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이 2011년 11월 14일 오후 자신이 보유한 안철수연구소 주식 절반을 사회에 환원한다고 밝혔습니다. 다음은 안 원장이 이날 안철수연구소 임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 전문입니다.

 

이메일 전문.

더불어 희망을 품고 살아가는 사회를 꿈꾸며 저는 오늘 오랫동안 마음속에 품고 있던 작은 결심 하나를 실천에 옮기려고 합니다.

그것은 나눔에 관한 것입니다. 저는 그동안 의사와 기업인, 그리고 교수의 길을 걸어오면서 우리 사회와 공동체로부터 과분한 은혜와 격려를 받아왔고, 그 결과 늘 도전의 설렘과 성취의 기쁨을 안고 살아올 수 있었습니다.

이 과정에서 저는 한 가지 생각을 잊지 않고 간직해왔습니다. 그것은 제가 이룬 것은 저만의 것이 아니라는 점입니다.

 

저는 기업을 경영하면서 나름대로 '영혼이 있는 기업'을 만들고자 애써왔습니다. 기업이 존재하는 것은 돈을 버는 것 이상의 숭고한 의미가 있으며, 여기에는 구성원 개개인의 자아실현은 물론 함께 살아가는 사회에 기여하는 존재가 되어야 한다는, 보다 큰 차원의 가치도 포함된다고 믿어왔습니다.

그리고 이제 그 가치를 실천해야 할 때가 왔다고 생각합니다. 전쟁의 폐허와 분단의 아픔을 딛고 유례가 없는 성장과 발전을 이룩해 온 우리 사회는 최근 큰 시련을 겪고 있습니다.

건강한 중산층의 삶이 무너지고 있고 특히 꿈과 비전을 갖고 보다 밝은 미래를 꿈꿔야 할 젊은 세대들이 좌절하고 실의에 빠져 있습니다.

 

저는 지난 십여 년 동안 여러분들과 같은 건강하고 패기 넘치는 젊은이들과 현장에서 동료로서 함께 일했고, 학교에서 스승과 제자로도 만났습니다. 또 그 과정에서 이상과 비전을 들었고 고뇌와 눈물도 보았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늘 우리가 겪고 있는 시련들을 국가 사회가 일거에 모두 해결할 수는 없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렇다면 국가와 공적 영역의 고민 못지않게 우리 자신들도 각각의 자리에서 무엇을 할 것인가를 고민하는 것이 중요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특히 사회에서 상대적으로 더 많은 혜택을 받은 입장에서, 앞장서서 공동체를 위해 공헌하는 이른바 '노블레스 오블리주'가 필요할 때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실의와 좌절에 빠진 젊은이들을 향한 진심어린 위로도 필요하고 대책을 논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공동체의 상생을 위해 작은 실천을 하는 것이야말로 지금 이 시점에서 가장 절실하게 요구되는 덕목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언젠가는 같이 없어질 동시대 사람들과 좀 더 의미 있고 건강한 가치를 지켜가면서 살아가다가 '별 너머의 먼지'로 돌아가는 것이 인간의 삶이라 생각한다."

 

10여 년 전 제가 책에 썼던 말을 다시 떠올려 봅니다.  그래서 우선 제가 가진 안연구소 지분의 반 정도를 사회를 위해서 쓸 생각입니다. 구체적으로 어떤 절차를 밟는 것이 좋을지,  또 어떻게 쓰이는 것이 가장 의미 있는 것인지는 많은 분들의 의견을 겸허히 들어 결정하겠지만,  저소득층 자녀들의 교육을 위해 쓰여졌으면 하는 바람은 갖고 있습니다.

 

오늘 우리 사회가 안고 있는 수많은 문제의 핵심 중 하나는 가치의 혼란과 자원의 편중된 배분이며, 그 근본에는 교육이 자리하고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우선은 자신이 처한 사회적, 경제적 불평등으로 인해 기회를 보장받지 못하고, 마음껏 재능을 키워가지 못하는 저소득층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일에 쓰여지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이것은 다른 목적을 갖고 있지 않습니다. 오래 전부터 생각해온 것을 실천한다는 것 이상도 이하도 아닙니다.

다만 한 가지 바람이 있다면 오늘의 제 작은 생각이 마중물이 되어, 다행히 지금 저와 뜻을 같이해 주기로 한 몇 명의 친구들처럼, 많은 분들의 동참이 있었으면 하는 것입니다. 뜻 있는 다른 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해 봅니다.

 

감사합니다.

