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 profile
    화이부동Best 2017.04.12 12:34

    지금 어떤 후보가 네거티브를 많이 하고있는지 19대대선에서의 커다란 변화와 혁신정치에 뜻있는 국민들이라면 지금 언론보도를 보면 대략 알 것입니다.

     보통 네거티브는 선거에서 약자가 쓰는 수법이라합니다. 또 그것이 먹힐려면 비호감후보에게 효과가 있다합니다.

      국민들은 지금 어떤 후보가 비호감도 1위인지 알고 있습니다. 물론 여론조사마다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네거티브를 많이하는 후보는 아마도 5.9가면 비호감도 1위를 하지않을까요?

       국민들은 후보의 옥에티(?) 를 찾아내기보다는

      어떤 후보가 지금의 대한민국 아노미(극심한 가치관의 혼란기상태)상태를 치유하고 국민통합의 리더십을 발휘할 것인지 

     지켜보고 고민중이라고 생각합니다.

  • profile
    화이부동Best 2017.04.12 13:34

    아시다시피 안 철수후보는 이미 19대대선에서 포지티브+ 정책컨텐츠능력 검증 스탠딩토론을 주장한 걸로 알고있습니다.
    나머지 대선후보들도 자신이 있다면 모두 스탠딩토론장에 나오셔서 2017~2018~2019~2020~2021~2022 안정된 국정능력과 비젼과 콘텐츠를 보여주어야합니다.

    하루빨리 문 전대표와 더민주는 선거전략에 수정하심이 어떨까생각합니다.
    jtbc의 편향적(?)인 보도역시 시정되어야합니다. 뜻있는 국민들은 스스로 느끼고 있으리라 여겨집니다.

    각 후보들의 무한정네거티브 보도도 중요합니다만
     그보다 포지티브+ 정책컨텐츠능력 검증 보도노력으로 수정하심이 어떨까요 또 각당의 국민경선위법사례를 균형보도를.....
      이는 각당이 처음 실시하는 국민경선(국민의당의 국민경선의 경우, 미국식 오픈프라이머리?)에 익숙하지않아 생긴 현상도 많으리라여겨집니다
    한편 우석대의 모교수(?)와 관계직원들의 더민주행사(?)와 관련하여 학생불법동원(?) 건으로 고발상태로 검찰에 넘겨졌다는 말이있습니다. 뿐만아니고 경선용 ARS 전화투표 선거인단 신청까지 강요(?)의혹이 있다는 말이있습니다.

    여러당의 국민경선과정의 사실관계를 시청자들은 균형있게 관심을 갖고있습니다.

  • profile
    힘내세요Best 2017.04.14 06:26
    저만 느낀게 아니었군요. 저는 빠짐없이 jtbc 뉴스룸을 봐왔는데 이상하게 국민의당, 안철수를 더 깎아내리는듯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문재인의 아들의문제는 몇년전에 jtbc에서 의혹이 있다고 했는데 지금은 넘어가는 듯하고 문재인의 3d 프린터 발언 문제도 그렇고 그냥 넘어가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이제는 잘 안보게 되네요.
  • profile
    화이부동 2017.04.12 12:34

    지금 어떤 후보가 네거티브를 많이 하고있는지 19대대선에서의 커다란 변화와 혁신정치에 뜻있는 국민들이라면 지금 언론보도를 보면 대략 알 것입니다.

     보통 네거티브는 선거에서 약자가 쓰는 수법이라합니다. 또 그것이 먹힐려면 비호감후보에게 효과가 있다합니다.

      국민들은 지금 어떤 후보가 비호감도 1위인지 알고 있습니다. 물론 여론조사마다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네거티브를 많이하는 후보는 아마도 5.9가면 비호감도 1위를 하지않을까요?

       국민들은 후보의 옥에티(?) 를 찾아내기보다는

      어떤 후보가 지금의 대한민국 아노미(극심한 가치관의 혼란기상태)상태를 치유하고 국민통합의 리더십을 발휘할 것인지 

     지켜보고 고민중이라고 생각합니다.

