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안님 언론보도/스케치 모음 게시판입니다.
퍼온 기사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링크주소(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새정치민주연합 조경태 최고위원이 7일 당 일각에서 기초선거 무공천 철회를 요구 받고 있는 안철수 공동대표 구하기에 발벗고 나섰다. 조 최고위원은 안 공동대표를 압박하는 의원들을 향해 “안 공동대표의 리더십흠집 내려는 자들은 당장 당을 떠나라”고 탈당 요구까지 들먹였다.

조 최고위원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새정치국민연대 간담회에 참석, “새정치연합에 소속된 분들이 벌써부터 안철수 대표의 리더십에 손상을 입히려 하고 있다”며 “아직 6.4 지방선거를 치르지도 않았는데 당내에선 책임론을 거론하고 있다. 선거에서 지면 (안 대표가) 책임지라는 게 말이 되느냐”고 반문했다.

그는 이어 “기초단체장 선거 등 기초선거 공천 폐지를 매개로 양 정당이 합쳤고, 썩어 문드러진 민주당을 (안 대표와 새정치연합이) 구해준 것”이라며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하니 보따리까지 내놓으라는 격으로 정치 도의적으로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했다.

그는 “안 대표가 아직 새정치의 꽃도 피우지 않은 상태에서 책임론을 운운하는 이들은 자신들의 밥그릇을 지키려 하는 것”이라며 “국회의원이 기초선거에 영향력을 미치는 구태정치를 하지 말라, 그런 기득권을 내려놓으라는 것이 국민의 요구다. 이 요구를 실천해야 2017년에 수권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조 최고위원은 “지금부터라도 무공천이니 공천이니 논란의 불씨를 끄고 대동단결하면 지방선거에서 기대 이상의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며 “만약 (좋은) 결과를 얻지 못해도 약속을 지킨 우리가 왜 잘못인가. 국민을 믿고 가면 우리 국민은 다음 총선과 대선에서 판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최종 글 날짜 글쓴이
오름 안 철수와 함께 한 송년회! 19970   2015.12.25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정치는 내 마지막 직업.. 밑바닥까지 압축 경험.. 대선후보 양보, 심약함 아닌 어금니 깨문 결단"...동아일보 1 21579 2017.07.03(by 박카스) 2015.10.13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안철수 "낡은 진보·부패 청산이 육참골단·정풍운동" 2 19396 2015.09.06(by 메밀꽃) 2015.09.06 title: Luck메밀꽃
오름 WHO 메르스기자회견, 참석 거부당한 안철수 "대단히 실망스럽다" 20040   2015.06.14 title: Luck메밀꽃
오름 새정치 민주연합 창당 1주년을 맞아... 3 20146 2015.03.27(by 미개인) 2015.03.26 title: 태극기미개인
1333 안철수 리더십·위상 판가름…'무공천' 경우의 수는? 2989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32 무공천 정면 돌파?회군?어떤 경우라도 안 철수에겐 타격? 3279   2014.04.09 title: 태극기미개인
1331 [선거] '운명의 결과'…안철수의 손익계산서는 3409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30 안철수, 문재인에 선대위원장 공식요청…文 "당 결정 존중" 2 3306 2014.04.09(by OK)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9 인터뷰:'가슴으로 하는 말-안 철수 새정치 이야기'의 저자 김 상봉 4273   2014.04.09 title: 태극기미개인
1328 안철수 “대표 사퇴하겠다”, 김한길 “차라리 내가 할게”ㅡ안철수, ‘무공천’ 입장 고수하다 입장 번복한 이유는…측근의 설득 2 6946 2014.04.09(by OK)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7 안철수대표, "정치는 '참는 것' 깨달아" 2 3954 2014.04.09(by OK)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6 김한길 “지도자 안철수 결단 왜곡 안 돼…미래 위한 진군”ㅡ“국민과의 약속을 저버린 무책임한 사람들에게 부끄러움을 알리는 경종” 3520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5 안철수 “지방선거 공천이 당원과 국민의 명령이면 복종하겠다”ㅡ“국민과의 약속은 안중에도 없는 오만한 집권세력과 맞서 싸울 것” 3496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4 안 철수 대표의 승부수!필승! 3294   2014.04.09 title: 태극기미개인
1323 안 철수 대표...신임투표와 연계하려...김 한길 대표 말려... 4 4592 2014.04.09(by 미개인) 2014.04.08 title: 태극기미개인
1322 안철수 "정치생명 걸고 무공천 관철하겠다" 4 2953 2014.04.09(by GO김민회) 2014.04.08 title: 태극기OK
1321 친노와는 함께 할 수 없단 말인가?그럼 그리 해야겠지... 19 4166 2014.04.09(by 미개인) 2014.04.08 title: 태극기미개인
1320 안 철수 무공천 여론 수렴...왜? 2897   2014.04.08 title: 태극기미개인
1319 청와대 답에 한계 다다른 안 철수 대표! 3477   2014.04.08 title: 태극기미개인
1318 안철수 "논란에 종지부…국민·당원총의 따르겠다"ㅡ"소신은 변함없어…약속의 정치 흔쾌히 지지할 것 믿어" 2 3703 2014.04.08(by OK) 2014.04.08 title: 태극기OK
» “벌써 지방선거 책임론 거론하다니... 안철수대표 흠집내려는 자, 당장 당 떠나라” 2986   2014.04.07 title: 태극기OK
1316 그렇잖아도 민주당과 합당을 하면서 잃은 지지표가 얼마인데 무공천마저 취소하고 껍데기만 남으라는가? 3468   2014.04.07 title: 태극기미개인
1315 안철수 "안보무능정권…논의 의제 더 생긴 것" 2 3974 2014.04.07(by OK) 2014.04.07 title: 태극기OK
1314 안철수대표 회담제안 결국 거부…'기초공천 폐지' 분수령 2866   2014.04.07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