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 철수님 글입니다 시민 안철수입니다 '신도시 투기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를 촉구합니다

라고

 

  안 철수님이 청와대 국민 청원에 글을 올렸다고 합니다.

 만약의 가정이지만 윤총장님이 현직에 계셨다면 어떠했을까하는 아쉬움과 함께!

 

 펌글임

 한국경제 2021. 3.13보도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사진)13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임직원의 투기 사태와 관련해 검찰 수사를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글을 올렸다.

 국민의당 대표인 안철수 후보는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시민 안철수입니다. '신도시 투기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를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그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마음을 담아 공직자들의 신도시 투기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를 촉구한다"고 적었다.

 

 

 한편으로

갈수록 투기의혹이 점차 확대되어가는 것 같습니다. 국민들의 분노와함께

 

 특히 경기도 시흥.광명에 이어서 이제 지방으로, 전국적으로...

또 직원들의 투기 수준에서 이제 정치권(국회의원 등?)으로...

 

 그럼에도 엊그제 청와대에서는 직원들이 관계된분이 없다고하는데...<자체 조사?>

 

 국민들의 의혹은 커져가고있습니다.

또 아쉬운 점은 경찰(?)이 미숙하게(?) 처리하여, 영장발급이 늦게 수사착수(?)..

관계자들의 자료를 충분히 수사했는지 아니면 골든타임을 놓쳐 주요자료들이 삭제되었을지하는 의문도 들고있습니다.

 

  이런 추정이 과연 저만의 생각일까요?   

.

.

.

 펌글임

세계일보 2021. 3.9일자 보도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신도시 투기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9LH 본사와 지역 사업본부 등을 동시다발로 압수수색하면서 수사 잰걸음에 나섰다.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 국가수사본부(국수본)가 발 빠르게 수사를 병행하고 합조단 조사 결과는 그때그때 국수본에 넘겨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속도를 높이는 양상이다. 하지만 의혹이 제기된 지 일주일이나 지난 탓에 증거인멸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어 늑장 수사라는 지적이 나온다.

 

 

이렇게

국민들의혹이 커져가는 그런 가운데

 

  3.12<토요일> 안 철수 서울시장 국민의당 후보님이 국민청원을 올렸네요.

 뉴스에 의하면 전 윤석열검찰총장을 6(?) 언급하였다하네요.

 

  만약의 가정을해봅니다.

 지금 윤총장님이 현직에 계시다면!?

 전문적인 수사검사들에 의하여 신속.정확하게 진행이 되지않았을지!

 

 

 그래서 저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들어가서

시민 안철수입니다 '신도시 투기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를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으로 검색을 해도 안되네요. 

 

   그래서 다른 방법을 해보았습니다.

 큰 포털 싸이트를 이용한것입니다.

 

 포털<다음>에서

 안 철수 국민청원 링크 라고 검색하면! 또는

 시민 안철수입니다. '신도시 투기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를 촉구합니다 링크 라고 검색하면!

 여러 링크 있는 카페 들이 나타납니다. 

 

 거기의

 링크만 클릭하면 <여러 카페들에 링크가있음>

 간단히 바로 청와대 국민청원으로 연결되는군요.

 

  참고로 말씀드리면 제가 들어갔을 때

 

 동의자는 314<일요일> 현재 3만여명이 넘었네요.

 또

 청원기간은 3.13~ 4.12라고 쓰여있네요.

 

    LH직원들 투기에 분노하시고 관심있으신 분들

   청와대 국민청원에 동참하심이 어떨까요?

 

   참고로 또 말씀드리면

  청원글에 대한 동의자가 20만명이 넘어야 청와대의 공식반응이 나오는 걸로 알고있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42775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90889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96652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222805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229891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222613   화이부동
12726 4.7 안 4번타자+ 윤 큰2번타자면 2021~2022확실한 NEW정권교체입니다 1 8982   화이부동
12725 안 철수 후보의 한표라도 더 모아야 이긴다<채널A 후보토론회>에 공감합니다. 1 9140   화이부동
12724 단일화의 꽃은 본선 확장력의 팽창에 있다. 토론회<채널A, 5:30> 앞두고 3자 대결의 오만의 덫에 빠지지말라 1 8462   화이부동
» 3.13 시민 안철수입니다 '신도시 투기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를 촉구합니다 글 그리고 링크방법에 대하여 1 8633   화이부동
12722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96652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12721 국민오뚝이V 뚜벅뚜벅 나아갑니다 4.7서울시장선거 안철수V 필승입니다 1 8173   화이부동
12720 나는 위로금(왜곡. 위선 위로금: 으쌰으쌰(?)위로금 )을 반납하겠습니다. 1 8607   화이부동
12719 안 철수와 금 태섭, 든든한 지도자와 말 잘하는 참모 윈윈, 모두 하나로! 1 7910   화이부동
12718 안 철수와 금 태섭 윈윈하는 서울시장 재보궐선거 후보 단일화 토론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1 7971   화이부동
12717 북한원전 경우의 수 넷 그리고 청*대의 편향적 마인드... 1 8500   화이부동
12716 2021미투운동, 5천여만명의 국민의 손<성희롱+성추행+성범죄virus 원샷퇴치 꾹 프로그램! 1 7704   화이부동
12715 철수형과 함께 1 7063   화이부동
12714 석열형! 철수형! 1 7572   화이부동
12713 가자! 재보궐선거 철수 형과, new서울 함께 1 7612   화이부동
12712 중도가 진보, 보수로 모두 흡수되는 한국 정치 판도..., 변하지 않는 안철수의 홀로서기 중도 정치는 실패의 반복일 뿐이다. 0 11556   크리스
12711 중앙선관위의 불법적인 결정으로 국민의당 의석 1석을 도둑맞았습니다. file 0 10658   -국민시대
12710 다 떠나서.... "인간철인" 안철수의 승리다. 놀랍고 신기하고 대단하다. 그 수고에 찬사를 보냅니다. 0 10294   크리스
12709 2020 4 15 우리 지역+ 5천여만명의 대한민국을 위한 전략적투표 1 10264   화이부동
12708 긴급진단2, 한국 각 정부(15대, 19대)의 비교와 2020 new국민, 재난 지원금제도 1 9217   화이부동
12707 가입인사드립니다. 1 9499   -워매종거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