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프리 톡톡은 익명으로 자유롭게 올리는 수다방입니다. 자랑질이나 넋두리도, 고민, 낙서도 모두 환영!
* 익게를 악용해 비방, 분위기를 흐리는 등의 글은 짤릴수 있습니다.
* 운영진에게 문의 및 건의는 '문의/건의'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이곳에 올릴시에는 이동됩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문재인은 언론에 미리 配布한 자신의 회고록

"1219 끝이 시작이다"에서 이렇게 말했다고 한다.

그것이 왜 그렇게 급했나?

 

지난 大選에서 문재인은 안철수가 사퇴를 안했으면

자신이 사퇴를 했을 것이라고 한다.

안철수가 性急했단다.

하!하! 개가 웃고 소도 웃고 바퀴벌레가 웃는다.

그래 맞다.

지난 것은 다 아름답다.

 

안철수가 생각난다.

그는 후보사퇴 후 문재인을 支持한다며 진한 눈물을 흘렸다.

그 눈물의 의미는 무엇이었을까?

박원순과의 단일화 때는 얼싸안고 웃었는데...

대선 투표 후 당일

그는 가방 하나 달랑 들고 미국으로 날랐다.

이것에 대해 문재인은 이렇게 설명한다.

자신이 승리할 경우

공동정부나 聯政구성 같은

민감한 논란의 중심에 서게 되는 것을

피하기 위해서였단다.

김칫국이 너무 진했나?

 

그는 참 錯覺도 有別나다.

니가 안철수의 속을 들어갔다 나왔냐?

안철수의 표정이 궁굼하다.

할 수 없다.

안철수도 회고록을 써라.

거기서 단일화 과정의 진실을 밝힐 수 밖에 없다.

이제 회고록은 아무나 쓰는 일기장이 되어 버렸다.

 

누가 물에 빠져 허우적거린다.

물가에서 서로들 눈치를 보며 아무도 나서지 않는다.

그러다가 어떤 A가 그를 구하려고 옷을 벗자

구경하던 B가 그를 말렸다.

자기가 한다고.

이렇게 서로 자기가 한다며 다투다

물에 빠진 사람은 죽고 말았다.

B는 A를 격렬히 비난했다.

자기가 먼저 하려고 마음을 먹었단다.

자기가 했으면 그를 살렸을 것이고

그를 집에 데려다가 새 옷을 입히고

따듯한 밥도 먹였을 것이라고.

 

안철수가 끝까지 단일후보를 固執했으면

문재인이 양보를 했을 것이며

그러면 안철수가 대통령이 되고 문재인은 그를 協力해서

좋은 나라를 만들 것이었다.

하늘은 대한민국을 버렸다.

놀고 있네.

 

문재인은 대선패배의 이유를 이렇게 말한다.

 

박근혜와 새누리당은 從北프레임이

그들의 승리에 결정적인 도움이 되었고

죽고 없는 노무현의 NLL포기 발언과

남북정상회담 회의록을 불법으로 流出해서

선거에 惡用했다고 한다.

이 말을 해석하면 이렇게 된다.

종북프레임과 NLL포기 발언 그리고 회의록 유출은

불법이고 또한 사실이 아니므로 박근혜 당선은 무효이고

그러므로 종북은 善이며 NLL포기는 없었고

회의록은 永久히 公開되면 안된다는 것이다.

그래 너 혼자 다 해 처먹어라.

북 치고 장구 치고.

 

문재인은 선거 당시 의원직을 사퇴하지 않은 것이

패배의 원인이 되지 않았다고 한다.

그러면 박근혜는 의원직을 사퇴했는데 그러면 그녀는 바보냐?

좀 솔직해라 이 놈아!

어떻게 딴 국회의원인데 그것을 내려 놓으라고?

初選 7개월을 밖에 안되었는데.

떨어져도 먹고는 살아야 하고

막가파 대선不服 투쟁을 하려면 의원직이 필요하다고.

 

그는 한편 언론도 물고 늘어졌다.

