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세상에는 많은 편견이 존재합니다.
'안철수는 정치에 어울리는 사람이 아니다.'
이말도 그 많은 편견중에 하나일겁니다.
저는 오히려 정치에 안어울릴것 같은 안철수 같은 분들이 더욱 많이 국회로 진출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세상은 매우 다양화 다원화되었으며, 그 속도는 더욱 빨라지고 있는데,
정치권에는 이런 급격히 변해가는 시대의 조류를 따라갈수없는 사람들로 가득합니다.
율사출신들이 국회 다수를 점령하고, 과거의 방식에 젖어있는 분들이 기득권 사수를 위해 발악을 하고 있습니다.
선거를 앞두고 선거구 획정조차 못하는 식물 국회에...
친박,비박,진박,가박,친노,비노...미래를 보지 않고 과거의 영화에 기대는 한심한 싸움에...
권모술수는 능한데 소통과 타협은 뒷전이고, 자기 밥그릇 걱정에 민심을 도외시한다면...
기존 정치인의 자질이 다 무슨 소용일까요.
정치인의 자질 기준을 새로 세워야 하는것 아닌가하는 생각을 하게됩니다.

시대의 요구를 거스르는 사람들은 도태 되겠지요.
앞으로는, 수많은 분야의 전문가들이 국회로 진출해서, 각 분야의 목소리를 대변해주고, 
그분들의 전문성과 능력이 기존 조직을 벗어나 나라를 위해 쓰였으면 좋겠습니다.
틀에 박힌 사고를 하는 정치인들 말고, 박스를 벗어난 사고를 할줄 아는 분들이 정치권으로 유입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국회에도 다양성이 생겨야하고, 일하는 국회가 되어야죠.

근데 참 아이러니 하게도, 남다른 사고를 하는 분들이 국회로 진출하는게 아니라,
선거전에 각종 위원으로 영입되었다가 반짝 활동하고 사라지더군요.
비례대표 국회의원을 차라리 그런 분들로 채웠으면 하는 엉뚱한 상상까지 해봅니다.

안철수 의원님의 2016년 사자성어는 '換腐作新(환부작신)' 이네요.
'썩은 것을 싱싱한 것으로 바꾸어 만든다.'

20대 국회에는 학력/지역/나이 불문 각계 각층의 전문가들이 많이 등장하기를 바라며,
썩은것은 버리고, 신선함이 가득한 2016년 한해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
  • profile
    일파만파 2016.01.03 10:18
    맞습니다. 그래서 사실은 승자독식의 소선거구제보다는 중대선거구제로 확대해서 전문가그룹이 많이 참여해야 합니다.
    또한 국회의원세비는 사무실운영비를 제외한 모든경비는 없애고 명예직으로 해야하며, 국회의원의 면책특권이나 불체포특권도 없애야 합니다. 죄를 지었으면 조사를 받고 감옥에 가는것이 당연한데 지금까지 국회의원들이 미꾸라지처럼 요리저리 잘 빠져나가는 모습에 국민들이 정치권에 대한 불신이 생겼다고 생각됩니다. 국회의원이라는 자리가 권력행사기관이라는 인식이 너무 큽니다. 그래서 안철수 의원의 주장한 새정치의 방향은 국회가 국민을 대변하는 봉사기관이라는 인식을 만들기 위한 과정이라고 생각됩니다.
  • profile
    석암 2016.01.03 19:29
    국민의삶을생각하고 이것을 행동으로보여주는
    인재는각분야에있지요
    이런분들이 국민에게 희망을주는분들이죠
    이런분들이 많으면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188155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8926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9580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9599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10003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10902   화이부동
11333 국부(國父)에 대해 3 2483   회원101
11332 문재인의 김종인 영입은 효과 없습니다. 오히려 자충수 1 10 4174 2016.01.19(by 다윗3852) cjh****1256
11331 안철수님 힘들겠지만 ...저는 응원합니다. 1 11 4529 2016.01.17(by 두통66) cjh****1256
11330 이번 국부 발언 1 0 3869 2016.01.16(by cjh****1256) 나쁜사람
11329 신당의 언로를 단일화 해야 한다 2 7 3916 2016.01.16(by 산책) 산책
11328 복지와 정치 3 7 3605 2016.01.17(by 다산제자) 회원101
11327 국민의당 여유를 갖고 시작해야 합니다. 3 9 4046 2016.01.15(by 다윗3852) 일파만파
11326 이상과 현실의 괴리 3 3599   네오콘
11325 해방직후의 대한민국에 대해 1 3671   회원101
11324 원칙은 손해를 감수하며 지킬때 의미가있다. 7 2 3791 2016.01.14(by 베리) 베리
11323 국민이 원하는것을하자. 2 3 3378 2016.01.15(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11322 과거사에 대한 견해 2 2290   회원101
11321 문재인, 김종인 선대위원장 전격 영입 2 2 2419 2016.01.15(by 두통66) 笑傲江湖
11320 중도 개혁 정당 창당하기 위한 영입 인사 기준에대한 배려와 용기가 필요하다. 3 9 4206 2016.01.16(by 산책) 크리스
11319 한상진 위원 정신차리시오!! 이승만이 뭔 국부요? 4 9 4224 2016.01.16(by 성일피아) cjh****1256
11318 오사카쪽바리 14 2 3817 2016.01.14(by 베리) 베리
11317 우리가 만들 중도개혁 실용주의노선이란? 2 7 3583 2016.01.13(by 꾀고리) 일파만파
11316 열사람의 아군보다 한사람의 적군이 더 치명적일수있다. 6 6 3602 2016.01.12(by 다산제자) 네오콘
11315 진정한 용기 2 7 4247 2016.01.12(by 산책) 산책
11314 바랍니다. 1 5 3776 2016.01.14(by 三思一行) 별풍선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