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세상에는 많은 편견이 존재합니다.
'안철수는 정치에 어울리는 사람이 아니다.'
이말도 그 많은 편견중에 하나일겁니다.
저는 오히려 정치에 안어울릴것 같은 안철수 같은 분들이 더욱 많이 국회로 진출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세상은 매우 다양화 다원화되었으며, 그 속도는 더욱 빨라지고 있는데,
정치권에는 이런 급격히 변해가는 시대의 조류를 따라갈수없는 사람들로 가득합니다.
율사출신들이 국회 다수를 점령하고, 과거의 방식에 젖어있는 분들이 기득권 사수를 위해 발악을 하고 있습니다.
선거를 앞두고 선거구 획정조차 못하는 식물 국회에...
친박,비박,진박,가박,친노,비노...미래를 보지 않고 과거의 영화에 기대는 한심한 싸움에...
권모술수는 능한데 소통과 타협은 뒷전이고, 자기 밥그릇 걱정에 민심을 도외시한다면...
기존 정치인의 자질이 다 무슨 소용일까요.
정치인의 자질 기준을 새로 세워야 하는것 아닌가하는 생각을 하게됩니다.

시대의 요구를 거스르는 사람들은 도태 되겠지요.
앞으로는, 수많은 분야의 전문가들이 국회로 진출해서, 각 분야의 목소리를 대변해주고, 
그분들의 전문성과 능력이 기존 조직을 벗어나 나라를 위해 쓰였으면 좋겠습니다.
틀에 박힌 사고를 하는 정치인들 말고, 박스를 벗어난 사고를 할줄 아는 분들이 정치권으로 유입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국회에도 다양성이 생겨야하고, 일하는 국회가 되어야죠.

근데 참 아이러니 하게도, 남다른 사고를 하는 분들이 국회로 진출하는게 아니라,
선거전에 각종 위원으로 영입되었다가 반짝 활동하고 사라지더군요.
비례대표 국회의원을 차라리 그런 분들로 채웠으면 하는 엉뚱한 상상까지 해봅니다.

안철수 의원님의 2016년 사자성어는 '換腐作新(환부작신)' 이네요.
'썩은 것을 싱싱한 것으로 바꾸어 만든다.'

20대 국회에는 학력/지역/나이 불문 각계 각층의 전문가들이 많이 등장하기를 바라며,
썩은것은 버리고, 신선함이 가득한 2016년 한해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
  • profile
    일파만파 2016.01.03 10:18
    맞습니다. 그래서 사실은 승자독식의 소선거구제보다는 중대선거구제로 확대해서 전문가그룹이 많이 참여해야 합니다.
    또한 국회의원세비는 사무실운영비를 제외한 모든경비는 없애고 명예직으로 해야하며, 국회의원의 면책특권이나 불체포특권도 없애야 합니다. 죄를 지었으면 조사를 받고 감옥에 가는것이 당연한데 지금까지 국회의원들이 미꾸라지처럼 요리저리 잘 빠져나가는 모습에 국민들이 정치권에 대한 불신이 생겼다고 생각됩니다. 국회의원이라는 자리가 권력행사기관이라는 인식이 너무 큽니다. 그래서 안철수 의원의 주장한 새정치의 방향은 국회가 국민을 대변하는 봉사기관이라는 인식을 만들기 위한 과정이라고 생각됩니다.
  • profile
    석암 2016.01.03 19:29
    국민의삶을생각하고 이것을 행동으로보여주는
    인재는각분야에있지요
    이런분들이 국민에게 희망을주는분들이죠
    이런분들이 많으면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66713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34629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31481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32497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1 8 41294 2018.11.20(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34768   마니니
11299 차츰 민심을 제대로 읽은 자들의 밝은 전망이 속출한다.초심민 잃지 않는다면 새정치는 현실이 되리라! 2 6 4595 2016.01.0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1298 4.13 총선을 전망한다!(일요신문 미래칼럼) 7 6606   title: 태극기미개인
11297 매사에 조심조심 5 3807   네오콘
11296 일요일에 정견을 발표하는 일에 대하여 3 5 3594 2016.01.06(by 다산제자) 산책
11295 진솔한 고백. 1 17 4075 2016.01.06(by 관리자) title: 배추두통66
11294 조선시대 과거시험 수준이 높군요 1 8 4302 2016.01.04(by 다산제자) 笑傲江湖
11293 Apache를 지원한 IBM 5 3009   笑傲江湖
11292 지금 교통정리 하지 않으면..... 2 3 3269 2016.01.06(by 인디안) 인디안
11291 솔개의 선택...! 2016년을 선택이 아닌 결정으로... 4 4967   심우도
11290 콘크리트층과 비정규직층 5 3138   위풍당당서원
11289 안사모 활성화를 위하여.... 11 17 4477 2016.01.14(by 교양있는부자) saebi
11288 천정배 의원은 소아에 갇히지 말고 전략적 사고를 해야 4 5 3258 2016.01.06(by 무등산신령) 뒤뜰
11287 안철수의원관련, 허위 인터넷 글들 너무 많네요 4 9 3920 2016.01.07(by hightone) 솔나문
11286 안의원은 지금부터 중도 개혁정치의 필요성에 대해서 국민들에게 강력히 호소 해야한더. 2 7 3559 2016.01.03(by 석암) 크리스
11285 과거를 기억하지 못하면 반복할 수밖에 없습니다 file 7 4498   이성민
» 안철수 같은 분들이 더 많이 국회로 진출하는 한해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2 11 4264 2016.01.14(by 석암) 깍꿀로
11283 신당의 가치 2 2 3046 2016.01.02(by 회원101) 회원101
11282 안철수가 정치를 한다고 할때 느낀점이 있어서 글 올립니다. 1 10 4602 2016.01.14(by 三思一行) 笑傲江湖
11281 따뜻한 병신년을 기대하며 5 2868   산책
11280 일편단심 안사모님들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4 13 2962 2016.01.04(by 다산제자) 다산제자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