종편(종합편성채널)에 책임을 돌렸다.

그것을 멀리하고 방송출연을 안한 것이 敗因이란다.

종편은 편파적이고 선정적인 低質보도였다고 한다.

이 놈아! 그 당시 종편의 시청율이 얼마나 되는지 아느냐?

나는 지금도 종편은 보지 않는다.

네 놈 편을 드는 언론이 얼마나 수두룩뻑뻑 많은데

그 종편 하나에 너의 패배를 뒤집어 씌우냐?

 

이제야 문재인의 性向을 좀 알 것 같다.

 

그는 자신을 전혀 모른다.

어느날 갑짜기 찾아 온 후보자리가

원래부터 있었던 것으로 착각한다.

변호사, 대통령비서실 2년, 비서실장 1년

그리고 초선 국회의원 7개월이 그의 경력 전부다.

비서실장을 했으니 대통령 수업을 마친 것이다.

그의 눈으로 김대중 김영삼의 오랜 정치경력은 세월의 낭비였다.

그는 노무현의 나쁜 것만 복사해서 닮았다.

그래 부탁한다.

닮는 김에 부엉이 바위도 닮으려무나.

 

그에게 진실은 없다.

그 때 그 때 다르다.

이제는 말 바꾸기의 天才가 되었다.

그에게는 약속의 의미도 없다.

그것은 김대중에게 물려 받은 소중한 資産이다.

이제 그는 말을 막한다.

그것은 노무현에게 물려 받은 것이리라.

 

그는 節次와 過程도 없다.

남들은 신발끈도 매지 않았는데

그는 결승선에 미리 가 있겠단다.

남들은 出場도 하지 않았는데

그는 골프에서 마지막 퍼팅만 남아 있다.

다음 대통령은 이미 그의 것이나 마찬가지다.

이것을 大勢論이라고 한다지 아마?

 

그는 대통령을 人物로 하는 것이 아니라

作戰으로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작전만 잘 짜면 대통령은 거저다.

비서실장 하면서 그것을 잘 익혔다.

지난 대선에서 그는 작전실패로 패배했단다.

국정원 댓글을 막지 못했고

안철수의 非協調가 결정적인 敗因이었다.

 

그는 대선패배를 마음이 아닌 입으로만 承服했다.

그리고 곧장 박근혜 대선不服을 계획했다.

김한길의 뒤어 숨어 그를 조종했다.

바지사장 당대표는 흰머리를 날리며 露宿도 마지 않았다.

지금은 술상무를 自任하며 예산안 국회를 보이콧하여

그의 줏가를 올리고 있다.

얼마 안 있으면 그는 간경화로 쓰러져

토사구팽 당할 일만 남았다.

 

앞으로 그에게 남은 작전은 안철수다.

그에게 안철수는 아이와 같다.

잘 키워서 잡아 먹으면 된다.

어짜피 다음 대선에서도 그와 단일화는 피할 수가 없다.

지난 번은 안철수가 양보했지만

지금 문재인의 계산은 다르다.

그의 자서전에서 자신이 양보하려 했는데

안철수가 성급하게 먼저 사퇴하는 바람에

할 수 없이 자신이 대통령 후보가 되었단다.

그러므로 문재인은 안철수에게 빚이 없다.

다음 대선에서 단일화는 原點에서 다시해도 문제가 없다.

그의 자서전은 바로 이것을 말하려고 쓴 것이다.

다른 것은 다 들러리며 蛇足이다.

 

문재인은 인간이 틀렸다.

그러면 안된다.

사내라면 더욱 그렇다.

소크라테스가 너를 위하여

2천년 전에 준비한 말을 아느냐?

나는 너의 뼛속이 궁굼하다.

