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면장애, 입 냄새, 여드름...

입 냄새가 나거나 방귀가 자주 나오고 냄새가 지독하다거나 하는 것은 꽤 성가신 건강 문제일 수 있다. 이런 것들을 해결하는 데에는 음식이 도움이 될 수 있다. 건강 정보 사이트 '멘스 헬스(Men's Health)'가 이런 식품 5가지를 소개했다.

잠을 잘 자게 하는 '키위'=대만에서 나온 연구에 따르면, 키위가 불면증 환자들의 수면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면장애를 겪고 있는 성인 남녀에게 잠자기 2시간 전에 키위를 섭취토록 하고 4주 후에 관찰한 결과, 수면의 질이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산화스트레스와 세로토닌 수치가 낮을 때 불면증이 일어나는데 키위를 먹으면 항산화제와 세로토닌 수치가 높아져 수면장애를 없애는 데 도움을 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입 냄새 없애는 '요구르트'=일본에서 나온 연구에 따르면, 당분이 첨가되지 않은 요구르트를 먹으면 입안에서 악취를 나게 하는 황화수소 세균의 수치가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험 참가자에게 6주 동안 매일 무 당분 요구르트 6온스(약 170g)를 매일 섭취하게 한 결과, 요구르트에 들어있는 좋은 유산균인 서머필러스균과 불가리커스균이 황화수소를 제압해 그 수치를 반 이상 감소시킴으로써 냄새를 제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드름을 멈추게 하는 '연어'=미국 조지워싱턴대 의과대학 연구팀은 여드름 등을 방지하기 위해 비싼 크림을 사용하기 보다는 음식을 바꾸라고 조언한다. 연구팀에 따르면, 여드름은 먹는 음식과 관련이 있는 데 특히 서양식 식사의 구성 요소인 유제품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한 연어와 같은 식품은 여드름을 발생시키는 주요 원인 중 하나인 염증을 감소시킨다는 것을 발견했다.

방귀와 헛배를 줄여주는 '페퍼민트'=이탈리아에서 나온 연구에 따르면, 과민성대장증후군 환자에게 4주 동안 페퍼민트 오일이 든 캡슐을 섭취하도록 했더니 75%에게서 헛배가 부르거나 속이 부글거리는 증상이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호주 애들레이드대학 연구팀에 따르면, 페퍼민트는 염증과 위장관의 통증을 완화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머리 지끈거림을 덜어주는 호박씨=마그네슘이 부족하면 편두통이 잘 생긴다는 여러 연구결과가 있다. 호박씨 한 컵에는 168㎎의 마그네슘이 들어있으며 이는 일일 권장 섭취량의 42%에 해당한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코메디닷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24763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24516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26185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26144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24303 3   백파
3434 "옆집도 설마.." 10중 6가구 위기상황 `충격` 6 file 10103 2 2012.06.08(by 국민희망도전안철수) title: 태극청년서라벌
3433 힐링 팝송 Killing me softly 1 28957 8 2013.06.29(by 조롱박) innu
3432 힐러리, 연설 중 날아든 신발에 맞을 뻔 "어이쿠" 6010 0   title: 태극기OK
3431 힉스 입자 란 ? 8574 0   빛고을2
3430 히파이브(He5) 23786 1   숭례문
3429 흰쌀밥 먹은 역사 file 6741 0   하얀돌
3428 흰개미가 두려운 목재 문화재...일제 소탕 5553 0   title: 태극기OK
3427 희망찬 새시대로 가는 유일한 길,친일 청산 6333 0   title: 태극기미개인
3426 흥!~ 자기만 할줄아나.......... 잘난척 마눌 버젼 14 9518 7 2013.10.29(by 보배) title: 헨드백보배
3425 흔한 러시아인 종결자 11228 1   title: 태극기솔향
3424 흑형 과 백형의 ... ~^^ 4 11076 2 2013.11.07(by 안드로메다) title: 태극기솔향
3423 흑묘님이 올린 中共의2050년 韓半島-西日本지배전략을 보고 한말씀 올려봅니다. 8 1 6578 1 2013.03.10(by 1:10000(안원장)) 1:10000(안원장)
3422 휴대전화 충전기 '감전·화재 위험' 주의 6501 0   title: 태극기OK
3421 훈훈한 이야기-베품의 연속 1 11057 0 2012.12.16(by 나수사) 옥항아리
3420 훈민정음(용자례; 1446.9.상한) 6653 0   笑傲江湖
3419 후후~애석하게도 말과 행동이 다르군요! 7789 0   title: 태극기미개인
3418 후쿠시마원전, 세슘·스트론튬 1일 600억㏃ 배출 6632 0   title: 태극기솔향
3417 후쿠시마원전 바다근처 관측지점서 방사능 또 최고치 5777 1   title: 태극기솔향
3416 후쿠시마 원전 항만 밖 해수서 방사성 세슘 검출 7096 0   title: 태극기솔향
3415 후쿠시마 원전 옥외 방사선량 최고치… “피폭 20분 안에 사망할 수준” 3 6466 1 2013.12.07(by 나수사) title: 태극기솔향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