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상돈 의원 퇴출 서명 운동

<국민의당 이상돈 의원 탈당 및 축출에 관한 청원문>

이 상돈 의원의 계속되는 당 대표에 대한 명예훼손적 발언을 고발한다.

최근 국민의당 소속 이 상돈 의원의 당과 당 대표를 향한 막말 언행은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 당원이기 이전에 일반 시민의 입장에서도 용납할 수 없을 정도다.

물론 당에 대한 건설적인 비판은 충분히 권장되어야 마땅하다. 그럼에도 외부를 향해 던지는 당에 대한 비판은 본의 아니게 이적 또는 해당 행위로 연결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아무리 선의로 포장한다 하더라도 정당인이라면 신중에 신중을 기해야 한다.

또한 당의 얼굴인 당 대표에 대한 비판 발언도 대표에 대한 개인적 호오의 감정이나 지지 여부를 떠나 최소한의 예의를 갖추는 것이 정당인으로서의 기본적 도리다. 하지만 이 상돈의 언행에는 그러한 신중함과 예의는커녕 당 대표에 대한 악의와 적의로 가득 차 있다.

그의 언행에서 드러나는 악의와 적의는 그 누구라도 충분히 느낄 수 있을 만큼 노골적이다. 특히 한 지상파 방송(SBS 라디오)에서의 발언은 같은 당 소속 당원이라면 고개를 들 수 없는 수준의 것이었다. 당 대표를 ‘능력이 없는 것 같다’ 고 깎아 내리는 건 차치하고서라도 그 어투에서 느껴지는 대표에 대한 조롱의 뉘앙스는 당원으로서 소름이 돋을 정도였다.

더욱 기가 막힌 것은 자당 대표의 무능력과 비교하기 위해 예로 든 것이 하필 박근혜의 (선거 시의) 카리스마였다. 발언의 요지인즉, ‘박근혜 같은 카리스마가 없는 안 철수는 아무리 노력해도 (지지율 회복은) 어려울 것’이라는 식의 비아냥이었다.

지지난 대선에서 박근혜 비상대책위의 핵심 멤버로 활동한 이 상돈의 전력을 감안하더라도 자당 대표를 조롱하기 위해 이미 탄핵되어 재판받고 있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실패한 정치인을 사례로 든 것은 그냥 묵과하고 넘어갈 일이 아니다.

이 상돈의 당 대표에 대한 공개적인 조롱과 멸시는 단지 당 대표 한 사람만을 깎아 내린 것이라고 볼 수 없다. 당 대표를 선출한 국민의당과 그 당원들을 공개적으로 폄하하고 조롱한 것이다. 당과 당원을 모독했다는 점에서 그의 해당 행위는 가장 악질적 수준이다.

이상돈 의원의 비열하기 짝이 없는 반당적, 반대표적 행태는 이미 도를 넘었다. 반성과 개선의 여지가 전혀 없다. 때문에 그에 대한 당 차원의 징계와 축출 조처는 다소 늦은 감마저 없지 않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국민의당이 식물정당이 아닌 제대로 기능하는 정당임을 당 내외에 보여주기 위해서 그에 대한 가시적 조처는 반드시 필요하다.

이 상돈 이외에도 방송에 출연해 당 대표 비판에 열중하는 당 인사들에 대한 경고 내지는 징계 조처가 별도로 필요하다. 이들의 제 얼굴 침 뱉기를 계속 방치한다면 당의 이미지 훼손은 물론 당의 정상적 기능에 대한 의구심마저 국민들에게 심어줄 수 있다. 이는 앞으로의 선거 전략과 당의 미래에 치명적이다.

다시 한 번 강조한다. 방송에서 당 대표와 당원 다수를 향해 모독하고 비방하는 이 상돈을 해당 또는 반당 행위로 처벌하지 못한다면 국민의당은 제대로 된 정당이라 할 수 없다. 더구나 이 상돈의 당 대표 모독 발언은 전과가 많아 돌발성이 아니고 의도적이다. 따라서 그에 대한 징계와 처벌은 사후 약방문 성격이 아닌 예방적 조처 차원의 시급을 요하는 일이다.

이에 국민의당 당원 한 사람으로서 국민의당 소속 국회의원 이 상돈을 당 차원의 준엄한 징계와 더불어 당으로부터 영구히 축출할 것을 공식적으로 청원하는 바이다.

