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모든 사태를 자신의 책임으로 돌리고 장고의 성찰과 반성의 시간을 갖겠다.

비록 아마추어들의 사고지만 결국 대선 후보를 위함이었다니 전적으로 자신이 안아야 할 정치적, 도의적 책임으로 받아 들였다. 그대신 절대 국민의당의 제3의길은 변함없이 응원해달라는 안철수의 간곡한 부탁은 비록 당이 분탕질을 해도 이제 다시 화합하고 제대로 당의 새로운 모습을 찾아가야 한다는 뜻이다.

창업주로서는 자신 보다 당의 앞날을 더 걱정하는 대목이다.

장고의 시간을 거친 오늘 대국민 사과문은 추하지 않고 진정성이 담긴 패배한 대선 후보의 깨끗한 모습이었다.

잠깐이나마 안철수의 새정치 아이콘의 모습이 오버랩되는 순간이기도했다.

앞으로 검찰 수사등 여당의 정치적 보복이 어떻게 전개될지 모르겠지만 이과정에서 안철수와 국민의당은 지혜롭고 단결된 모습으로 전화위복의 계기로 만들기를 기대한다.

장고와 성찰의 시간이 얼마나 길지 모르겠지만 이귀중한 시간속에 자신의 부족함을 깨우치고 메우는 가운데 국민속에 다시 열망하는 정치인으로 돌아오기를 기대한다.

가능하다면 자신을 진정으로 성찰하는 책이라도 한권 낸다면... 지지자로서 권하고 싶다.  

 

