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최근 동네 방내 바른 정당과의 통합 반대에 거품 물면서 평화 개혁 연대라는 안철수 퇴진을 위한 구데타 세력까지 결성하자는 호남 구태 정치인들을 보면 참 혀를 끌끌 찰 일이 벌어지고 있다. 

여기에 최근 같은 호남의원인 김관영 의원의 인터뷰 기사를 보면서 호남 의원들도 의원 나름이 아닐까하는 생각이 든다.   그의 인터뷰 기사중 한줄을 그대로 옮겨 본다.

 

"그분들에게 되묻고 싶다. 현재의 지지율, 당의 위기를 극복할 대안이 있는가. 일부 통합을 반대하는 분들은 호남 기반을 굳건히 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호남으로 움츠러들면 내년 지방 선거는 필패한다.

통합을 주장하는 사람들이 호남을 외면하자는 것도 아니다. 호남을 기반으로 전국 정당으로 발돋음하고  더많은 중도 개혁 세력들을 결집해 수권 능력도 갖추고 제1야당으로 나가자는 것이다." 

 

안철수 대표나 대부분의 당원들 생각과 일치 한다.

비록  젊은 호남 재선 의원이지만 호남 지역주의에 매몰되어서는 당의 앞날이 없음을 강하게 어필하고 있다.

반대로 안철수 제거하고 그저 민주당 이중대로 내년 민주당과 선거 연대를 통한 지사나 시장 자리 하나... 더 나아가서는 의원 보장까지...  이렇게 꼼수피우는 박 정 천이 하고는 너무나 차원이 다른 것이다.

이 인터뷰를 보면서 이제 썪은 물들은 더 썪어서 폐수로 버려지겠지만 지금 당내의 초, 재선, 비례 대표 의원들은 작금의 당의 위기 상항에서 호남 팔이 당 중진들의 오류에 휩쓸려 갈것이 아니라 최소 김관영 의원 처럼 오직 당의 미래를 향한  담대한 충정심으로 당을 살려내는 길을 함께 찾아가야 할 것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3006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new 3 498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2395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update 7 5679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4352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오름 안님과 함께 행복한 세상을 꿈꾸어 봅니다. 3 4537   title: 태극기유대위
12653 통합 열차!!!!! 3 7984   퇴직교사
12652 한반도의 변즉생( 건강한 3당제빅뱅: 국민통합당과 낡은 양당 ) 3 6888   화이부동
12651 통합에 승복하고 함께 지자체 선거 치루고 그결과에 따라 합의 이혼해도 늦지 않다. 1 1 1930 2018.01.06(by 크리스) 크리스
12650 이것도. 정답이지요~~~ 2 7627   퇴직교사
12649 안사모. 가족여러분. 이것이 정답입니다!!!! 1 1 2787 2017.12.27(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2648 27일.28일.29일.30일의 통합찬반투표 이후 합의이혼이 차선의 대책아닐까 3 3 8428 2017.12.26(by 부싯돌) 화이부동
12647 통합 찬반 투표에서 승리하면 그다음 순서는 호남 반대파 중진들과는 결별의 수순으로 빨리 옮겨가야 한다. 5 2 5102 2017.12.29(by 화이부동) 크리스
12646 국민의 국민에 의한 국민을 위한 국민의당원 여러분, 오는 12월 27일부터 진행되는 통합 찬반투표에 꼭 참여하여 소중한권리를 행사합시다. 5 9986   화이부동
12645 안철수 대표님을 지지합니다. 4 3004   신지도
12644 안대표를 위하고. 국당의 미래를 위해!!! 1 5 9781 2017.12.11(by 두통66) 퇴직교사
12643 이제 안철수와 유승민 대표는 빨리 만나 국민 통합을 기치로 한 중도 개혁 정당의 명확한 로드맵을 국민들에게 제시하라. 그리고 함께 호남을 설득 하라. 2 1639   크리스
12642 박모의원님, 천모의원님, 유모의원님, 일부 호남의 중진여러분들 고맙습니다 3 3679   화이부동
» 같은 호남 의원이라도 박 정 천과 너무나 다른 김관영 의원...그에게 격려와 칭찬을 해주고 싶다. 5 8968   크리스
12640 이번 싱크탱크 미래 현판식에 안철수 대표옆에 있는 여성분 1 file 0 3411 2017.12.01(by 퇴직교사) 안짱
12639 국민의당과바른정당 연대및통합에 대한 성명서 1 file 2 2933 2017.11.23(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12638 가상의 시나리오( 뉴솔로몬왕의 뉴판결) 2 2344   화이부동
12637 국민의당의 진짜엄마와 가짜엄마 ( 중도정당 국민의당과 개혁보수 바른정당의 연대.통합에 대한 ) 3 4275   화이부동
12636 국민의당은, 현재와 미래의 혁신의 정치를 하려하는가? 아니면 과거의 정치를 하려하는가? 1 2013   화이부동
12635 성명서 내용입니다! 이 내용이. 빅텐트의. 시그널입니다! 안사모. 가족분들의. 적극적인 동참 바랍니다!! 안철수의 시그널 입니다!! 2 1581   퇴직교사
12634 지금 적과의 동침이 끝나고 있습니다! !!! 안철수. 살려야합니다!!! 1 1906   퇴직교사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