*이상돈 의원의 자진 탈당 촉구와 당 축출 서명 운동에 지지자분들의 적극적인 동참바라겠습니다.

*모아진 청원서는 한 날을 정해 당내 윤리위원회 등에 제출 할 예정이오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청원서에 기재하신 내용은, 본 청원서 제출 이외의 용도로는 사용되지 않습니다.

주관: '이상돈 퇴출 공동연대'
















* 필수항목

성명 *


내 답변

주소(동 까지만 기재) *


내 답변

연락처 *


내 답변

생년



내 답변

제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2749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5 2967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2631   마니니
오름 안님과 함께 행복한 세상을 꿈꾸어 봅니다. 2 2556   title: 태극기유대위
오름 안철수 화이팅!!! 2 2913   munhee
오름 이번 선거는 안철수 인물론으로 선거 프레임을 짜야 한다. 가능한 정치색을 배제하고 서울 시민에게 안철수, 박원순, 김문수 셋 중에 누가 능력 있는 인물인가를 끊임없이 물어봐라. 2 3 2811 2018.04.11(by 화이부동) 크리스
12650 27일.28일.29일.30일의 통합찬반투표 이후 합의이혼이 차선의 대책아닐까 3 3 7884 2017.12.26(by 부싯돌) 화이부동
12649 통합 찬반 투표에서 승리하면 그다음 순서는 호남 반대파 중진들과는 결별의 수순으로 빨리 옮겨가야 한다. 5 2 4850 2017.12.29(by 화이부동) 크리스
12648 국민의 국민에 의한 국민을 위한 국민의당원 여러분, 오는 12월 27일부터 진행되는 통합 찬반투표에 꼭 참여하여 소중한권리를 행사합시다. 5 9054   화이부동
12647 안철수 대표님을 지지합니다. 4 2848   신지도
12646 안대표를 위하고. 국당의 미래를 위해!!! 1 5 8833 2017.12.11(by 두통66) 퇴직교사
12645 이제 안철수와 유승민 대표는 빨리 만나 국민 통합을 기치로 한 중도 개혁 정당의 명확한 로드맵을 국민들에게 제시하라. 그리고 함께 호남을 설득 하라. 2 1601   크리스
12644 박모의원님, 천모의원님, 유모의원님, 일부 호남의 중진여러분들 고맙습니다 3 3539   화이부동
12643 같은 호남 의원이라도 박 정 천과 너무나 다른 김관영 의원...그에게 격려와 칭찬을 해주고 싶다. 5 8084   크리스
12642 이번 싱크탱크 미래 현판식에 안철수 대표옆에 있는 여성분 1 file 0 3300 2017.12.01(by 퇴직교사) 안짱
12641 국민의당과바른정당 연대및통합에 대한 성명서 1 file 2 2786 2017.11.23(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12640 가상의 시나리오( 뉴솔로몬왕의 뉴판결) 2 2296   화이부동
12639 국민의당의 진짜엄마와 가짜엄마 ( 중도정당 국민의당과 개혁보수 바른정당의 연대.통합에 대한 ) 3 4132   화이부동
12638 국민의당은, 현재와 미래의 혁신의 정치를 하려하는가? 아니면 과거의 정치를 하려하는가? 1 1951   화이부동
12637 성명서 내용입니다! 이 내용이. 빅텐트의. 시그널입니다! 안사모. 가족분들의. 적극적인 동참 바랍니다!! 안철수의 시그널 입니다!! 2 1510   퇴직교사
12636 지금 적과의 동침이 끝나고 있습니다! !!! 안철수. 살려야합니다!!! 1 1842   퇴직교사
12635 국민의당이여, 26.7%(4.13총선 국민의당 정당지지율, 635만표이상?)과 51.1%(국민의당대표선거, 안 철수 지지율 )의 지지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받들어라 4 4007   화이부동
12634 바른 정당 탈당 사태를 보면서 무엇보다 호남 중진들의 거시적 담대함과 포용력이 절실한 시기... 4 3648   크리스
12633 드디어. 안의. 시그널이 왔다! 좌고 우면 말라! 1 3 5620 2017.11.08(by 화이부동) 퇴직교사
» 청원서 내용이네요! 2 2817   퇴직교사
12631 안사모 가족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 2 4152 2017.11.02(by 화이부동) 퇴직교사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