?
  • ?
    개똥철학Best 2017.07.12 22:51
    비온뒤에 땅이 굳어지듯 언젠가는 안철수의 진심을 국민들이 알아주는때가 있겠지요.그 정도의 각오는 하고 정치판에 뛰어들었지 않겠읍니까
    일부 기회주의자들이 안철수의 마음에 상처를 주었지만 우리는 그의 진심이 언젠가 세상을 환희 밝게할것이라 믿읍니다.사람은 천성이 쉽게
    바뀌지 않는법입니다.우리는 어려울때일수록 그를 더욱 지지해야한다고 봅니다. 안철수가 처음에 정치에 입문할때 많은 주위분들이 정치판의
    냉엄함을 잘 알기에 정치에 뛰어들지 말것을 권유한것으로 생각됩니다만 그는 과감히 정치를 개혁하고자 정치에 입문했읍니다.세상은 바꿔도
    그의 진심은 살아 숨쉴것이라 생각합니다.그래도 안철수가 있었기에 정치가 바뀌어가고 있늠은 주지의 사실입니다.
  • ?
    한이Best 2017.07.13 08:47
    안철수는 핸디캡이 많다
    서울 의대 10년이 그의 인생의 오점이다
    정치인으로서는...
    지금에서야 민생을 온 몸으로 느낄 수 있을까?
    나는 말했다
    모택동의 대장정을 선택하라고
    적어도 한 2년간은 그렇게 굴러야 한다
  • ?
    개똥철학 2017.07.12 22:51
    비온뒤에 땅이 굳어지듯 언젠가는 안철수의 진심을 국민들이 알아주는때가 있겠지요.그 정도의 각오는 하고 정치판에 뛰어들었지 않겠읍니까
    일부 기회주의자들이 안철수의 마음에 상처를 주었지만 우리는 그의 진심이 언젠가 세상을 환희 밝게할것이라 믿읍니다.사람은 천성이 쉽게
    바뀌지 않는법입니다.우리는 어려울때일수록 그를 더욱 지지해야한다고 봅니다. 안철수가 처음에 정치에 입문할때 많은 주위분들이 정치판의
    냉엄함을 잘 알기에 정치에 뛰어들지 말것을 권유한것으로 생각됩니다만 그는 과감히 정치를 개혁하고자 정치에 입문했읍니다.세상은 바꿔도
    그의 진심은 살아 숨쉴것이라 생각합니다.그래도 안철수가 있었기에 정치가 바뀌어가고 있늠은 주지의 사실입니다.
  • ?
    한이 2017.07.13 08:47
    안철수는 핸디캡이 많다
    서울 의대 10년이 그의 인생의 오점이다
    정치인으로서는...
    지금에서야 민생을 온 몸으로 느낄 수 있을까?
    나는 말했다
    모택동의 대장정을 선택하라고
    적어도 한 2년간은 그렇게 굴러야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17083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여러분들에게 물어봐도 될까요? 3 3 1637 2018.02.02(by 화이부동) title: 나비꽃밭에서
오름 통합 열차!!!!! 1 3 2570 2018.01.19(by 비회원(guest)) 퇴직교사
오름 한반도의 변즉생( 건강한 3당제빅뱅: 국민통합당과 낡은 양당 ) 3 2095   화이부동
오름 이것도. 정답이지요~~~ 2 2924   퇴직교사
오름 27일.28일.29일.30일의 통합찬반투표 이후 합의이혼이 차선의 대책아닐까 3 3 3551 2017.12.26(by 부싯돌) 화이부동
12617 안 철수 당표와 함께 혁신 또 혁신, 소통 또 소통, 통합 또 통합의 국민혁신마인드(국민눈높이주의 중도통합)를 만들라 2 1709   화이부동
12616 2017~ 국민의당을 중심으로한 생산적인 3당제의 업그레이드냐 아니면 낡은 양당제의 부활이냐 1 1576   화이부동
12615 호남당이 새정치는 아니지요? 0 2272   s****
12614 안철수, 당신이 이해해주시오 0 2409   한이
12613 드디어 마각을 드러내는 호남 정치인들의 이중성...하지만 호남인들은 결국 안철수의 손을 들어줄것이다. 1 2 10458 2017.10.25(by 성인쉼터-) 크리스
12612 제 3 의길!!! 2 3 7117 2017.09.15(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2611 내부의 문제?. 내부의 적인가?! 0 2089   힘내세요
12610 자 이제 당대표 경선을 앞두고 당 분탕질하고 민주당행 준비를 했던 호남파 의원들과의 싸움이 시작 됩니다. 마음 독하게 먹고 싸워서 명분있는 승리를 해야 합니다. 8 15285   크리스
12609 나갈 놈은 나가라 ! 2 4349   한이
12608 꼭 친일파 같은 놈들 1 6 14536 2017.08.04(by 크리스) 한이
12607 돌아가는 상항을 보니 안철수는 온갖 비판을 무릅쓰고라도 당신 자신과 당의 존립을 위해서라도 당대표에 나설수밖에 없다. 1 7 12951 2017.08.05(by 퇴직교사) 크리스
12606 위기가 오면 알 수 있다. 3 8 15639 2017.10.29(by 퇴직교사) 힘내세요
» 오늘 보여준 안철수의 변합없는 바른 생각, 바른 모습... 국민들 지지 철회는 기우가 될 것이다. 2 5 16209 2017.07.13(by 한이) 크리스
12604 난세에 비교되는 두 여성 정치인.. 나약한 강연재,,, 강건한 이언주.. 1 2 2149 2017.07.13(by 한이) 크리스
12603 보복 당할 줄 몰랐나? 1 2353   한이
12602 친일청산이 없이는 아무 것도 하지 못하지만,친일청산만 하면 모든 적폐가 흔적도 없이 사라지는 나라에 살고 있다! 0 1599   title: 태극기미개인
12601 전 끝까지 지지 합니다 1 2 5003 2017.07.12(by 우부좌무) 호남사람
12600 이상돈, 개자슥아 1 6 14420 2017.10.29(by 퇴직교사) 한이
12599 호남당으로 전락하면서 2 3932   s****
12598 결국은... 전라도 죽이기다 1 6 12281 2017.07.04(by 우부좌무) 한이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3 Next
/ 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