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예술/과학 게시판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구의 과학은 역시나 관념적 추론이라는 심증이 굳어 집니다.


연역추론과 귀납추론을 보면

연역추론은 이미 우리가 알고 있는 참과 거짓을 바탕으로 추론을 하는것이고

귀납추론은 우리가 경험한 사실로 부터 그것과 부합하는지 여부로 추론을 하는 것이죠.


저역시 귀납추론은 우리의 경험이라는 명백한 사실에 기반한 것인데 어떻게 이것이 관념적인지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런데 理氣논쟁과 연역/귀납추론을 비교해보면 서로가 보는 관점이 너무 다릅니다.


理氣논쟁의 핵심은 세상을 움직이는 것이 무엇이냐라는 것을 다투는 논쟁이라면

연역/귀납추론은 우리가 알고 우리가 경험한 범위에서 추론하는 것이고 어느 방법이 옳으냐는 논쟁입니다.


따라서 연역/귀납추론은 우리가 알고자하는데 필요한 수단과 방법이 무엇인가라는 개념적인 영역이라면

理氣논쟁은 세상을 움직이는 실체적인 근본이 

理로 대표되는 개념이냐

氣로 대표되는 실체냐라고 저는 이해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20127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오름 복고주의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참사 21088 2   笑傲江湖
오름 노후 준비는 '이것' 22460 3   백파
오름 안방에서 얻고 싶은 것...서양과 동양의 차이 22496 3   백파
오름 IMF도 경고한 ‘한국 가계-기업 부채’ 21147 3   백파
3434 [지디넷코리아] 중국의 인공지능 그리고 'Korea Inside' 1903 0   笑傲江湖
3433 [SF소설] 양자도약-10 그래서 말이야 1888 0   笑傲江湖
3432 4차산업과 새로운 과학 또는 패러다임 1891 0   笑傲江湖
» 理氣논쟁과 연역/귀납추론 2666 0   笑傲江湖
3430 과학이 진리라면 왜 시대마다 변할까? 2023 0   笑傲江湖
3429 문재인 될까봐 걱정스러워왔어요 1 20128 6 2017.02.02(by 화이부동) seo****
3428 인공지능은 숨겨진 부분이 핵심 기능인듯 합니다. 1897 0   笑傲江湖
3427 [SF소설] 양자도약-9 양자얽힘과 생명 2605 0   笑傲江湖
3426 [SF소설] 양자도약-8 과학은 진보하는가? 2602 0   笑傲江湖
3425 한입만 좀~!ㅋ file 3068 0   title: Luck메밀꽃
3424 [박문호 박사] 뇌과학으로 본 인공지능의 현주소와 미래 2758 0   笑傲江湖
3423 [SF소설] 양자도약-7 사랑과 우정사이 2936 0   笑傲江湖
3422 [SF소설] 양자도약-6 고딩의 추억 3244 0   笑傲江湖
3421 [SF소설] 양자도약-5 시간이란 무엇일까? 3383 0   笑傲江湖
3420 [SF소설] 양자도약-4 천지인 3097 0   笑傲江湖
3419 [SF소설] 양자도약-3 전자는 어디에3? 2798 0   笑傲江湖
3418 [SF소설] 양자도약-3 전자는 어디에2? 3723 0   笑傲江湖
3417 [SF소설] 양자도약-3 전자는 어디에? 2990 0   笑傲江湖
3416 [SF소설] 양자도약-2 공유결합(추가) 3424 0   笑傲江湖
3415 [SF소설] 양자도약-1 3050 0   笑傲江湖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