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6년여의 안철수의 정치 역정은 결론적으로 실패로 끝났다.

처음 서울 시장 양보 부터 문재인에게 양보까지 결국은 박근혜 탄핵과 패배, 패배로 이어졌다. 본인의 자업자득이다. 실력도 세력도 국민의  지지도  모두 부족했다. 특히 슬로건이었던 새정치와  4차 산업혁명을 이끌 경제적 비젼은 추진력도 알맹이도 빈약했다. 오직 여러차례의 탈당과 합당으로 정치적 기력만 소진하고 그 결과는 참담했다.

누구에게 그 책임을 돌릴 수 있겠나?  당신을 정치적 이용만 하고 떠났던 수많은 정치꾼들을 이제와서 탓할 수 있겠는가?  모두 안철수 자신의 무한 책임일 뿐이다. 아무리 복기해봐도 그 답은 안철수 개인에게 국한 된다. 갈수록 발전하는 안철수가 아니라 점점 연약하고 쇠퇴하는 모습만 비추어지니 지지자들도 국민들도 참으로 답답했을 것이다.

이제 스스로 정치 일선에서 물러나 성찰과 학습의 시간을 갖는다 하니 그나마 다행이다. 그의 장기인 학습이다. 독일에서 부터 통일이든 경제든, 복지든 배워야 한다. 이는 정치를 떠나서 "안철수"라는 상징적 인물로서  국민적 기대감에 대한 보답이다.  우선 뼈를 깎는 자기 반성과 학습을 통해서 속이 꽉차고 실력으로 단단해진 모습으로 언젠가  자신이 국가를 위해서 무슨 역할을  해야 할지 심사숙고 해야 한다. 이 시간은 알 수 없다.

그렇다고 다가올 정치 일정에 성급히 맞추려 하지도 말라. 준비가 되면 먼저 정치적 지도자 보다 사회의 중추적 역할을 하는데 나설 것을 권하고 싶다. 섣불리 국회의원 자리 하나에 연연하지 않을 것을 꼭 충고 하고 싶다.

 

이제 다 잊고 떠나라. 꿈같은 휴식과 함께 자신에게 충실하고 즐기는 시간을 갖기 바란다.  언젠가 국민들이 당신을 부를 때가 오지 않겠는가?  다만 권력은 죄와벌이 함께 함을 잊어서도 안된다. 

개인적으로는 긴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 지지자로서 기다림은 행복한 것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7288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40367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37040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37926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1 9 47006 2018.11.20(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40368   마니니
11321 문재인, 김종인 선대위원장 전격 영입 2 2 2161 2016.01.15(by 두통66) 笑傲江湖
11320 중도 개혁 정당 창당하기 위한 영입 인사 기준에대한 배려와 용기가 필요하다. 3 9 3706 2016.01.16(by 산책) 크리스
11319 한상진 위원 정신차리시오!! 이승만이 뭔 국부요? 4 9 3912 2016.01.16(by 성일피아) cjh****1256
11318 오사카쪽바리 14 2 3503 2016.01.14(by 베리) 베리
11317 우리가 만들 중도개혁 실용주의노선이란? 2 7 3336 2016.01.13(by 꾀고리) 일파만파
11316 열사람의 아군보다 한사람의 적군이 더 치명적일수있다. 6 6 3321 2016.01.12(by 다산제자) 네오콘
11315 진정한 용기 2 7 3819 2016.01.12(by 산책) 산책
11314 바랍니다. 1 5 3394 2016.01.14(by 三思一行) 별풍선
11313 대체적 지지율 초박빙상황하에 제가 느끼는 분위기상으로는 이미 끝난것 같습니다. 그러나. 2 10 4723 2016.01.13(by 개똥철학) 심우도
11312 JTBC 뉴스에 나온 한상진 교수 13 5 5664 2016.01.18(by 퇴직교사) 마왕의신
11311 창당발기인대회 영상 4 2423   일파만파
11310 [전문]국민의당 "담대한 변화 선언" 창당 발기취지문 2 6 2898 2016.01.12(by 다산제자) 일파만파
11309 새정치 새경제를 해주세요^^ 2 4 2911 2016.01.11(by 다산제자) 스마트
11308 국민의당에 바랍니다 5 2886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11307 안의원이 정동영을 만나는 이ㅠ가 뭔지? 6 3 3851 2016.01.14(by 인디안) ojy3399
11306 행동으로 보여줄때가 왔습니다(창당준비) 13 17 4215 2016.01.15(by 관리자2) 다산제자
11305 국민의당! 31 34 6159 2016.01.16(by 미개인) 베리
11304 살고자하면죽을것이요. 죽고자하면 ~ 3 12 4041 2016.01.10(by 이순신장군) 베리
11303 ‘한국은 국가로서의 기능을 더 이상 하지 못하게 될 것’이라는 치욕적인 지적이 나왔다. 8 3953   笑傲江湖
11302 신당 관계자분들 오바하지 말고, 꼼수부리지 말고, 정도로 가십시요. 16 17 5470 2016.01.11(by 다산제자) 깍꿀로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