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구원파(기독교복음침례회)가 미국 백악관 청원 홈페이지에 게재한 것으로 추정되는 '세월호 사고와 관련해 교회를 공격하지 말라'는 취지의 청원에 서명한 인원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 추세라면 백악관이 의무적으로 답변을 해야 하는 '10만 서명'을 넘을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조선닷컴이 24일 백악관 청원 홈페이지를 취재한 결과, 오후 7시 30분까지 이 청원에 서명한 인원은 약 9만 5000명으로 나타났다. 지난 5일까지 1700여명에 불과했는데, 그로부터 20일도 되지 않아 약 9만 3000명의 사람이 서명한 것으로 돼 있는 것이다.

이에 비해 이 글과 나란히 게시된 '한국 정부와 언론이 세월호 참사의 책임을 청해진해운 주주에 돌리는 걸 멈춰달라'는 청원엔 서명인 숫자가 별로 증가하지 않았다. 구원파의 조직적인 행동이 있었으리라 짐작되는 대목이다. 실제로 일부 매체는 구원파가 예배 직후 신도들에게 백악관 청원 사이트에 올린 글에 서명해달라고 부탁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서명 수는 최근 들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선닷컴 취재 결과, 24일 하루에만 오후 7시 30분까지 1만 6000명이 넘는 사람이 서명했으며, 전날인 23일엔 약 2만 7000명이 서명했다. 22일과 21일, 20일엔 각각 1만 3000여명, 1만 1000여명, 7000여명이 서명했다.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과 구원파의 총본산인 안성 금수원에 대한 검찰의 압박이 강화되자 서명수가 급증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24일 오후엔 금수원에서 대규모 토요예배가 열릴 예정이어서 서명수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달 25일 백악관 청원 홈페이지에 처음 올라온 이 청원은 "세월호 사고의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배의 결함과 승무원들의 부적절한 행동 등 때문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한국 언론은 사고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 교회 조직에 비정상적으로 초점을 맞추고 있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작성자는 또 "한국 정부는 정부의 재난 본부와 해경에 대한 국민적 공분을 돌리기 위해 전례없이 교회를 공개적으로 조사하고 있다"며 "한국 정부는 교회에 대한 공격을 중단하고 종교의 자유를 보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청원이 게재된 후 한 달 동안 서명자가 10만 명을 넘으면 백악관은 공식 답변을 하도록 규정돼 있다. '세월호 사고와 관련해 교회를 공격하지 말라'는 이번 글에 대한 서명은 처음 글이 올라온 후 한 달 째인 5월 25일 종료된다.

chosun.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9945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12292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13340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14233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12009 3   백파
3114 사골, 우유, 두부.... 척추 건강에 좋은 식품들 3890 0   title: 태극기OK
3113 경기 화성에서 백제 금동관모·금동신발 출토 3946 0   title: 태극기OK
3112 뚱뚱한 사람이 오래 산다? '비만의 역설' 2756 0   title: 태극기OK
3111 "北 아파트 붕괴사고, 500명사망·4명 총살" 2768 0   title: 태극기OK
3110 달리는 시한폭탄…車 연간 60만대 안전검사 미필 2883 0   title: 태극기OK
3109 베이비붐 세대, 자영업 뛰어들었다가 '빚더미' 2739 0   title: 태극기OK
3108 고양터미널 화재, 7명 사망 24명 부상 2384 0   title: 태극기OK
3107 태국국왕 ‘쿠데타’ 승인…프라윳이 임시총리 3652 0   title: 태극기OK
3106 <지방선거 D-10> 이번주 사전투표…신분증 하나로 전국 어디서나 2700 0   title: 태극기OK
3105 내수침체 가속…'외풍' 완충장치 사라진 한국 3085 0   title: 태극기OK
3104 피해가족 상대 보이스피싱 등장…"해도 너무하네" 3638 0   title: 태극기OK
3103 코레일, 철도자유여행 '내일로' 티켓 판매 시작 4236 0   title: 태극기OK
3102 가장 인기 이름은 '민준'…대법, 가족관계통계 공개 3220 0   title: 태극기OK
3101 아이에게 건강 강조하며 음식주면 역효과 2611 0   title: 태극기OK
3100 리모컨 대신 손짓으로…원거리 터치 기술 3033 0   title: 태극기OK
3099 유병언 현상금 5억으로 '10배 인상' 3165 0   title: 태극기OK
» 美 백악관 "교회에 대한 공격 멈추게 해달라' 청원, 최근 서명 급증..10만 넘을 듯 3433 0   title: 태극기OK
3097 '관피아 척결' 김영란 법 초안 합의했지만..적용대상·범위 논란 6699 0   title: 태극기OK
3096 꿀벌과 공존 꿈꾸는 도시 4006 1   title: 태극기OK
3095 한국사 교과서 수정심의위 명단 결국 공개ㅡ서남수 교육부 장관 '거짓말 논란' 도마에 3208 0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