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만, 반중시위 베트남서 자국민 철수대책 마련(종합)           

 

대만, 반중시위 베트남서 자국민 철수대책 마련(종합)

포모사 플라스틱 "투자 잠정 중단…철수도 검토"

(타이베이=연합뉴스) 류성무 특파원 = 베트남 반중(反中) 시위로 현지 진출 대만기업에서 중국인 직원 사망자가 발생하고 물적 피해가 잇따르자 대만 당국이 자국 기업인 등 교민 철수 대책을 마련하는 등 비상체제를 가동했다.

대만 외교부는 베트남 거주 대만인의 안전 대책 지원을 위해 응급구조체계를 마련, 가동에 들어갔다고 15일 밝혔다.

중화항공과 에바항공 등 대만 국적 항공사들도 이와 관련, 베트남 진출 대만 기업들이 몰려 있는 남부 호찌민시 노선에 대형 특별기를 투입해 대만인 여행객과 기업인 수송에 나섰다.

외교부는 그러나 현재로선 교민 강제 철수 명령 등은 계획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린융러 외교부장(장관)은 14일 주(駐) 타이베이 베트남대표부 대표를 초치해 자국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해 달라고 요청했다. 린 부장은 이 자리에서 베트남 시위대에 의한 기업 피해 보상대책 등도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린 부장은 15일 입법원(국회) 보고에서도 "시위대에 의한 대만 기업 피해에 대한 베트남 측의 보상을 공식 요청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만 경제부와 현지 언론은 이번 시위 사태로 포모사 플라스틱을 포함한 1천 개 이상의 베트남 진출 대만 기업이 직간접 피해를 본 것으로 집계했다.

경제부는 이 가운데 100개 기업이 직접 시위대의 공격을 받았으며 10개 업체에서는 화재도 발생했다고 전했다.

당국은 400여 개 현지 진출 기업이 안전을 이유로 생산라인 가동을 중단했다고 밝혔다.

대만에 본사를 둔 포모사 플라스틱은 14일 오후와 15일 새벽 베트남 북중부 하띤성에 있는 계열사 제강공장이 시위대의 공격을 받은 것과 관련, 현지 투자를 잠정 중단하고 철수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만 중앙통신(CNA)은 시위대가 포모사 플라스틱 제강공장을 '공격'하는 과정에서 중국 국적의 직원 한 명이 숨지고, 90여 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중국시보 인터넷망 등은 추가 사망자 소문 등이 돌고 있지만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보도했다.

대만 당국은 추가 피해 예방을 위해 대만 국기를 내걸 것을 현지 진출 기업들에 요청했다. 시위대가 한자 간판을 단 대만 업체를 중국 기업으로 오인하는 것을 막으려는 조치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대만 업체들은 시위 발생 초기 한자 간판을 모두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베트남에서 반중 정서가 확산하면서 호찌민시에 있는 대만 학교는 임시 휴교에 들어갔다고 자유시보가 전했다.

한편, 대만에서는 보수단체 회원 30여 명이 주타이베이 베트남대표부 앞에서 항의 시위를 벌이는 등 베트남에서 대만 기업의 피해가 속출하는 데 대한 반발 기류도 나오고 있다.

대만 기업들은 1988년 이후 지금까지 베트남에 280억 달러(약 28조 7천억 원)을 투자했다. 대만은 베트남의 4번째 큰 투자국이다.

tjdan@yna.co.kr

 

출처 http://news.kr.msn.com/today/%eb%8c%80%eb%a7%8c-%eb%b0%98%ec%a4%91%ec%8b%9c%ec%9c%84-%eb%b2%a0%ed%8a%b8%eb%82%a8%ec%84%9c-%ec%9e%90%ea%b5%ad%eb%af%bc-%ec%b2%a0%ec%88%98%eb%8c%80%ec%b1%85-%eb%a7%88%eb%a0%a8-%ec%a2%85%ed%95%a9-2

Who's 1:10000(안원장)

profile


靜靜新月最分明  맑고 고요한 초승달이 오늘따라 밝은데...



一片金光萬古淸 한조각 찬란한 달빛 천년만년 푸르러라.



無限世界今夜望 넓디넓은 세상에 오늘밤 달을 바라보며...



百年憂樂幾人情 백년의 슬픔과 즐거움 느끼는 이 몇일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53465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52342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54909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54890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52467 3   백파
3014 “ADHD 치료제 과용하면 뇌세포 파괴돼” <美연구> 8883 0   title: 태극기OK
3013 지원 끊긴 윈도XP보다 위험한 '윈도7' 4187 0   title: 태극기OK
3012 시각장애인 위한 세계 최초 ‘터치스크린 점자폰’ 화제 6989 0   title: 태극기OK
3011 일본 "집단자위권 기본 생각 韓·中에 설명할 것" 3968 0   title: 태극기OK
3010 생존학생 “선생님들 구명조끼도 못입고 제자 구해” 4032 0   title: 태극기OK
3009 (서화숙 칼럼)울고 웃을 권리 4338 0   title: 태극기미개인
3008 일본 부동산 시장이 꿈틀댄다고 쫓아가다간 큰 화를 당할지도... 5767 0   title: 태극기미개인
3007 "태풍 최강 지점 북상..슈퍼태풍 우려 커져" 3922 0   title: 태극기OK
3006 <세월호참사> 복원성 심각한 배, 승무원 과실 더해져 '대참사' 5363 0   title: 태극기OK
3005 당신이 잘못 알고 있는 치아관리법 5가지 4688 0   title: 태극기OK
3004 “세상에서 가장 가난한 대통령” 그는 왜 사랑 받을까 4245 0   title: 태극기OK
3003 "메르스 확산…중동 방문때 낙타 접촉 피해야" 6676 0   1:10000(안원장)
» 대만, 반중시위 베트남서 자국민 철수대책 마련 4964 0   1:10000(안원장)
3001 나잇살로 오인하고 있는 뱃살을 빼려면? 5475 0   title: 태극기미개인
3000 낙침이란 ? 4924 0   title: 태극기미개인
2999 태양 한바퀴 도는데 ‘8만년’…거대 행성 발견 6296 0   title: 태극기OK
2998 화가 났을 때 절대로 해서는 안 되는 7가지 6006 0   title: 태극기OK
2997 '비만의 비밀' 풀렸다!...'섬모'가 열쇠 5754 1   title: 태극기OK
2996 저수지 '오작동'방류로 도심하천 범람…시민들 대피 5040 0   title: 태극기OK
2995 스승과 장애 제자의 ‘아름다운 동행 16년’ 4243 0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