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안님 언론보도/스케치 모음 게시판입니다.
퍼온 기사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링크주소(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뉴시스】추인영 기자 = 새정치연합 안철수 공동대표는 9일 "(정치를 하면서) 정치는 참는 것이구나, 그리고 국민은 결과를 보는 게 아니라 과정을 보는구나 (깨달았다)"고 말했다.

안철수 공동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한 식당에서 기자들과 만나 기초선거 정당공천 문제와 관련, "제가 정치를 1년 반밖에 안했지만 (정치를) 하면서 깨달았던 게 두 가지쯤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공동대표는 "어떤 선택이 좋은 선택이 되기도 하고 나쁜 선택이 되기도 하고 선거에서 이기기도 하고 떨어지기도 하고 만약에 선거에 승리해도 얼마나 저 사람이 기고만장하고 자만하고 초심을 잃지 않나 보시는 것"이라며 "선거에 떨어져도 그 힘든 과정을 어떻게 극복하나를 보는 것 같더라"라고 언급했다.

그는 당원투표+여론조사 결과가 공천을 해야 한다는 쪽으로 나올 경우에 대해서는 "그것은 그것대로 뚫고 나가야 된다"며 "정치라는 게 국민의 뜻을 받들어야 하는 것이잖나. 기본적으로 국민과 소통하는 게 정치"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이제 여론조사 결과가 어떻게 나오든 그 다음부터 어떻게 할지는 담담하게 (생각하겠다)"며 "잘 모르겠다. 결과가 어느 쪽으로 나든 받아들여서 결과에 따라 지방선거를 최선을 다해 치러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교섭단체 대표연설 도중 논란이 됐던 새누리당 최경환 원내대표의 '너나 잘 해' 발언과 관련해서는 "그 때도 다 얼굴 보고 말하는 걸 듣고 웃고 다 그랬다"며 "제가 학교 선생 출신이잖나. 그래서 연단에 서면 얼굴을 잘 본다. 그래서 다 이렇게 보면서 얘기했다"고 소개했다.

그는 "중앙이 다 새누리당 분들이어서 우리 당 사람은 안 보이고 느낌은 (새누리당 의원들에게) 둘러싸여서 얘기하는 것 같더라"라며 "그런데 눈을 마주치면 다 자기 보고 얘기하는 느낌이 드나보다. 외면하는 분도 계시고. 그래서 나름 즐기면서 (연설을)했다"고 말했다.

iinyoung85@newsis.com
  • ?
    title: 나비소피스트 2014.04.09 16:26
    ㅎㅎ 나름 즐기면서 연설했다잖아요?
    정치를 즐기고있는당신은 인생의 승자.
    우리 지원병도 안님따라 즐기면서
    새정치추구하자구요~~~~~
    경색되지말고 즐기도록합시다.
  • ?
    title: 태극기OK 2014.04.09 17:18
    좋은생각입니다. 우리도 즐기면서 새정치합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최종 글 날짜 글쓴이
오름 안 철수와 함께 한 송년회! 50116   2015.12.25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정치는 내 마지막 직업.. 밑바닥까지 압축 경험.. 대선후보 양보, 심약함 아닌 어금니 깨문 결단"...동아일보 1 55287 2017.07.03(by 박카스) 2015.10.13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안철수 "낡은 진보·부패 청산이 육참골단·정풍운동" 2 49455 2015.09.06(by 메밀꽃) 2015.09.06 title: Luck메밀꽃
오름 WHO 메르스기자회견, 참석 거부당한 안철수 "대단히 실망스럽다" 51675   2015.06.14 title: Luck메밀꽃
오름 새정치 민주연합 창당 1주년을 맞아... 3 51007 2015.03.27(by 미개인) 2015.03.26 title: 태극기미개인
1333 안철수 리더십·위상 판가름…'무공천' 경우의 수는? 4504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32 무공천 정면 돌파?회군?어떤 경우라도 안 철수에겐 타격? 4677   2014.04.09 title: 태극기미개인
1331 [선거] '운명의 결과'…안철수의 손익계산서는 4948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30 안철수, 문재인에 선대위원장 공식요청…文 "당 결정 존중" 2 5199 2014.04.09(by OK)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9 인터뷰:'가슴으로 하는 말-안 철수 새정치 이야기'의 저자 김 상봉 5706   2014.04.09 title: 태극기미개인
1328 안철수 “대표 사퇴하겠다”, 김한길 “차라리 내가 할게”ㅡ안철수, ‘무공천’ 입장 고수하다 입장 번복한 이유는…측근의 설득 2 8411 2014.04.09(by OK) 2014.04.09 title: 태극기OK
» 안철수대표, "정치는 '참는 것' 깨달아" 2 5306 2014.04.09(by OK)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6 김한길 “지도자 안철수 결단 왜곡 안 돼…미래 위한 진군”ㅡ“국민과의 약속을 저버린 무책임한 사람들에게 부끄러움을 알리는 경종” 4867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5 안철수 “지방선거 공천이 당원과 국민의 명령이면 복종하겠다”ㅡ“국민과의 약속은 안중에도 없는 오만한 집권세력과 맞서 싸울 것” 4818   2014.04.09 title: 태극기OK
1324 안 철수 대표의 승부수!필승! 4687   2014.04.09 title: 태극기미개인
1323 안 철수 대표...신임투표와 연계하려...김 한길 대표 말려... 4 6022 2014.04.09(by 미개인) 2014.04.08 title: 태극기미개인
1322 안철수 "정치생명 걸고 무공천 관철하겠다" 4 4675 2014.04.09(by GO김민회) 2014.04.08 title: 태극기OK
1321 친노와는 함께 할 수 없단 말인가?그럼 그리 해야겠지... 19 5487 2014.04.09(by 미개인) 2014.04.08 title: 태극기미개인
1320 안 철수 무공천 여론 수렴...왜? 4325   2014.04.08 title: 태극기미개인
1319 청와대 답에 한계 다다른 안 철수 대표! 5214   2014.04.08 title: 태극기미개인
1318 안철수 "논란에 종지부…국민·당원총의 따르겠다"ㅡ"소신은 변함없어…약속의 정치 흔쾌히 지지할 것 믿어" 2 5061 2014.04.08(by OK) 2014.04.08 title: 태극기OK
1317 “벌써 지방선거 책임론 거론하다니... 안철수대표 흠집내려는 자, 당장 당 떠나라” 4660   2014.04.07 title: 태극기OK
1316 그렇잖아도 민주당과 합당을 하면서 잃은 지지표가 얼마인데 무공천마저 취소하고 껍데기만 남으라는가? 4857   2014.04.07 title: 태극기미개인
1315 안철수 "안보무능정권…논의 의제 더 생긴 것" 2 5429 2014.04.07(by OK) 2014.04.07 title: 태극기OK
1314 안철수대표 회담제안 결국 거부…'기초공천 폐지' 분수령 4443   2014.04.07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