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https://www.facebook.com/ahncs111/posts/1081251282016901

?
  • profile
    화이부동Best 2017.11.08 17:06

     국민의당은 국민눈높이의 당이되어라(호남을 넘어 국민 전체의 당이어야한다)

    호남의 원로들의 그동안의 국민의당의 원내교섭단체진입까지의 노고를 폄하할 생각은 없다
    그들이 있었기에     안 철수와 국민의당이 더선동당을 넘어서는(4.13비례대표 선거득표) 제3의당이 되었지않은가
    그러나 여기서 멈추어서는 안된다.

    그럼에도
    최근 호남의 중진들을 중심으로 안 철수님의 바른정당과의 통합노력에 대하여 폄하하고
    통합의 노력에 소극적인 듯한 발언에 실망스럽다.

    박지원님을 비롯한 호남의 중진들에게, 두가지 질문을 던지겠습니다.
     만약 고김대중님이 2017년 지금, 살아계신다면 계속 과거의 햇볕정책을 고수할까?(북한이 원자탄.수소폭탄없는 상황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한 정책이아니었나? )

     DJP연합으로 수평적 정권교체를 이룩하신 고김대중님께서 바른보수와의 협력을 모두 외면하였을까?

    (더욱이 유승민의원등은 보수진영이지만 부패한 보수와 선을 긋고, 새로운 보수를 지향하고있는 상황아닌가?)

     

     그렇다면 중도정당을 표방한 국민의당이 가야할 길은 진보진영 한쪽인가?(건강한 진보와 바른보수 모두를 아울러야하는 것 아닌가)
     왜곡된 김대중팔이
     왜곡된 햇볕정책팔이
     왜곡된 호남민팔이를 중단하라!

     자신의 우물안 기득권 눈높이에서  혁신정치를 왜곡하는 당신들에게서 부패한 구태정치(김*성님 같은)의 향기를 언제까지 맡아야할까요?

  • profile
    화이부동 2017.11.08 17:06

     국민의당은 국민눈높이의 당이되어라(호남을 넘어 국민 전체의 당이어야한다)

    호남의 원로들의 그동안의 국민의당의 원내교섭단체진입까지의 노고를 폄하할 생각은 없다
    그들이 있었기에     안 철수와 국민의당이 더선동당을 넘어서는(4.13비례대표 선거득표) 제3의당이 되었지않은가
    그러나 여기서 멈추어서는 안된다.

    그럼에도
    최근 호남의 중진들을 중심으로 안 철수님의 바른정당과의 통합노력에 대하여 폄하하고
    통합의 노력에 소극적인 듯한 발언에 실망스럽다.

    박지원님을 비롯한 호남의 중진들에게, 두가지 질문을 던지겠습니다.
     만약 고김대중님이 2017년 지금, 살아계신다면 계속 과거의 햇볕정책을 고수할까?(북한이 원자탄.수소폭탄없는 상황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한 정책이아니었나? )

     DJP연합으로 수평적 정권교체를 이룩하신 고김대중님께서 바른보수와의 협력을 모두 외면하였을까?

    (더욱이 유승민의원등은 보수진영이지만 부패한 보수와 선을 긋고, 새로운 보수를 지향하고있는 상황아닌가?)

     

     그렇다면 중도정당을 표방한 국민의당이 가야할 길은 진보진영 한쪽인가?(건강한 진보와 바른보수 모두를 아울러야하는 것 아닌가)
     왜곡된 김대중팔이
     왜곡된 햇볕정책팔이
     왜곡된 호남민팔이를 중단하라!

     자신의 우물안 기득권 눈높이에서  혁신정치를 왜곡하는 당신들에게서 부패한 구태정치(김*성님 같은)의 향기를 언제까지 맡아야할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64340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30551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35317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64868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71644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65792   화이부동
12641 같은 호남 의원이라도 박 정 천과 너무나 다른 김관영 의원...그에게 격려와 칭찬을 해주고 싶다. 5 49407   크리스
12640 이번 싱크탱크 미래 현판식에 안철수 대표옆에 있는 여성분 1 file 0 11220 2017.12.01(by 퇴직교사) 안짱
12639 국민의당과바른정당 연대및통합에 대한 성명서 1 file 2 11075 2017.11.23(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12638 가상의 시나리오( 뉴솔로몬왕의 뉴판결) 2 8922   화이부동
12637 국민의당의 진짜엄마와 가짜엄마 ( 중도정당 국민의당과 개혁보수 바른정당의 연대.통합에 대한 ) 3 10448   화이부동
12636 국민의당은, 현재와 미래의 혁신의 정치를 하려하는가? 아니면 과거의 정치를 하려하는가? 1 7611   화이부동
12635 성명서 내용입니다! 이 내용이. 빅텐트의. 시그널입니다! 안사모. 가족분들의. 적극적인 동참 바랍니다!! 안철수의 시그널 입니다!! 2 7428   퇴직교사
12634 지금 적과의 동침이 끝나고 있습니다! !!! 안철수. 살려야합니다!!! 1 7826   퇴직교사
12633 국민의당이여, 26.7%(4.13총선 국민의당 정당지지율, 635만표이상?)과 51.1%(국민의당대표선거, 안 철수 지지율 )의 지지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받들어라 4 10749   화이부동
12632 바른 정당 탈당 사태를 보면서 무엇보다 호남 중진들의 거시적 담대함과 포용력이 절실한 시기... 4 10305   크리스
» 드디어. 안의. 시그널이 왔다! 좌고 우면 말라! 1 3 13010 2017.11.08(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30 청원서 내용이네요! 2 9020   퇴직교사
12629 안사모 가족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 2 10280 2017.11.02(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28 제 갈길은 정해졌다!!! 2 2 8807 2017.11.06(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27 썩은 퇴폐 적폐 기성 정치와의 전쟁 1 3 8491 2017.10.19(by 퇴직교사) Architect
12626 박지원 의원은 민주당이 그리 좋은가!!!! 2 2 8782 2017.10.13(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25 김명수 대법원장 인준에 대한 개인적인 의견 0 11445   개똥철학
12624 외 강! 내 강! 5 55585   퇴직교사
12623 소탐대실 3 0 9323 2017.09.17(by 신선한) 신선한
12622 똥은 이미 밟았다 1 0 9640 2017.09.14(by 크리스) 한이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