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땀 많은 여름, 저혈압 주의
7·8월 환자 1·2월의 2배… 수분량 과도하게 줄어
혈압 유지능력 잃어버려

연합뉴스
1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수 있습니다
온몸에 힘이 빠지거나 현기증, 두통 같은 증상을 보이는 저혈압 환자가 여름철에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간한국 자료사진


혈압이 지나치게 낮아져 현기증 같은 이상 증세가 나타나는 '저혈압'이 여름철에 더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나 주의가 요망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심평원)은 지난해 저혈압 증세로 2만1,088명이병원 치료를 받았다고 최근 밝혔다. 

저혈압은 수축기혈압이 90mmHg 이하이고 확장기혈압이 60mmHg 이하이면서 두통, 현기증, 전신무기력, 실신 등의 증세가 있는 경우를 말한다. 단순히 혈압 수치가 낮아서가 아니라 눈에 띄는 증상이 있어야 저혈압으로 진단한다. 

심평원 집계를 보면 연간 저혈압 진료인원은 2008년부터 지난해까지 연평균 10.7% 증가했다. 

저혈압 진료인원은 연중 시기에 따라 큰 편차를 보였다. 지난 5년간 월평균 진료인원은 8월에 2,504명으로 가장 많았고 7월 2,413명, 6월 2,105명, 9월 2,075명 순이었다. 반면 1월과 2월의 평균 진료인원은 각각 1천271명과 1천272명으로 7∼8월의 절반 수준에 그쳤다. 

연령대별 비중은 지난해 기준으로 70대 이상이 27.0%로 가장 높았고 60대와 50대가 각각 16.8%와 14.8%를 차지했다. 

여름철 저혈압 환자가 많은 것은 땀을 지나치게 흘려 인체의 수분량이 과도하게 줄면 인체가 혈압 유지능력을 잃어버릴 수 있기 때문이다. 

저혈압은 심장질환이나 내분비질환 같은 다른 질환이 원인이 돼 발생하는 증후성 또는 속발성 저혈압, 특별한 원인을 알 수 없는 본태성 저혈압, 장시간 눕거나 앉아있다 갑자기 일어설 때 생기는 기립성 저혈압이 있다. 

본태성 저혈압은 별다른 예방법이 없으며 기립성 저혈압의 경우 안정을 취하면 자연히 회복된다. 속발성 저혈압은 원인을 찾아서 치료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일시적으로 증상이 심할 때에는 수액으로 체내 수분량을 보충해야 한다. 

저혈압 증세가 있는 사람은 평소 적당한 운동, 충분한 수면, 규칙적인 식사, 충분한 수분 섭취 등 일반적인 건강관리 수칙을 잘 지켜야 한다고 심평원은 조언했다.

Who's 미개인

profile

미..미래를

개..개척하는

인..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가끔은 미친 개같은 인간으로도 변장하오니 물리지 않도록 조심하셔요!

이 글을 추천한 회원
  소슬  
  • ?
    title: 알프스의소녀들꽃 2013.07.06 18:21
    고혈압보다 더 위험하다는 저혈압, 다시한번 꼼꼼히 건강챙겨야 할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3.07.06 19:13
    둘 다 위험합니다.다 조심하셔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40384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39838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42367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41978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39708 3   백파
1974 Disney's Frozen 1 17162 1 2013.07.13(by 실버스) title: 태극기솔향
1973 놀라운 능력자 1 9760 0 2013.07.11(by 안드로메다) title: 태극기솔향
1972 “日 인공위성으로 전 세계 해양 감시망 구축” file 9827 3   title: 태극기솔향
1971 8년 항의했건만… 日방위백서 또 “독도는 일본 땅” 5496 1   title: 태극기솔향
1970 1000 억 짜리의 강의. 1 file 8767 6 2013.07.09(by 서라벌) title: 태극청년서라벌
1969 흔한 러시아인 종결자 11630 1   title: 태극기솔향
1968 ♪ Deep Purple - HIGHWAY STAR ♬ 3 file 126483 2 2013.07.09(by 소슬) title: 태극기솔향
1967 걍쥐 도미노~^^ 2 11305 3 2013.07.08(by 통큰엄마) title: 태극기솔향
1966 날벼락~ 1 11318 3 2013.07.08(by 혜성맘) title: 태극기솔향
1965 [전문] 개성공단 당국실무회담 합의서 2883 0   title: 태극기솔향
1964 실버스음악_Prince, Tom Petty, Steve Winwood, Jeff Lynne and others perform - While My Guitar Gently Weeps 1 38198 3 2013.08.08(by 자칭천사) title: +_+실버스
1963 실버스음악_Ibrahim Ferrer & Omara Portuondo - Quizas 1 file 110100 2 2013.07.08(by 소슬) title: +_+실버스
1962 일본의 2차 엔저 공습..한국수출 다시 타격받나 1 8915 2 2013.07.07(by 소피스트) 옥항아리
1961 외국發 악재 쏟아져..한국경제 사면초가 8806 1   옥항아리
1960 박근혜의 억대 굿 사실로 밝혀져... 3 10575 5 2013.07.26(by 빌더스) title: 태극기미개인
1959 염홍철은 대전시장인가?새누리 꼬붕인가? 8956 1   title: 태극기미개인
» 땀 많은 여름,저혈압 주의 2 9897 2 2013.07.06(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957 산업 생태계의 부정적 고리를 가차없이 끊어버려라 10918 0   title: 태극기미개인
1956 정부를 무시하듯 즤들끼리 해처먹는 대기업들을 구조조정하라. 11287 0   title: 태극기미개인
1955 중-러, 동해서 사상 최대 연합훈련 시작 1 file 12413 0 2013.07.06(by 솔향) title: 태극기솔향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9 70 71 72 73 74 75 76 77 78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