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머니투데이 세종=정혁수 기자][국무총리실, 4일 긴급 차관회의 열고 부처별 철저한 현장검검 당부]

본문 이미지 영역
본문이미지
정홍원 국무총리가 지난 22일 국무회의에서 세월호 침몰사고 후속 조치의 일환으로 교통분야에서 다중이용시설에 이르기까지 전 분야에 걸친 '안전혁신 마스터플랜' 수립을 지시하고 있다.
정부가 최근 잇따르고 있는 사회 각 분야의 안전사고 대책마련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 세월호 참사 이후 전(全) 부처별로 현장중심의 자체 안전점검 활동을 전개하고 있지만 서울지하철2호선 추돌사고, 독도행 여객선 회항 사건 등 각종 안전사고가 그치질 않고 있기 때문이다.

김동연 국무조정실장은 4일 긴급 관계차관회의을 열고 "최근 잇따르고 있는 안전사고와 관련 각 부처는 다중이용시설 및 교통수단 등에 대한 자체 안전점검을 보다 철저히 진행하라"고 지시했다.

정홍원 국무총리는 이와 관련 지난 달 22일 국무회의 석상에서 세월호 참사와 같은 안전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전 부처에 다중이용시설과 교통수단 등에 대한 자체 안전점검을 실시하라고 지시했다.

하지만 지난 2일 서울 지하철2호선 상왕십리역에서는 뒤따라 오던 전동차가 출발하려는 앞 열차를 들이받아 객차 2량이 탈선하는 등 승객 200여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또 같은 날 오후 경북 울릉도와 독도를 오가는 여객선 '돌핀호(승객 390여명)'가 해상에서 엔진고장을 일으켜 인근 해역에 대기중이던 해양경찰청 함정 2척의 호위를 받고 울릉도로 돌아왔다.

세월호 침몰사고 이후 유사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각 부처별로 철저한 현장점검을 전개하고 있고, 5일부터는 또 정부합동 안전점검에 나서는 등 발빠르게 대처하고 있지만 현장상황은 조금도 개선되지 않고 있는 모습이다.

김동연 실장은 이날 회의에서 "세월호 사고를 계기로 안전시설에 대한 전 부처별 점검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또 다시 사고가 발생한 것은 매우 유감"이라며 정부합동점검 대상을 대폭 확대할 뜻을 밝혔다. 당장 이번에 문제를 일으킨 지하철 신호기와 동해 여객선 시설 등이 포함됐다.

김 실장은 "이번 주부터 실시되는 정부합동점검 대상에 다중이용시설 등의 안전시설을 중점 점검토록 하겠다"며 "추후 부실 점검이 드러날 경우 해당 기관 및 감독기관, 안전점검자 등에 대해 엄정한 책임을 묻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부는 5일부터 2주간 정부합동점검을 한 차례 실시한 뒤 6월이후 2단계 점검에 나서겠다는 계획이다.
[딱하나! 머니인사이트 딱TV]['스페셜 걸' 포토][손안의 경제뉴스 머니투데이 모바일웹]

세종=정혁수기자 hyeoksooj@g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20154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21096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22465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22504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21158 3   백파
2914 퇴직공무원, 3년간 산하기관장 맡으면 최대 15억 받아 3191 0   title: 태극기OK
2913 <이대로는 안된다> ㅡ기본만 지켰어도…세월호참사 교훈 3885 0   title: 태극기OK
2912 키 성격 학습까지 영향...어린이 편식 교정법 4206 0   title: 태극기OK
2911 인사하며 출석 체크..사람 대신하는 '서비스 로봇' 3268 0   title: 태극기OK
2910 팬없는 선풍기·무선청소기..혁신돌풍 다이슨의 비밀 4671 0   title: 태극기OK
2909 국내서 물방울 흐름 이용해 전기 만드는 기술개발 3699 1   title: 태극기OK
2908 맛·영양 갖춘 '팥'이 뜬다..웰빙 디저트로 시장서 각광 3491 0   title: 태극기OK
2907 <그래픽> 현행 국가재난 대응체계 5165 0   title: 태극기OK
2906 [세월호 침몰]"우리 애는 왜 아직까지 안오나" 불안한 가족들 3011 0   title: 태극기OK
2905 세계는 지금 '꿈의 소재' 탄소섬유 전쟁 중 4078 0   title: 태극기OK
2904 [세월호 침몰]유가족 '특검 촉구' 서명운동 돌입 2 7184 2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2903 빈속에 운동하면 살이 더 잘 빠질까? 2 3552 1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2902 이대로는 안된다ㅡ"손봐야 할 정부 재난대응체계" 2 3774 0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2901 잇따른 사고...비상상황 대처요령은? 3414 0   title: 태극기OK
2900 '장수의 적' 7가지 음식...통조림 토마토가 최악 4483 0   title: 태극기OK
2899 “개는 사람과 ‘사랑’ 주고받는 능력 있다” <美연구> 5 3240 1 2014.05.05(by 비비안리) title: 태극기OK
2898 "회춘의 열쇠, 젊은 피에서 찾았다"<美연구> 3868 0   title: 태극기OK
2897 “국내 어린이 안전사고율, 미국·호주보다 높아” 3437 0   title: 태극기OK
2896 '원조'보다 비싼 이상한 과자 값…국산과자, 수입과자보다 비싸 2 4297 0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 잇단 안전사고에 '화들짝'놀란 정부…점검 또 강조 2896 0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