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는 이시점에서 왜 국당의 중진과 특히 박지원의 퇴진을 그토록 외쳤던가!! 이제. 그 전모가 들어난다!
정대철.. 이자는 그 동안 안철수에게 용돈을 그리 받고서도
자기의 자식을 위해 더블당을 끝까지 고수하는 노욕의 극치를 보여주는 자로써 이러한 호남의 구태들이 포진하는 국민의 당은 미래가 없으며, 특히 박지원은 김무성과  야합하여 더블단과 자한당의 2당의 구도를 만들기 위해
그토록 더블당과의 연정을 외친것이다!
이제. 밑 그림이 거의 나오지 않았는가! 힘들겠지만,
왜 바당의 극중과 합쳐야 되는지를, 
강조하였지만 안대표는 벌써부터 이들의 이런 분탕질을 알았기에 지역장들의 구조조정이나, 바른당과의 연대를 수면 밑에서 논의 하고 있었던것이다!
바로 이러한 점이 여기 있는 안사모 가족의 의중과 같았으니.
더 무엇의 증명이 필요한가!! 이젠 안대표의 시그널이 분명하다! 이젠 좌고 우면 하지말고 안대표의 의중만 파악해서
행동하기만 하면된다! 왜!.... 안대표의 의중이 우리의 의중이기 때문이다!!!

?
  • profile
    화이부동Best 2017.10.22 17:04

     박지원님의 이야기가 나왔으니 그와관련하여 좀 해볼까합니다.

     햇볕정책은 길게 보아 맞습니다. 같은 민족끼리...
    그러나 지금의 박지원님이 주장하는 햇볕정책은 너무 이념에 갇혀있는 것같아 국민입장에서 여러의문이듭니다.
     심하게 표현하면 견강부회랄까요


     즉 1990년대의 햇볕정책이 2000년대의 지금에 과연 그대로 적용되어야할까요

     그래서 국민눈높이에 맞는

     또 시대에 맞는 뉴햇볕정책을 박지원의원님과 국민의당의 일부의원들에게 부탁드립니다.
     왜냐면 고김대중 대통령님께서 주장하신햇볕정책은 북한의 기술이 원자폭탄.수소폭탄능력이 없을때의 정책이었습니다.
     그래서 근간은 옳지만 세부적인 변화가있는 유연한 정책이 필요합니다.
     역시 통합정치에 관하여 묻습니다.
    이미 낡은진보에서 새로태어난 세력과 낡은 보수에서 새로태어나려는 세력과의 통합과 연대에 대하여

    어떤 입장이신지에 대하여 궁금합니다.

     매사에 명분과 실제행동이 다르다면 국민누가 이런 분을 신뢰하겠습니까?

      툭하면 이념팔아 선동하고...

     또 툭하면 호남팔아 협박하고...

    이는 더민당이 요즘 잘써먹고있는 적폐아닙니까

      

  • profile
    화이부동Best 2017.11.06 14:59

    오늘 김무성님과 일부 바른정당의원들의 탈당(9명?)의 소식을 접하고
     다시 한번 혁신정치가 어렵다는 것을 생각합니다.
    그들에게 기본적인 물음을 던집니다.
    당신들은, 그동안 촛불에 무서워 대통령탄핵에 동참하고 당시 새**를 탈당하고 바른정당을 만든것은 아닐까요?
    즉 자발적인 새**탈당이 아닌 국민무서워, 다음선거를 위한 탈당이아니었는지?
    (기득권지키기와 눈치보기....
    박님이 힘있고 무서울땐 박님편에, 촛불이 힘있고 무서울땐 촛불에....
    그들에게 혁신정치를 기대는 것은 도둑 고양이에게 생선지키라는 꼴아닐까요?)

       심모의원 왈, 사기꾼말은 믿을수있어도 정치가(정치꾼?)들 말은 믿을 수없다는 말이 실감됩니다.

     유승민의원의 "몇 명이 남더라도 우리가 가고자 했던 길로 계속 가겠다는 마음에 변함없다"는 것을 믿습니다.

     우리 혁신정치에 뜻있는 많은 국민들은,
     건강한 국민중도와 바른보수가
      우리정치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업그레이드할 것입니다. 그때까지 응원합니다.

  • profile
    화이부동 2017.10.22 17:04

     박지원님의 이야기가 나왔으니 그와관련하여 좀 해볼까합니다.

     햇볕정책은 길게 보아 맞습니다. 같은 민족끼리...
    그러나 지금의 박지원님이 주장하는 햇볕정책은 너무 이념에 갇혀있는 것같아 국민입장에서 여러의문이듭니다.
     심하게 표현하면 견강부회랄까요


     즉 1990년대의 햇볕정책이 2000년대의 지금에 과연 그대로 적용되어야할까요

     그래서 국민눈높이에 맞는

     또 시대에 맞는 뉴햇볕정책을 박지원의원님과 국민의당의 일부의원들에게 부탁드립니다.
     왜냐면 고김대중 대통령님께서 주장하신햇볕정책은 북한의 기술이 원자폭탄.수소폭탄능력이 없을때의 정책이었습니다.
     그래서 근간은 옳지만 세부적인 변화가있는 유연한 정책이 필요합니다.
     역시 통합정치에 관하여 묻습니다.
    이미 낡은진보에서 새로태어난 세력과 낡은 보수에서 새로태어나려는 세력과의 통합과 연대에 대하여

    어떤 입장이신지에 대하여 궁금합니다.

