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철수 의원의 탈당을 가장 무서워하는 것은 문재인이 아니라 새누리당이다.

 

현재 안철수 의원이 탈당을 한다면 야권분열이네 정권교체를 못하네 하지만

결코 그렇지 않다.

 

안철수 의원의 탈당은 새누리당의 중도보수를 흡수 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며,

전체 친노의 프레임에 갇힌 야권 전체의 한계를 극복하는데도  얼마나 좋은가?

지금까지 새정연의 연전연패는 이러한 프레임에 갇혀 지지층 확보를 하는데 한계가 있었기 때문이다.

 

또한 지금과 같은 새정연의 친노프레임을 극복하지 않으면 결코 정권교체, 총선승리는 있을 수 없다.

안의원이 탈당을 한다면 친노프레임으로 부터 자유롭게 정치외연을 넓힐 수 있을 것이고

총선승리를 위한 지지층 결집도 더욱 좋을 것이다.

 

또한 친노세력은 지금까지 안철수 의원을 다 차려놓은 밥상에 숟가락을 얻은 격으로 눈치를 주지 않았던가?

만일 안철수 의원의 탈당으로 중도파의 결집과 정치조직화를 시킨다면

 다 차려놓은 밥상이 아니라 같이 준비한 밥상이 되는 격이다.

그러면 정권교체를 위한 정정당당한 경쟁을 해도 피해의식이 생기지 않을것이다.

 

지금과 같은 상황에서는 안철수 의원이 대선후보가 된 다고해도  친노세력이나

친안세력은 피해 의식 속에 서로를 비난할 것이다.

 

하지만 당당히 탈당하여 조기의 성과를 얻고 조직화에 성공한다면 서로를 의지할 수 있는

 동지적 관계가 될 수 있다.

무조건 탈당이 야권분열이라고만 생각하지 말고 새누리당의 중도층을 흡수할 수 있는

 또한 안철수 의원의 정치조직화를 할 수 있는 기회로 봐야 한다.

 

지금처럼 친노세력은 권력을 잃을까 전전긍긍하며 탈당이 명분이 없네,

탈당하면 야권분열이네 하는 소인배정치는 중단해야한다…….


전략은 치밀하면 실패한다. 전략은 과감하게 전술은 치밀하게 준비해야 한다.

새누리당은 이미 이러한 상황을 알고있다.

 

어차피 처음부터 이런 결과와 예측을 하고 안철수 의원이 제안을 한건 아니겠지만 역

사는 우연한 기회에 역사를 만들었다.

 

?
  • profile
    성일피아 2015.12.09 19:44
    완전 공감합니다.
  • ?
    퇴직교사 2015.12.11 23:48
    2012의 기억을 더듬어보면 답이 나오지요... 왜서 그렇게 문대표 지지률을 올렸는지 ...
    공감 합니다~~~~
  • ?
    인디안 2015.12.12 10:36
    그건 아니죠.. 새누리가 왜 야당분열을 두려워 합니까? 최근 이준석 새누리 청년위원을 노원에 출마하기로 가닥이 잡혔다고 언론플레이 하고 있는데 지지율이 여론에서 더 앞선 이준석을 내세우면서 안철수의원의 탈당을 자극하려는 모양세 인데 어찌 새누리당이 안철수탈당을 두려워 하나요? 현실 정치를 너무 모르시는군요....안의원 캠프에서 보면 듣기 좋은소리긴 하겠네요....그리고 추천몰표 이런거 너무 티나지 않나요? ㅋ ㅋ. 댓글도 무슨 김정은식 몰아주기??? 사이트 죽이는 소리가 들리는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76695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1737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2275   화이부동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5 43742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4 40338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41127   화이부동
12543 최근 여론조사와 관하여.....안사모 입장에서 대응할수 있다면... 17 18 5295 2013.04.05(by 소슬) 마일드세봉
12542 안후보님에게 힘이 되어 드리고 싶어요.~~ 13 18 3428 2013.04.03(by 서라벌) 은하
12541 마들역의 감동! 트윗에 올라온 이 사진 보셨나요! ㅠㅠ 19 file 18 6241 2013.03.30(by 솔향) cjftn1219
12540 현장 체험에서 보고 들은 소식 37 18 5113 2013.03.30(by 혜성맘) 혜성맘
12539 안쌤의 노원출마는 신의 한수입니다. 11 18 3508 2013.03.18(by 서이화) AhnThink
12538 ... 안철수 지지자들에 바란다^^* 4 18 3179 2013.03.13(by 이윤숙) 이윤숙
12537 정말 대단하다...창당 2개월도 안되어서 전국 173 곳에 명실공히 국민의당 이름의 후보들이 당당히 나섰다. 6 17 5754 2016.03.27(by 천마산) 크리스
12536 펌글 - 안철수가 없었다면 이 나라 정치판이 어찌 됐을까? 2 17 3893 2016.03.12(by 드림프렌) 경제민주
12535 행동으로 보여줄때가 왔습니다(창당준비) 13 17 4334 2016.01.15(by 관리자2) 다산제자
12534 신당 관계자분들 오바하지 말고, 꼼수부리지 말고, 정도로 가십시요. 16 17 5669 2016.01.11(by 다산제자) 깍꿀로
12533 진솔한 고백. 1 17 4591 2016.01.06(by 관리자) title: 배추두통66
12532 안사모 활성화를 위하여.... 11 17 4945 2016.01.14(by 교양있는부자) saebi
12531 안철수 대표 쫄지말고 힘내시라! 4 17 8207 2014.05.28(by 헐) 잘좀하자
12530 안철수의 인내에 박수보내며~~~ 9 17 7885 2014.05.20(by 행복한재능) title: 나비소피스트
12529 안철수씨를 못믿을것이 전혀 없는게 4 17 6289 2014.05.09(by 황완순) 뉴트럴
12528 문재인의원을 필두로 친노의 역습이 시작됬습니다. 안철수의원님 이겨내야합니다 14 17 3968 2014.03.25(by 다산제자) dydtppm
12527 긴시간 같이왔지요..그리고 같이 가야죠! 11 17 5005 2014.03.06(by 찬희) 익자삼우
12526 새정치연합 당원 가입 방법임.^^(안사모인 모두 실천당원이 됩시다.^_^) 22 17 18679 2014.02.23(by 찬희) 찬희
12525 안님의 뜻이중요하다. 17 17 7274 2014.02.10(by 노아) title: 배추두통66
12524 찻잔사이(다솔님ㅎ) 실버스 찬희님 일단 본문으로 들어오세요(진실님과 천사님 메인 테이블로 ㅎㅎ) 30 17 4500 2014.01.11(by 소서노) 보편적상식(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