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인은 평균적으로 일주일에 2시간 반 정도 신체활동을 해야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다. 여기서의 신체활동은 빨리 걷기처럼 중간강도의 운동을 의미한다.

만약 달리기처럼 운동 강도를 높인다면 일주일에 75분 정도의 운동만으로도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다. 또 가능하다면 일주일에 2번 정도 근력운동을 병행하는 편이 좋다. 이러한 운동 시간을 준수하면 근육밀도가 높아지고 심장질환이 예방되는 등 보다 건강한 삶을 지킬 수 있게 된다.

이보다 적은 시간의 운동은 무가치하다는 의미가 아니다. 단 10분이라도 운동을 한다면 안하는 것보다는 건강상 이득이 많다. 단 규칙적으로 꾸준한 운동을 할 때 삶의 질이 개선되는 효과가 가장 크다는 것이다.

규칙적인 운동은 치매의 위험도를 40% 낮추고 인지장애의 위험도는 60% 이상 줄인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또 정기적으로 꾸준히 운동을 하는 젊은 성인들은 매년 평균 2~8퍼센트 정도 골밀도가 증가한다.

미국 언론매체 허핑턴포스트에 따르면 주로 앉아서 생활하는 사람들과 신체활동이 활발한 사람들은 확연한 건강상의 차이를 보인다.

수면의 질= 앉아서 생활하는 시간이 많은 사람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56%의 사람들만이 편안한 잠을 자고 있다고 대답했다. 반면 꾸준히 운동을 하는 사람들은 86%가 안정적인 수면을 취하고 있다고 답했다.

안정 시 심박수= 일본의 한 연구에 따르면 심박수가 빠른 사람일수록 수명이 짧아질 위험이 있다. 적은 양의 심박수는 심장을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있다는 의미이기 때문이다. 움직임이 적은 사람들은 휴식을 취할 때 1분에 60~80번의 심박수를 보이는 반면, 정기적인 운동을 하는 사람들은 40~60번의 심박수를 보인다.

최대 산소 섭취량= 최대 산소 섭취량은 지구력을 요하는 운동을 할 때 그 수치가 상승한다. 산소 섭취 능력이 뛰어나다는 것은 심폐능력과 혈액 산소운반능력 등이 우수하다는 의미다. 앉아서 생활하는 시간이 긴 여성은 평균 25㎖/㎏ 미만의 섭취량을 보이며 남성은 30㎖/㎏ 미만의 수치를 보인다. 반면 운동을 하는 여성과 남성은 각각 46~50㎖/㎏, 48~53㎖/㎏의 수치를 보인다.

수명 연장= 평균 연령이 40세인 미국 성인남녀의 평균 수명은 78.7세다. 반면 운동을 꾸준히 하는 사람들은 이보다 평균 수명이 4년 길어진다.

땀 배출=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는 사람들은 앉아있는 시간이 긴 사람들보다 땀을 배출하는 속도가 빠르다. 운동을 하면 혈액순환이 빨라지고 체온이 상승하는데 이때 정상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몸이 하는 일이 바로 땀 배출이다. 운동을 꾸준히 하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혈액순환이 원활하게 이뤄지며 땀을 배출하는 속도가 빨라 발한을 통한 체온조절이 보다 용이하게 이뤄진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63246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61943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64606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64431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62190 3   백파
3094 장수 리스크 없는 내 몸 투자법 9 4949 0   title: 태극기OK
3093 고추 자주 먹으면 통증 사라지고 건강 장수 4434 0   title: 태극기OK
3092 신용등급 6등급도 이것만 알면 1등급된다 33920 0   title: 태극기OK
3091 수억대 세금 안내던 악질 체납자, 5000만원 그림 압류하자 바로 납부 8323 1   title: 태극기OK
3090 "붕괴 北아파트에 보위부·경찰 간부 거주" 4534 0   title: 태극기OK
3089 “화성에서 지구 생명체 생존 가능 확인” <美 연구> 6630 0   title: 태극기OK
3088 '쿠데타' 태국, 여행 취소 수수료 논란…"日지진 땐 환불해줬는데" 6965 0   title: 태극기OK
3087 집 사고 팔때 세금 절약하려면?.. 6월1일 ‘주목’ 9454 0   title: 태극기OK
3086 항암치료 받던 '6대 독자' 불임…"병원 책임 없다" 5529 0   title: 태극기OK
3085 KBS 새노조 파업찬반투표 가결…경영진, 업무복귀 명령 6422 0   title: 태극기OK
3084 '세월호 참사'…전국 대학교수들 잇단 시국성명 4217 0   title: 태극기OK
3083 서울랜드 등 대형놀이시설 곳곳에 안전관리 '구멍' 4524 0   title: 태극기OK
3082 담배보다 해로운 외로움...새 친구 사귀는 법 7 5966 1 2014.05.28(by 1:10000(안원장)) title: 태극기OK
3081 5급공채 내년부터 축소…2017년 공채·민간채용반반씩 5733 0   title: 태극기OK
3080 월평균 440만원 벌어 349만원 썼다 4426 0   title: 태극기OK
3079 오정현 목사 "정몽준 아들 '미개인 발언' 틀린말 아니다" 11 4831 0 2014.05.28(by 1:10000(안원장)) title: 태극기OK
3078 '82년간 19번'..쿠데타 잦은 태국, 이유는? 4624 0   title: 태극기OK
3077 셀카로 만든 지구…"당신은 지금 어디에 서 있나?" 5019 0   title: 태극기OK
» 운동하는 사람과 안하는 사람, 이렇게 다르다 5722 0   title: 태극기OK
3075 [단독] 한기총 부회장 “가난한 집 아이들 불국사로 수학여행 가지…” 4367 0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