     매사에 명분과 실제행동이 다르다면 국민누가 이런 분을 신뢰하겠습니까?

      툭하면 이념팔아 선동하고...

     또 툭하면 호남팔아 협박하고...

    이는 더민당이 요즘 잘써먹고있는 적폐아닙니까

      

  • profile
    화이부동 2017.11.06 14:59

    오늘 김무성님과 일부 바른정당의원들의 탈당(9명?)의 소식을 접하고
     다시 한번 혁신정치가 어렵다는 것을 생각합니다.
    그들에게 기본적인 물음을 던집니다.
    당신들은, 그동안 촛불에 무서워 대통령탄핵에 동참하고 당시 새**를 탈당하고 바른정당을 만든것은 아닐까요?
    즉 자발적인 새**탈당이 아닌 국민무서워, 다음선거를 위한 탈당이아니었는지?
    (기득권지키기와 눈치보기....
    박님이 힘있고 무서울땐 박님편에, 촛불이 힘있고 무서울땐 촛불에....
    그들에게 혁신정치를 기대는 것은 도둑 고양이에게 생선지키라는 꼴아닐까요?)

       심모의원 왈, 사기꾼말은 믿을수있어도 정치가(정치꾼?)들 말은 믿을 수없다는 말이 실감됩니다.

     유승민의원의 "몇 명이 남더라도 우리가 가고자 했던 길로 계속 가겠다는 마음에 변함없다"는 것을 믿습니다.

     우리 혁신정치에 뜻있는 많은 국민들은,
     건강한 국민중도와 바른보수가
      우리정치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업그레이드할 것입니다. 그때까지 응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27023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5 2578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2458   마니니
오름 안님과 함께 행복한 세상을 꿈꾸어 봅니다. 2 2415   title: 태극기유대위
오름 안철수 화이팅!!! 2 2774   munhee
오름 이번 선거는 안철수 인물론으로 선거 프레임을 짜야 한다. 가능한 정치색을 배제하고 서울 시민에게 안철수, 박원순, 김문수 셋 중에 누가 능력 있는 인물인가를 끊임없이 물어봐라. 2 3 2464 2018.04.11(by 화이부동) 크리스
» 제 갈길은 정해졌다!!! 2 2 2371 2017.11.06(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29 썩은 퇴폐 적폐 기성 정치와의 전쟁 1 3 1837 2017.10.19(by 퇴직교사) Architect
12628 박지원 의원은 민주당이 그리 좋은가!!!! 2 2 2352 2017.10.13(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27 김명수 대법원장 인준에 대한 개인적인 의견 0 4440   개똥철학
12626 외 강! 내 강! 5 14914   퇴직교사
12625 소탐대실 3 0 2694 2017.09.17(by 신선한) 신선한
12624 똥은 이미 밟았다 1 0 2489 2017.09.14(by 크리스) 한이
12623 작금의 상항에서도 대화, 케케묵은 햇볕정책을 논하는 자들을 나무라고 안철수 대표는 전술 핵배치, 핵무장까지 준비하는 강력한 신 안보론을 들고 나와야 한다. 3 4 9534 2017.10.17(by Architect) 크리스
12622 도대체 안철수 보좌진이 누구냐? 0 2676   한이
12621 현정부 옹호할땐 옹호하고 비판할땐 비판해야 합니다 3 1 2339 2017.10.25(by 성인쉼터-) 울지마요
12620 호남당 아닌 전국당이라는것을 보여준 승리이다. 6 15504   yacheon
12619 이제는 환희의 눈물을,,,,, 7 3 10580 2017.11.02(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2618 이제 호남 의원들은 승복하고 안철수 당대표를 그만 흔들어라...또 자기 얼굴에 침뱉는 행동을 계속한다면 당원과 국민들이 정말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1 6 18243 2017.09.27(by 애국보수안철수) 크리스
12617 안 철수 당표와 함께 혁신 또 혁신, 소통 또 소통, 통합 또 통합의 국민혁신마인드(국민눈높이주의 중도통합)를 만들라 2 1955   화이부동
12616 2017~ 국민의당을 중심으로한 생산적인 3당제의 업그레이드냐 아니면 낡은 양당제의 부활이냐 1 1811   화이부동
12615 호남당이 새정치는 아니지요? 0 2484   s****
12614 안철수, 당신이 이해해주시오 0 2724   한이
12613 드디어 마각을 드러내는 호남 정치인들의 이중성...하지만 호남인들은 결국 안철수의 손을 들어줄것이다. 1 2 11552 2017.10.25(by 성인쉼터-) 크리스
12612 제 3 의길!!! 2 3 8059 2017.09.15(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2611 내부의 문제?. 내부의 적인가?! 0 2347   힘내세요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