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병역+취업' 직업군인 인기

취업난에 안정적 직업 선호…대학 2014년 정원 5400명 달해

정부도 부사관 양성 위해 전문대에 'RNTC'제 도입


[ 임기훈 기자 ]

경기 안양시에 있는 전문대학인 장안대 신입생 최모군(20)은 직업군인이 되기 위해 올해 이 대학에 입학했다. 평생 직업군인이었던 아버지의 영향도 컸지만 고교 시절부터 안정적인 직업을 찾는 것을 진학의 목표로 삼다 보니 군인이 좋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 그는 “어차피 가야 할 군대고 취업난에다가 취업 후에도 자리를 걱정하는 일반 직장인보다는 직업군인이 평생 유리하다는 생각에 군사학과 진학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취업난 속에 대학들의 군(軍) 관련 학과가 잇따라 정원을 늘리는 등 인기 학과로 부상하고 있다.

11일 교육부 자료에 따르면 올해 전국 4년제 대학 및 전문대학의 군사학과 입학정원은 5400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2년(3914명)에 비해 37.9%, 지난해(3792명)에 비해서는 42.4%나 늘어난 것이다. 전문대와 4년제 대학 중 군 관련 학과가 개설된 학교는 올해 기준 93개에 달한다. 4년제 대학의 관련 학과는 일부 대학의 폐교로 2012년 16개에서 올해 13개로 줄어든 반면 전문대학은 2012년 48곳에서 올해 80곳으로 2배 가까이 늘었다.

최근 전문대학의 군사학과가 늘어나는 가장 큰 이유는 취업난이다. 불황으로 취업난이 심해지자 직업군인의 길을 택하는 학생이 늘어나는 것은 물론 해당 학교들도 전략적으로 취업률을 높이기 위해 앞다퉈 군사 관련 학과를 개설하고 있다. 현재 전국 약 50개 대학에 설치된 부사관학과 학생은 재학 중 별도의 군사교육을 받지 않는다. 재학 시절 전술학 등을 수강하고 졸업 후 부사관후보생 시험에 합격하면 17주의 교육을 받은 뒤 즉시 임관한다.

정부가 추진 중인 부사관 양성 프로그램도 군사학과 개설 열풍과 맥이 닿아 있다.

국방부는 양질의 부사관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내년 8월부터 전문대에 RNTC(Reserve Noncommissioned Officer’s Training Corps) 제도를 도입하기로 하고 최근 총 6개 전문대를 선정했다. 해군은 경기과학기술대에, 공군은 영진전문대에, 해병대는 여주대에 신설된다. RNTC는 국방부와 교육부가 대학에 설치, 운영하게 된다. 2017년 임관되는 1기 RNTC 출신 부사관은 180명이다.

군사학과가 늘어나는 데 대한 전문가들의 시각은 다양하다. 안보나 통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대학의 군사학과 설치가 늘어난다고 보는 견해가 있는 반면 경제 불황이 지속되고 청년 취업이 어려운 현실에서 직업군인이 하나의 대안이 되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한 지방 전문대 군사학과 관계자는 “군사학과는 취업률을 걱정할 필요가 없다”며 “청년들의 취업 불안과 경제 불황이라는 사회적 배경이 군사학과의 인기를 높이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임기훈 기자 shagger@hankyung.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49139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48073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50658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50609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48318 3   백파
2734 음식만 가려도 암 예방…어떻게 먹어야 할까? 3965 0   title: 태극기OK
2733 선글라스 잘못 착용하면 ‘독’…‘자외선 노출’ 위험 6656 0   title: 태극기OK
2732 軍 전투식량, 먹지 않고 붙이는 시대 온다 7 5142 0 2014.05.10(by OK) title: 태극기OK
2731 “낮잠 많이 자면 사망률 높아진다”<英 연구> 14278 1   title: 태극기OK
2730 중년의 위기에서 인생을 지키려면ㅡ[줄리아 투자노트] 2 11364 1 2014.04.13(by OK) title: 태극기OK
2729 감기예방! 정말 놀라운 정보입니다!| 5 7940 1 2014.04.13(by OK) title: 태극기OK
2728 당신이 잠을 잘 못 자는 이유 9가지!!! 6092 1   title: 태극기OK
2727 "왕궁터에 호텔 짓는 몰상식한 나라 어디 있나" 1 4985 2 2014.04.12(by 나수사) title: 태극기OK
2726 "아이들은 선거 표에 도움 안 되니 정책 순위 밀려"ㅡ어른들은 정신 차리자 3 5408 1 2014.04.12(by OK) title: 태극기OK
2725 달려라....건강뿐 아니라 뇌도 똑똑해진다 4335 1   title: 태극기OK
2724 5·6월 황금연휴...불붙은 '예약 전쟁' 6849 1   title: 태극기OK
» 군대도 '인기 직장'…대학 군사관련 학과 뜬다. 6987 0   title: 태극기OK
2722 "더치커피 노화방지 효과 비타민 C와 비슷" 6841 0   title: 태극기OK
2721 KBS '전국노래자랑'에 도전하는 국회의원 3명 6286 0   title: 태극기OK
2720 4월15일…"지구가 달을 삼켜요!" 5944 0   title: 태극기OK
2719 힐러리, 연설 중 날아든 신발에 맞을 뻔 "어이쿠" 6750 0   title: 태극기OK
2718 지식·정보전달 빛의 속도로…'세계가 좁아졌다' 4683 0   title: 태극기OK
2717 최저임금 논의 시작…노동계, 시급 6천700원 요구 4289 0   title: 태극기OK
2716 말 많은 전월세 대책, 알기 쉽게 풀었다. !!! 5025 0   title: 태극기OK
2715 ‘담배 소송 15년’ 결론은 “흡연과 암 인과관계 없어”(종합) 4053 0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