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겨레] 조광작 목사, 한기총 임원회의에서 ‘세월호 참사’ 희생 학생들 모욕

“박 대통령이 눈물 흘릴 때 함께 흘리지 않은 사람은 백정” 발언도


보수 개신교단 연합기구인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임원회의에서 세월호 희생 학생들과 대다수 국민들을 비하하고 폄하한 발언이 나온 것으로 확인돼 파문이 예상된다.

복수의 임원회의 참석자들에 따르면, 한기총 부회장인 조광작 목사는 지난 20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 내 한기총 회의실에서 열린 긴급임원회의에서 “가난한 집 아이들이 수학여행을 경주 불국사로 가면 될 일이지, 왜 제주도로 배를 타고 가다 이런 사단이 빚어졌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문제의 발언은 홍재철 한기총 대표회장이 박근혜 정부의 경제활성화 대책에 부응하겠다는 취지로 마련한 전통시장 방문행사를 세월호 희생자 분향소가 있는 경기도 안산으로 가도 좋을지에 대해 의견을 묻자, 조 목사가 답하는 과정에서 나왔다.

조 목사는 이어 “천안함 사건으로 국군 장병들이 숨졌을 때는 온 국민이 경건하고 조용한 마음으로 애도하면서 지나갔는데, 왜 이번에는 이렇게 시끄러운지 이해를 못하겠다. 박근혜 대통령이 눈물을 흘릴 때 함께 눈물 흘리지 않는 사람은 모두 다 백정”이라고 말했다고 한 참석자는 전했다.

조 목사는 22일 <한겨레>와의 통화에서 문제의 발언에 대해 “친지가 자동차를 타고 지방으로 여행하다 사고 나면 ‘기차 타고 갔으면 좋았을 텐데’ 하고 생각하듯, 바다 건너 배를 타고 제주도를 가다 사고가 나니 안타까운 마음에 목회자이자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한 말”이라며 “잘못을 깨닫고 뉘우치고 있다”고 말했다. ‘백정’ 발언과 관련해선 “소잡는 백정들이 눈물 흘릴 일이 없듯이, (박 대통령의 눈물을 두고 문제삼는 사람들은) 국가를 소란스럽게 하는 용공분자들이나 다를 바가 없다는 뜻에서 했던 말”이라고 말했다.

이날 회의가 끝날 무렵엔 홍 회장의 소개로 서울시 교육감 선거에 출마한 고승덕 후보가 참석자들과 대화를 나눈 사실도 확인됐다. 한 참석자는 “고 후보가 이 자리에서 ‘(교육감에 당선되면) 다른 것은 몰라도 전교조 문제만큼은 무슨 수를 쓰든 조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날 한기총 임원회의는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 방안과 6.25 대성회 캠페인, 건국절 제정을 위한 100만인 서명운동 추진 방안 등의 안건을 논의하기 위해 소집됐다.

이세영 기자 monad@hani.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63246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61943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64606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64431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62190 3   백파
3094 장수 리스크 없는 내 몸 투자법 9 4949 0   title: 태극기OK
3093 고추 자주 먹으면 통증 사라지고 건강 장수 4434 0   title: 태극기OK
3092 신용등급 6등급도 이것만 알면 1등급된다 33920 0   title: 태극기OK
3091 수억대 세금 안내던 악질 체납자, 5000만원 그림 압류하자 바로 납부 8323 1   title: 태극기OK
3090 "붕괴 北아파트에 보위부·경찰 간부 거주" 4534 0   title: 태극기OK
3089 “화성에서 지구 생명체 생존 가능 확인” <美 연구> 6630 0   title: 태극기OK
3088 '쿠데타' 태국, 여행 취소 수수료 논란…"日지진 땐 환불해줬는데" 6965 0   title: 태극기OK
3087 집 사고 팔때 세금 절약하려면?.. 6월1일 ‘주목’ 9454 0   title: 태극기OK
3086 항암치료 받던 '6대 독자' 불임…"병원 책임 없다" 5529 0   title: 태극기OK
3085 KBS 새노조 파업찬반투표 가결…경영진, 업무복귀 명령 6422 0   title: 태극기OK
3084 '세월호 참사'…전국 대학교수들 잇단 시국성명 4217 0   title: 태극기OK
3083 서울랜드 등 대형놀이시설 곳곳에 안전관리 '구멍' 4524 0   title: 태극기OK
3082 담배보다 해로운 외로움...새 친구 사귀는 법 7 5966 1 2014.05.28(by 1:10000(안원장)) title: 태극기OK
3081 5급공채 내년부터 축소…2017년 공채·민간채용반반씩 5733 0   title: 태극기OK
3080 월평균 440만원 벌어 349만원 썼다 4426 0   title: 태극기OK
3079 오정현 목사 "정몽준 아들 '미개인 발언' 틀린말 아니다" 11 4831 0 2014.05.28(by 1:10000(안원장)) title: 태극기OK
3078 '82년간 19번'..쿠데타 잦은 태국, 이유는? 4624 0   title: 태극기OK
3077 셀카로 만든 지구…"당신은 지금 어디에 서 있나?" 5019 0   title: 태극기OK
3076 운동하는 사람과 안하는 사람, 이렇게 다르다 5722 0   title: 태극기OK
» [단독] 한기총 부회장 “가난한 집 아이들 불국사로 수학여행 가지…” 4362 0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