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의석 수 중요합니다.

그러나 송은 아니됩니다.


더민주를 탈당한 것도 아니고,  자격미달로 탈락된 사람입니다.


송호창 의원은 민주당의 전략공천으로 국회에 첫 발을 내딛었지요.

과천에서 나름 신선한 바람이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그러다 대선과정에서 민주당을  버리고 안의원을 지지하는 과감함을 보였습니다.

민주당에서는 배신이었겠지만, 안의원 입장에서는 천군만마였을겁니다.

아마 이때만 해도,  안의원이 문의원에게 후보직을 양보하리라고는 상상도 못했을 겁니다.

어쨌거나 안의원은 양보를 했고, 문의원은 대선에서 패했습니다.

이후 송호창 의원이 언론에 등장할때마다, 자주 하던 얘기나 뉘앙스의 결론은 이런 것이었습니다.

"안의원과 나는 동료다. 주군관계가 아니다."

물론 맞는 얘기입니다.  ^^

시간이 흘러, 안의원은 민주당과 결별했고, 국민의당을 창당했습니다.

창당과 동시에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던 사람이 송호창의원이었습니다.

그랬기에 손석희아나운서와의 인터뷰도 있었겠지요.

결국, 송호창의원은 민주당에 잔류하기로 했고, 김종인 체제로 바뀐 더민주당의  공천심사에서  탈락했습니다.

그리고 현재까지 모습을 드러내고 있지 않습니다.

안의원은 송의원의 공천 탈락을 다른 의미로 해석하실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그러나 저는 송호창 의원이 보여준 행태에서 행간의 의미를 얘기하고 싶습니다.

대선주자일때는 지지하고, 아닐때는 지지하지 않는다는 것은,  초선의원이 보일만한 행동은 아니지싶습니다.

정치라는 것도 개인적인 욕망이 섞인 행위임이 분명하나, 이런 사람이 보여줄 수 있는 정치는 무엇일까요?

안의원께서 송호창의원의 영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소식을 접할때마다, 안타까운 마음 뿐입니다.









?
  • profile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2016.03.03 20:58
    지도자는 큰 그릇으로 한때 자기를 멀리했던 부류도 옛정을봐서 감싸주는 리더쉽도 필요하다는 견지에서 못봐줄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4014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10315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9156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9699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17025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12417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12676 초심 지키기 62 97 90092 2016.01.30(by 현산옹) 양운
12675 5분만 감동의 동영상을 보시고,진심어린 토론을 합시다! 115 3 file 86 118276 2017.10.29(by 땅콩샌드) title: 블루캡아기공룡둘째
12674 문재인 후보 지지자들에게 드리고 싶은 글입니다! 122 1 85 66408 2017.10.29(by 시민의노래) title: 블루캡아기공룡둘째
12673 경북 땅에서 안철수 원장님께... 27 1 53 48088 2013.09.24(by 감돌이) 소달구지
12672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4014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12671 안사모 송년파티 예고 ^^ 12월 21일(토) 12 41 38376 2013.12.06(by 발귀리) 안사모
12670 기분 좋은 전화 한통화 받앗습니다. 29 1 36 8070 2013.04.13(by 초콜릿맛사탕) 안철수살아있네
12669 국민의당! 31 34 4817 2016.01.16(by 미개인) 베리
12668 안사모가 힘을 잃어가는듯하군요... 45 33 5848 2014.01.16(by 비키) title: +_+실버스
12667 안철수의원님의 진정한 원군 안사모 7 32 7794 2013.05.09(by white100) title: 파란별다솔
12666 안님 대선출마 선언 1주년을 기념하여, 안사모 애창곡을 함께 불러보아요~! 15 31 9723 2013.10.18(by 소서노) 양운
12665 안철수 신당이 32% 돌파 했군요 !! 13 30 6387 2013.12.12(by premierstar) 철수대통령
12664 충청권에서도 안철수 신당 지지율 1위 - 많이 퍼 날라 주세요.^~^ 19 29 9651 2013.06.24(by 엠제이M) 찬희
12663 동지들께 드리는 주문사항 22 29 5599 2013.05.29(by 미개인) 일꾼
12662 1월2일 명동 길거리 설명회 현장 11 file 28 6428 2014.01.03(by 미개인) 파랑새야
12661 역시 안님의 파워는... 15 1 28 8158 2013.04.13(by 초콜릿맛사탕) title: 팽귄초콜릿맛사탕
12660 안철수 신당 비전 발표 (기자회견 전문) "합리적 개혁노선을 정치의 중심으로 세울것" 5 27 6045 2017.07.03(by 푸르른영혼) 일파만파
12659 장하다. 장하성! 박원순 시장의 멋진 양보를 기대한다. 3 27 7131 2014.02.05(by 진보가극우인나라) 마실
12658 저는 사막의 모래알, 민서엄마예요. ^^ 23 27 6207 2013.07.14(by 통큰엄마) 희망교육
12657 안의원님의 좋은 氣 팍팍 받고 온 날 !!!! 14 27 4304 2013.06.21(by Mr.봉이) 콩고물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