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안님 언론보도/스케치 모음 게시판입니다.
퍼온 기사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링크주소(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image
안철수,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세월호 참사 관련 상임위원장 및 간사 연석회의에 참석해 생각에 잠겨있다. /사진=뉴스1 이광호 기자

"선거 결과에 대해선 대표들이 책임지는 게 너무나도 당연하다".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는 19일 서울 여의도 한 식당에서 가진 기자 오찬간담회에서 "통합을 결정할 때 지방선거를 목표로 하지 않았다"면서도 "그렇지만 통합에 따라 여러 가지 지형이 바뀐 것도 사실"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선거에서 패하면) 물러날 것이냐"는 직접적인 질문에는 "그건 그때 판단해보시면 될 것"이라고 말을 아꼈다.

이는 안 대표가 새정치민주연합 광주시장 후보로 측근인 윤장현 후보를 전략 공천하면서 '책임론'이 불거진 데 따른 대답으로 풀이된다. 강운태 현 광주시장과 이용섭 의원은 탈당 및 무소속 출마를 선언한 뒤 무소속 단일화에 합의한 상태.

안 대표는 그러나 "윤 후보가 당선 안 될 것을 가정하진 않는다"며 "새로운 변화를 열망하는 시민이 광주에는 많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작년 말 정당을 만들려고 시도했을 때 가장 많은 기대를 보여준 곳이 광주였고, 통합하면서 가장 많이 실망한 곳이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17일 광주를 찾은 자리에서 계란을 맞은 것과 관련 "차에 앉아 있으면서 정말 압축 경험을 하는구나 생각했다"며 "이런 여러 경험이 시행착오를 줄이는 데 도움 되겠다는 생각을 지난 한 달 반 동안 일관되게 했다"고 언급했다.

한편 이날 오전 박근혜 대통령의 대국민담화와 관련해 안 대표는 "정부가 셀프개혁안을 내는 것은 이번 경우 적합하지 않다"며 "국회가 중심이 되고, 다양한 전문가와 시민사회, 유족대표를 포함해서 이런 것들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는 "만시지탄이지만 좋은 이야기들도 많이 있었다"며 "제1야당으로서 정치적 유불리 떠나 최대한 협력할 것은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세월호 특별법과 관련해선 "가장 중요한 건 성역 없는 조사권 담보하는 것"이라며 "정부의 책임을 묻는 수사가 여의치 않기 때문에 특검이 필요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대표는 아울러 여야와 시민사회가 참여하는 범국민적 기구로 '안전한대한민국 위원회(가칭)'를 제안했다. 진상조사와는 별개로 사회 국가 운영의 패러다임을 총체적으로 점검하는 역할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그는 현재 새정치민주연합의 공동대표 체제에 대한 일부 우려에 "공동대표 전선엔 이상 없다"면서 "과도기적 지도부의 모습인데, 정당대회를 하면 정상적인 지도부 체제로 돌아가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답했다.


  • ?
    즐거운일 2014.05.21 15:13
    김대표~정당대회를 하면 정상적인 지도부 체제로 돌아가지 않을까 생각한다? 글쎄요,
  • ?
    title: 태극기OK 2014.05.21 16:13
    저도 글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최종 글 날짜 글쓴이
오름 안 철수와 함께 한 송년회! 24771   2015.12.25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정치는 내 마지막 직업.. 밑바닥까지 압축 경험.. 대선후보 양보, 심약함 아닌 어금니 깨문 결단"...동아일보 1 26938 2017.07.03(by 박카스) 2015.10.13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안철수 "낡은 진보·부패 청산이 육참골단·정풍운동" 2 24312 2015.09.06(by 메밀꽃) 2015.09.06 title: Luck메밀꽃
오름 WHO 메르스기자회견, 참석 거부당한 안철수 "대단히 실망스럽다" 24819   2015.06.14 title: Luck메밀꽃
오름 새정치 민주연합 창당 1주년을 맞아... 3 24952 2015.03.27(by 미개인) 2015.03.26 title: 태극기미개인
1413 안철수대표, 무소속 돌풍 오거돈 지원에 총력 3459   2014.05.21 title: 태극기OK
1412 안철수 "해경 해체? 육상 사고 나면 경찰 해체할 것이냐"ㅡ"참사 진상규명 후 대책 수립해야" 4167   2014.05.21 title: 태극기OK
1411 안철수대표, “박근혜 대통령, 본인·주변인 바뀌지 않으면 예전과 똑같아” 4 4186 2014.05.21(by OK) 2014.05.21 title: 태극기OK
» 안철수대표, "선거 결과, 대표들이 책임지는 게 당연" 2 4358 2014.05.21(by OK) 2014.05.20 title: 태극기OK
1409 안철수대표, "내각 개편, 여야 인재풀 총가동해야" 4054   2014.05.20 title: 태극기OK
1408 광주가...안 철수를 몰라보다니...ㅠㅠ 3 4174 2014.05.19(by 미개인) 2014.05.19 title: 태극기미개인
1407 안철수대표, “박근혜 대통령 허울뿐인 사과, 공허한 메아리” 4000   2014.05.16 title: 태극기OK
1406 안철수대표, "공천 결과, 시간 부족에 비해 나올 수 있는 수준" 3966   2014.05.15 title: 태극기OK
1405 안철수대표, '특강 정치' 재개…젊은층 표심 잡기 4912   2014.05.15 title: 태극기OK
1404 안철수대표, "난 공정한 관리자…누구 편도 들지 않아" 4712   2014.05.14 title: 태극기OK
1403 안철수대표, "받아쓰기 정부 위기대응 할 수 없어" 4843   2014.05.14 title: 태극기OK
1402 [세월호 침몰] 안철수대표, “박근혜 대통령, 어느 때보다 소통 필요” 3869   2014.05.14 title: 태극기OK
1401 안철수대표, 공천 반발 '일축'.."일반적·정상적 수준"ㅡ "시도당 인사나 공천 관여 전혀 안 해" 2 4236 2014.05.13(by OK) 2014.05.12 title: 태극기OK
1400 안철수대표, 박 대통령에 "사과는 수습 마무리 아닌 시작" 3906   2014.05.12 title: 태극기OK
1399 안철수대표 "朴, 세월호 희생자·가족에 용서구해야" 4420   2014.05.12 title: 태극기OK
1398 안철수대표, "세월호 교훈 삼아 안전사회 만들어야" 4355   2014.05.11 title: 태극기OK
1397 안철수대표, "부산 달라지려면 새로운 선택 필요" 4172   2014.05.11 title: 태극기OK
1396 안철수대표, “국가와 정치가 제 역할 못해 국민이 비통" 3818   2014.05.09 title: 태극기OK
1395 [세월호 침몰] 안철수대표, “상시국감·국정조사특위 가동” 주장 3729   2014.05.09 title: 태극기OK
1394 안철수대표, "김시곤 KBS 보도국장 사과와 회사차원의 조치 필요" 4055   2014.05.09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