  • anonymous 2013.12.09 20:40
    나쁜느므 자식. 안철수에게 갈 우리가족 표가 마지못해 너에게로 갔렀다. 하지만 다시는 그런일은 없다.
  • anonymous 2013.12.10 15:31
    문재인 인간성은 대선끝나고보니 더 잘 보입니다 열등감과 질투 자격지심 허황된 정의감에 눈먼 불쌍한 인간이다 안철수가 너무 아깝다 그는 모들걸 마음에 품고간다 알았냐 문찌질아
  • 홍도경 2013.12.11 10:36
    이제는 포기란 없을거다. 문제인~~~ 속이 너무보인다.
  • 세상에없는진심 2013.12.22 21:34
    서로의 입장이 바뀌어 안의원이 노무현 친구. 비서실장 현재 민주당원이라고 하고... 문재인이 국민이 바그네 대세론을 끄기 위해 나온 후보였다고 가정한다면...
    안의원이 지금 문재인처럼 행동했을까?? 또 문재인은 지금 안의원처럼 하나하나 만들어 가며 가시밭길을 걸어가고 있을까??
    상황이 사람을 만들지만... 인간 자체가 가진 향기는 너무나 다르다..!!
  • 럭키세븐 2013.12.23 13:56
    노무현 관팔이 문재인
    외눈박이 박지원, 해골진상 이해찬 바지사장 문재인
    자기반성, 성찰없는 비겁한 문제인
    국개의원직 버린 박근혜
    부산에서 제일 쉬운 지역 선택 당선 문제인
    대선에 나오려면 국개의원직 버렸어야지
    그리고 지금은 한 2년 조용히 입다물고 있어야지
    그것이 정권에 실패한 인간의 도리지
    참을수 없는 가벼운 존재 문재인에겐
    더이상 바랄 것이 없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청렴결백함, 유지 부탁드립니다. 2 4 11716 2018.03.20(by anonymous) anonymous
오름 기도하겠습니다 3 9519   anonymous
오름 당원이 되고 싶습니다. 방법은??? 6 9789   anonymous
오름 따뜻한 변화와 개혁을 원하는 시민임다 1 4 8579 2017.04.05(by anonymous) anonymous
오름 안후보님ᆢ꼭 대통령 되주세요 ♡ 1 5 9811 2017.03.24(by anonymous) anonymous
212 풀기 어려운 문제... 5 file 2 20928 2013.12.06(by 김반석) anonymous
211 불법 0 17764   anonymous
210 탄핵 0 17483   anonymous
209 김정남 김한솔 부자와 문재인 한완상 전 통일부 장관 커넥션에 관한 현직 기자의 글 0 17174   anonymous
208 넉두리라고라?넋두리 아닐까요? 4 1 16991 2014.02.14(by ohkyunlee) anonymous
207 천하의 몹쓸 놈 김무성이가 대권주자 인기 순위 1위랍니다. 3 2 13323 2015.12.28(by anonymous) anonymous
206 금 태섭 마저 떠나가고...안 철수는 고아가 되나? 5 0 12076 2017.07.03(by anonymous) anonymous
205 청렴결백함, 유지 부탁드립니다. 2 4 11716 2018.03.20(by anonymous) anonymous
204 모두의 광장,에세이/칼럼이 미개인이란 인간의 전용 게시판인가? 6 3 11660 2014.09.29(by anonymous) anonymous
203 잘 해봐야죠~~ 1 11505   anonymous
202 박해를 받을 각오로 임해야 한다 2 10412   anonymous
201 씨앗은 뿌려젔고 싹이 돋기를 기다리면 됩니다. 1 10311   anonymous
200 오늘 아침 시위현장에서... 0 9825   anonymous
199 안후보님ᆢ꼭 대통령 되주세요 ♡ 1 5 9811 2017.03.24(by anonymous) anonymous
198 당원이 되고 싶습니다. 방법은??? 6 9789   anonymous
197 달맞이 꽃이 본격적으로 피어나기 시작했어요! 0 9672   anonymous
196 늦가을의 풍요! 7 5 9662 2014.12.22(by anonymous) anonymous
195 아줌마닷컴을 아시나요? 0 9648   anonymous
» 뼈속까지 나쁜놈 문재인 5 9 9630 2013.12.23(by 럭키세븐) anonymous
193 슬픈뉴스 1 9553   anonymous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