10대비행소년들의 범죄도구로 전략한 2종보통 면허 개선이 시급합니다, 1 1 8936 2017.06.26(by 교육혁명) 애국보수안철수
12575 세력과 조직없이는 다음 선거도 필패다. 바른 국민의당부터 반드시 이루어 내야한다. 1 9 25166 2017.07.03(by 개똥철학) 크리스
12574 기다림은 머지않으리~~~ 2 21 27078 2017.07.03(by 비회원(guest)) 퇴직교사
12573 국민바램이들과 안 철수와 국민의당 온라인지지.응원과 정치후원금운동 7 21829   화이부동
12572 우리는 패한 것이 아니고 욕심이 과했던 것 8 20861   한이
12571 송영길 이라는 건달 같은 아이의 망발을 들으면서 2 9698   일경
12570 전화위복이 될 것이다 1 9548   일경
12569 월 1천원으로 안철수를 지켜냅시다 13 21753   언제나국민
12568 안철수님 영원히 지지하고 응원합니다.. 11 18060   산들산들프레쉬안철수
12567 성숙되고 대안 있는 정치인으로 발돋음의 계기 1 8055   꾀꼬리
12566 미래.변화.혁신 1 8614   다윗3852
12565 새로운 미래로 나가야 0 8292   신선한
12564 홍준표같은 인간만은 제발 1 10441   일경
12563 놀라운 변화들이 알어나고 있다 1 8591   일경
12562 이기고도 남을 선거였건만... 1 7472   한이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