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안님 언론보도/스케치 모음 게시판입니다.
퍼온 기사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링크주소(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철수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

"부산시장후보 단일화도 후보의 몫, 개입 안해"

(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새정치민주연합 안철수 공동대표는 14일 6·4지방선거 후보자 공천 과정에 당내 일각에서 제기된 '자기사람 챙기기' 논란을 정면 반박했다.

안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연합뉴스 기자와 만나 공천 개입 의혹에 대해 "저는 공정한 관리자"라며 "대표가 개입해서 누구 편을 들어주면 안 되기 때문에 누구 편도 들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공천논란 후보에 대해 이미) 아는 부분들도 서로 합의하라고 계속 그랬다"며 "정치적으로 서로 치열하게, 결국은 합의를 해서 어떤 결과를 낼 수밖에 없으니 제가 개입할 수는 없었다"라고 덧붙였다.

안 대표는 그러면서 "결과를 보면 진 것 아닌가. (이것이) 무리하게 제 사람을 심은 결과인가"라고 반문했다.

구(舊)민주당 측과 안 대표측 사이에 공천과정에서 갈등이 불거진 부분에 대해선 "원래 공천작업이란 과정 자체가 이해들이 첨예하게 부딪히기 때문에 여기저기 잡음들이 나오는 게 정상"이라며 일부에서 자신의 퇴진요구까지 제기된 공천논란에 큰 의미를 두지 않았다.

이어 "합당 과정에서 화학적 결합을 하는 데에 시간이 필요한데 지금 당이 합당한 지 거의 한 달 만에…"라며 "기초공천을 안 하기로 했었는데 다시 하게 되면서 절대적인 시간도 부족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런 게 다 겹쳐서 지금 이 정도"라며 "여러 가지 특수한 상황이 겹친 거에 비하면 이 정도 수준이 되는 거 아니겠나 싶다"라고 말했다.

안 대표는 새정치연합 부산시장 후보로 선출된 김영춘 후보와 무소속 오거돈 후보 간의 단일화 논의에 대해서도 "사실 후보의 몫이어서 개입을 안 하고 있다"며 "그냥 잘 되길 지켜볼 수밖에 없다"라고 말했다.

san@yna.co.kr

▶연합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최종 글 날짜 글쓴이
오름 안 철수와 함께 한 송년회! 21634   2015.12.25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정치는 내 마지막 직업.. 밑바닥까지 압축 경험.. 대선후보 양보, 심약함 아닌 어금니 깨문 결단"...동아일보 1 23334 2017.07.03(by 박카스) 2015.10.13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안철수 "낡은 진보·부패 청산이 육참골단·정풍운동" 2 21043 2015.09.06(by 메밀꽃) 2015.09.06 title: Luck메밀꽃
오름 WHO 메르스기자회견, 참석 거부당한 안철수 "대단히 실망스럽다" 21675   2015.06.14 title: Luck메밀꽃
오름 새정치 민주연합 창당 1주년을 맞아... 3 21753 2015.03.27(by 미개인) 2015.03.26 title: 태극기미개인
1413 안철수대표, 무소속 돌풍 오거돈 지원에 총력 3216   2014.05.21 title: 태극기OK
1412 안철수 "해경 해체? 육상 사고 나면 경찰 해체할 것이냐"ㅡ"참사 진상규명 후 대책 수립해야" 3931   2014.05.21 title: 태극기OK
1411 안철수대표, “박근혜 대통령, 본인·주변인 바뀌지 않으면 예전과 똑같아” 4 3941 2014.05.21(by OK) 2014.05.21 title: 태극기OK
1410 안철수대표, "선거 결과, 대표들이 책임지는 게 당연" 2 4091 2014.05.21(by OK) 2014.05.20 title: 태극기OK
1409 안철수대표, "내각 개편, 여야 인재풀 총가동해야" 3825   2014.05.20 title: 태극기OK
1408 광주가...안 철수를 몰라보다니...ㅠㅠ 3 3958 2014.05.19(by 미개인) 2014.05.19 title: 태극기미개인
1407 안철수대표, “박근혜 대통령 허울뿐인 사과, 공허한 메아리” 3713   2014.05.16 title: 태극기OK
1406 안철수대표, "공천 결과, 시간 부족에 비해 나올 수 있는 수준" 3745   2014.05.15 title: 태극기OK
1405 안철수대표, '특강 정치' 재개…젊은층 표심 잡기 4639   2014.05.15 title: 태극기OK
» 안철수대표, "난 공정한 관리자…누구 편도 들지 않아" 4503   2014.05.14 title: 태극기OK
1403 안철수대표, "받아쓰기 정부 위기대응 할 수 없어" 4552   2014.05.14 title: 태극기OK
1402 [세월호 침몰] 안철수대표, “박근혜 대통령, 어느 때보다 소통 필요” 3563   2014.05.14 title: 태극기OK
1401 안철수대표, 공천 반발 '일축'.."일반적·정상적 수준"ㅡ "시도당 인사나 공천 관여 전혀 안 해" 2 4030 2014.05.13(by OK) 2014.05.12 title: 태극기OK
1400 안철수대표, 박 대통령에 "사과는 수습 마무리 아닌 시작" 3652   2014.05.12 title: 태극기OK
1399 안철수대표 "朴, 세월호 희생자·가족에 용서구해야" 4154   2014.05.12 title: 태극기OK
1398 안철수대표, "세월호 교훈 삼아 안전사회 만들어야" 4143   2014.05.11 title: 태극기OK
1397 안철수대표, "부산 달라지려면 새로운 선택 필요" 3947   2014.05.11 title: 태극기OK
1396 안철수대표, “국가와 정치가 제 역할 못해 국민이 비통" 3629   2014.05.09 title: 태극기OK
1395 [세월호 침몰] 안철수대표, “상시국감·국정조사특위 가동” 주장 3448   2014.05.09 title: 태극기OK
1394 안철수대표, "김시곤 KBS 보도국장 사과와 회사차원의 조치 필요" 3770   2014.05.09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