  • profile
    화이부동 2017.04.12 13:34

    아시다시피 안 철수후보는 이미 19대대선에서 포지티브+ 정책컨텐츠능력 검증 스탠딩토론을 주장한 걸로 알고있습니다.
    나머지 대선후보들도 자신이 있다면 모두 스탠딩토론장에 나오셔서 2017~2018~2019~2020~2021~2022 안정된 국정능력과 비젼과 콘텐츠를 보여주어야합니다.

    하루빨리 문 전대표와 더민주는 선거전략에 수정하심이 어떨까생각합니다.
    jtbc의 편향적(?)인 보도역시 시정되어야합니다. 뜻있는 국민들은 스스로 느끼고 있으리라 여겨집니다.

    각 후보들의 무한정네거티브 보도도 중요합니다만
     그보다 포지티브+ 정책컨텐츠능력 검증 보도노력으로 수정하심이 어떨까요 또 각당의 국민경선위법사례를 균형보도를.....
      이는 각당이 처음 실시하는 국민경선(국민의당의 국민경선의 경우, 미국식 오픈프라이머리?)에 익숙하지않아 생긴 현상도 많으리라여겨집니다
    한편 우석대의 모교수(?)와 관계직원들의 더민주행사(?)와 관련하여 학생불법동원(?) 건으로 고발상태로 검찰에 넘겨졌다는 말이있습니다. 뿐만아니고 경선용 ARS 전화투표 선거인단 신청까지 강요(?)의혹이 있다는 말이있습니다.

    여러당의 국민경선과정의 사실관계를 시청자들은 균형있게 관심을 갖고있습니다.

  • ?
    한이 2017.04.13 05:32
    방송 탓 하지 말고
    국민의당이 잘 해야죠

    안철수 참모들의 헛발질
    지금 도대체 몇 번째요?
  • profile
    힘내세요 2017.04.14 06:26
    저만 느낀게 아니었군요. 저는 빠짐없이 jtbc 뉴스룸을 봐왔는데 이상하게 국민의당, 안철수를 더 깎아내리는듯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문재인의 아들의문제는 몇년전에 jtbc에서 의혹이 있다고 했는데 지금은 넘어가는 듯하고 문재인의 3d 프린터 발언 문제도 그렇고 그냥 넘어가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이제는 잘 안보게 되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4027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10477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9271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9826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17175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12569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12436 더불어민주당 왜 저렇게 오버할까? 1 5 4992 2017.07.03(by 비회원(guest)) 笑傲江湖
12435 KBS가 안후보를 박근혜전대통령 동급으로 매도했습니다 2 2756   애국보수안철수
12434 토론회를 보고♡ 6 4420   비상하는솔개
12433 어제 sbs 후보 초청 토론회를 보니 7 4335   꾀꼬리
12432 대통령은 만능 마술사가 아니다. 1 1761   산책
12431 안철수를 찍으실 겁니까? 8 5745   회원101
12430 안 캠프. 어떤 잉간이야? 1 2196   한이
12429 샤이 보수 2 1 2694 2017.05.03(by 신선한) 신선한
» JTBC에 대한 나의 태도 4 5 3896 2017.04.14(by 힘내세요) perfum****
12427 민주당 스파이들 찾아내야.. 2 4 2569 2017.04.14(by 빠비용) 한이
12426 검경수사권독립권 관련해 경찰부서,관할서 통합이 답입니다. 0 1927   애국보수안철수
12425 그동안 보수 지지자들이 그렇게 큰 문제였나 2 1791   회원101
12424 문재인이 넘지 못할 태산 4 2705   일경
12423 신기루 0 1697   신선한
12422 여권의 바람직한 전략에 대한 생각 2 1590   회원101
12421 박원순은 안철수에게 진 신세를 언제 갚을 것인가 2 2992   일경
12420 검경은 최규선게이트 연루인물 최규선을 수사해야합니다. 0 1889   애국보수안철수
12419 김하용 창원시의회 의장, 국민의당 입당 2 1798   애국보수안철수
12418 하선영 경남도의원, 자유한국당 탈당해 국민의당 입당 2 2644   애국보수안철수
12417 인과응보 2 2379   비상하는솔개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