?
  • profile
    title: 스페이스앙그레마이뉴 2012.03.18 15:13

    가장 중요한 것은 백성들이 실질적으로 느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들이 느껴야 만이 이 세상은 변할 수 있습니다. 물론 단 한순간에 얻을 수 있는 것은 아니지요 시간이 필요할 것입니다. 국민들이 느껴야 할 시간 말입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수많은 고통이 따를 수도 있습니다. 님이 감당하여야 할 일입니다. 님만이 감당할 수 있는 일 일지도 모릅니다

    수많은 사람들이 님을 가슴에 품는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님이 나서 부르짖는 말한다디가, 님이 휘두르는 손짖에 수많은 백성들은 가슴따스함을 느낄 것입니다.  님이 대통령이 되느냐는 두번째 문제 입니다. 가장 중요한 문제는 우리 불쌍한 백성들을 올바르게 나아갈 수 있는 길이 무엇인가를 제시하는 것입니다.

    이것이야말로 님이 태어나 이땅에 오신 이유가 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title: 스페이스앙그레마이뉴 2012.03.18 15:13

    가장 중요한 것은 백성들이 실질적으로 느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들이 느껴야 만이 이 세상은 변할 수 있습니다. 물론 단 한순간에 얻을 수 있는 것은 아니지요 시간이 필요할 것입니다. 국민들이 느껴야 할 시간 말입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수많은 고통이 따를 수도 있습니다. 님이 감당하여야 할 일입니다. 님만이 감당할 수 있는 일 일지도 모릅니다

    수많은 사람들이 님을 가슴에 품는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님이 나서 부르짖는 말한다디가, 님이 휘두르는 손짖에 수많은 백성들은 가슴따스함을 느낄 것입니다.  님이 대통령이 되느냐는 두번째 문제 입니다. 가장 중요한 문제는 우리 불쌍한 백성들을 올바르게 나아갈 수 있는 길이 무엇인가를 제시하는 것입니다.

    이것이야말로 님이 태어나 이땅에 오신 이유가 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 ?
    아름다운여백 2012.03.28 03:39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 profile
    title: 태극청년서라벌 2012.04.07 19:35

    지금도보면 안철수님의 훌륭하신 업적중의 하나가 아닐까 봅니다.

  • profile
    title: 태극기유대위 2012.04.28 09:53
    그 어떤 종교지도자들보다 철학적이고, 심오하십니다. 안철수님을 믿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7679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new 2 223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1769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2339   화이부동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5 43780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4 40420   힘내세요
43 ★. 아!~ 새나라여....★ 1 file 2 4818 2012.04.25(by 안철수대통령) title: 태극청년서라벌
42 안철수씨의 지지율과 지지기반 1 1 5923 2012.04.07(by dg) 양파
41 안철수씨의 지지율과 지지기반 0 5545   양파
40 1 4577   title: 태극청년서라벌
39 이제 정치에 새로운 획이 그어지고 있다. 젊은이들의 참여다. 1 1 4908 2012.04.02(by 안사모SNS) title: 태극청년서라벌
38 무한정 기다리지말고 안사모 본부 관계자 분들이 안철수님을 찾아가 독려해보심이...... 1 5077   title: 태극청년서라벌
37 정치인의 대세장악과 정치생명의 마감 & 안철수 3 1 4280 2012.04.07(by 사리) 양파
36 정치인의 대세장악과 정치생명의 마감 & 안철수 3 0 4698 2012.04.01(by 서라벌) 양파
35 함께 공부하며 미래 준비(3.가치와 가치관...) 2 0 5206 2017.10.29(by 포인트 당첨!) 양파
34 가치와 가치관 인생관 세계관(공부3) 0 13445   양파
33 어머님 안철수님은 어떠하시겠습니까 ? 31 file 5 7664 2017.10.29(by 서라벌) title: 태극청년서라벌
32 함께 공부하며 미래를 준비합시다(2) 3 0 5224 2012.03.31(by 양파) 양파
31 유럽인들의 가치관 형성 과정(공부함시다. 2) 2 0 7770 2017.10.29(by 포인트 당첨!) 양파
30 카페 가입인사를 여기에 다시 옮겨 싣습니다.(1) 4 0 5690 2017.10.29(by 서라벌) 양파
29 한국식 민주주의에서 제일 어려운건. 5 1 5575 2017.10.29(by 포인트 당첨!) title: 뽀대박영훈
28 함께 공부하며 미래를 준비합시다(1) 3 1 5339 2012.04.07(by 서라벌) 양파
27 안사모, 정치인 팬클럽 분야 1위 21 2 14 18373 2017.10.29(by 손목탱이) title: 햇님관리자
26 양자 구도를 만들어라 1 1 5946 2017.10.29(by 서라벌) 역사1
» 2011년 11월 14일에 전해진 한 통의 전자편지. 5 4 10681 2017.10.29(by 안철수대통령) 노아
24 편파적인 네이버? 6 1 2 12306 2017.10.29(by 포인트 당첨!) title: 등신난다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27 628 629 630 631 632 633 634 635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