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7~ 국민의당을 중심으로 생산적인 3당제와 함께 혁신정치, 제2의 도약의 업그레이드냐

 아니면 낡은 양당제(묻지마 흑백논리1과 흑백논리2)의 부활이냐

 

 국민의당은 이제 안 철수님의 국민의당을 중심으로 제2의 창당의 각오로 생산적인 3당제를 업그레이드해 나아가야합니다...........

 나아가 

또 국민의당 뿐아니라 더민주나 자한당등 한국의 여러당들이 우물안의 개구리당이 되지않기위하여...

 

 만약 국민의당이 앙꼬없는 찐빵(안 철수 없는 당) 이되면 어찌할까요?

 

 예견컨대 당장  2018 지선에서  지긋지긋한 묻지마 단일화 연대론, 묻지마 낡은 합당론이 또다시 재연한다면....

 갈수록 국민의당의 존재감은 더욱 약화될 것입니다.

 

 더욱이 낡은 정치꾼들의 낡은 합당론을 경계해야합니다.

그래서 지금 국민의당을 추스르고 재정비할 분은 안 철수입니다.

 

 4.13에서 안 철수님은 연대없이 생산적인 3당제를 빠른 시기에 건설하였습니다. 신생정당을 원내교섭단체로 이끌어낸 것은

 저의 기억으로, 역대 정치가중에 3김외엔 기억하기 힘들 것입니다.   

 

 이제 국민의당은 2016창당의 초심으로 돌아가야합니다.

오직 초심대로 국민의 국민을 위한 국민에의한, 3당제(낡은 양당제시스템 혁신, 국민의 글로벌마인드와 함께) 의 국민눈높이의 당을 건설해야합니다.

 

 한편으로

 낡은 양당제(묻지마 반사이익.왜곡시스템:우물안의 개구리1과2의 자승자박시스템)는 파퓰리즘 선동과 over 협박으로

 조선(400여년전 동인.서인당의 임진왜란의 혼란)에 이어 대한민국을 우물안의 개구리로

 우리 국민들과 대한민국을 소리없이 서서히 망하게하는 시스템입니다.

 

 돌이켜보면 2016은 국민의당이 생산적인 3당제(국민눈높이 소통, 국민눈높이 정치혁신, 국민눈높이 중도통합)출발과 함께 새로운 혁신정치를 열었지만

 

 탄핵의 촛불시민혁명과 함께

  2017정권교체가 있었지만 또한 반면에 낡은 기득권.갑질양당제가 다시 부활할 것 역시 경계해야합니다.

    

 즉 힘이들더라도

 안 철수와 국민의당은 오뚝이처럼 다시 일어서야합니다.

 

 2017 again 생산적인 3당제(국민눈높이 소통, 국민눈높이 정치혁신, 국민눈높이 중도통합)의 제2의 도약으로

 낡은 기득권.갑질양당제를 약화시키고 우리 정치가 혁신의 업그레이드를 해야합니다.

 더욱이 2018지방선거는 생산적인 3당제(국민눈높이 소통, 국민눈높이 정치혁신, 국민눈높이 중도통합)의 도약을 시험하는 가늠자가 될 것입니다.

 

 그래서 제생각으로는 2017이후가 생산적인 3당제의 도약의 골든타임입니다. 또 우리대한민국의 국민눈높이의 혁신정치의 골든타임입니다.

 생산적인 3당제(국민눈높이 소통, 국민눈높이 정치혁신, 국민눈높이 중도통합)는 중단되어서는 안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눈높이의 진보와 보수를 아우르는 여론정치를 위하여서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11305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통합 열차!!!!! new 2 292   퇴직교사
오름 한반도의 변즉생( 건강한 3당제빅뱅: 국민통합당과 낡은 양당 ) 3 532   화이부동
오름 이것도. 정답이지요~~~ 2 1271   퇴직교사
오름 27일.28일.29일.30일의 통합찬반투표 이후 합의이혼이 차선의 대책아닐까 3 3 1604 2017.12.26(by 부싯돌) 화이부동
오름 통합 찬반 투표에서 승리하면 그다음 순서는 호남 반대파 중진들과는 결별의 수순으로 빨리 옮겨가야 한다. 5 2 2012 2017.12.29(by 화이부동) 크리스
12635 국민의당이여, 26.7%(4.13총선 국민의당 정당지지율, 635만표이상?)과 51.1%(국민의당대표선거, 안 철수 지지율 )의 지지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받들어라 4 2547   화이부동
12634 바른 정당 탈당 사태를 보면서 무엇보다 호남 중진들의 거시적 담대함과 포용력이 절실한 시기... 4 2459   크리스
12633 드디어. 안의. 시그널이 왔다! 좌고 우면 말라! 1 3 3371 2017.11.08(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32 청원서 내용이네요! 2 1958   퇴직교사
12631 안사모 가족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 2 3505 2017.11.02(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30 제 갈길은 정해졌다!!! 2 2 1844 2017.11.06(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29 썩은 퇴폐 적폐 기성 정치와의 전쟁 1 3 1356 2017.10.19(by 퇴직교사) Architect
12628 박지원 의원은 민주당이 그리 좋은가!!!! 2 2 1687 2017.10.13(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27 김명수 대법원장 인준에 대한 개인적인 의견 0 4087   개똥철학
12626 외 강! 내 강! 5 8388   퇴직교사
12625 소탐대실 3 0 2253 2017.09.17(by 신선한) 신선한
12624 똥은 이미 밟았다 1 0 2001 2017.09.14(by 크리스) 한이
12623 작금의 상항에서도 대화, 케케묵은 햇볕정책을 논하는 자들을 나무라고 안철수 대표는 전술 핵배치, 핵무장까지 준비하는 강력한 신 안보론을 들고 나와야 한다. 3 4 7092 2017.10.17(by Architect) 크리스
12622 도대체 안철수 보좌진이 누구냐? 0 2233   한이
12621 현정부 옹호할땐 옹호하고 비판할땐 비판해야 합니다 3 1 1897 2017.10.25(by 성인쉼터-) 울지마요
12620 호남당 아닌 전국당이라는것을 보여준 승리이다. 6 9225   yacheon
12619 이제는 환희의 눈물을,,,,, 7 3 8074 2017.11.02(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2618 이제 호남 의원들은 승복하고 안철수 당대표를 그만 흔들어라...또 자기 얼굴에 침뱉는 행동을 계속한다면 당원과 국민들이 정말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1 6 11377 2017.09.27(by 애국보수안철수) 크리스
12617 안 철수 당표와 함께 혁신 또 혁신, 소통 또 소통, 통합 또 통합의 국민혁신마인드(국민눈높이주의 중도통합)를 만들라 2 1599   화이부동
» 2017~ 국민의당을 중심으로한 생산적인 3당제의 업그레이드냐 아니면 낡은 양당제의 부활이냐 1 1506   화이부동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3 Next
/ 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