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안님 언론보도/스케치 모음 게시판입니다.
퍼온 기사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링크주소(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벼랑에 선 사람들 | 제정임·단비뉴스팀

l_2014112001002754400219072.jpg


이 책은 제목 그대로 ‘벼랑에 선 사람들’ 이야기다.

한 대학원의 학생기자들이 기성 언론이 잘 돌아보지 않는 현장을 찾아 직접 서민의 삶을 체험하고 취재한 기록물이다. 새벽시장 배달꾼, 쪽방 거주자, 싱글맘, 난치병 환자, 대출 피해자 등 사회 곳곳에 국가와 사회의 관심에서 벗어나 소외된 삶을 살아가고 있는 사람들 이야기이다.

이 책의 미덕은 현장을 지향한 데만 있지 않다. 가장 인상적이었던 것은 바로 현장을 확인하고 고발하는 데 그치지 않고 ‘그래서 뭘 어떻게 해야 한다는 것이냐’는 질문에 대한 답을 주고 있다는 점이다.

바로 정책의 문제인데, 하나의 이야기를 마칠 때마다 소외된 이들의 삶을 바꾸기 위해서 우리는 무엇을 할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해서, 학생기자들이 토론하고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현장을 깊이 들여다본 덕분인지 아마추어인 학생들 제안인데도 어느 정도 깊이가 있다.

나는 정치도 이래야 한다고 생각한다. 현장을 찾아가서 국민 목소리를 듣고, 전문가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그에 기초해서 정책을 연구하고 생산해서 국민의 삶을 개선하는 정치를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정치는 국민의 눈물을 닦아주는 일’이라는 말이 있다. 국민의 눈물을 닦아주기 위해서는 왜 눈물을 흘리는지 알아야 하고, 어떻게 하면 눈물을 멈추고 희망 있는 삶을 살 수 있는지 알아야 한다.

그래야 국민이 원하는 정치를 할 수 있다. 앞으로 이 책의 저자들처럼 현장을 많이 찾고, 부지런히 정책을 연구해서 대안을 모색해 볼 것이다.

이 책을 다시 꺼내 읽으면서 ‘송파 세 모녀’ 자살 같은 사건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는 사회, 모든 국민이 기본적인 생존권을 보장받아 존엄하게 살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야겠다는 각오를 거듭 다지게 된다.

안철수 | 국회의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최종 글 날짜 글쓴이
오름 안 철수와 함께 한 송년회! 22445   2015.12.25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정치는 내 마지막 직업.. 밑바닥까지 압축 경험.. 대선후보 양보, 심약함 아닌 어금니 깨문 결단"...동아일보 1 24218 2017.07.03(by 박카스) 2015.10.13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안철수 "낡은 진보·부패 청산이 육참골단·정풍운동" 2 21817 2015.09.06(by 메밀꽃) 2015.09.06 title: Luck메밀꽃
오름 WHO 메르스기자회견, 참석 거부당한 안철수 "대단히 실망스럽다" 22507   2015.06.14 title: Luck메밀꽃
오름 새정치 민주연합 창당 1주년을 맞아... 3 22498 2015.03.27(by 미개인) 2015.03.26 title: 태극기미개인
1533 한국 경제의 현주소를 파악하는 데 이보다 좋은 기회가 있을까? 4885   2014.12.08 title: 태극기미개인
1532 백봉신사상 받은 안 철수의 현장 소감 1 file 5264 2014.12.08(by 미개인) 2014.12.08 title: 태극기미개인
1531 경기대 총학 명사특강 2탄… 안철수 의원에 듣는다 5464   2014.12.07 복지세상
1530 안철수 의원과의 대화 _연세대 정치외교학과 '정당론' 강연 일문일답. 5174   2014.12.07 양운
1529 안철수 '창조경제' 작심 비판…박 대통령과 각세우기? 전대불출마 선언은 정무감각 부족. 3 6520 2014.11.28(by 다산제자) 2014.11.26 복지세상
1528 안철수, 대권 재가동하나… '옛 동지' 한자리 모인다 1 5371 2014.11.24(by 다산제자) 2014.11.24 일파만파
1527 안철수, 100여일 만에 ‘공식일정’나서…토론회·간담회 예정 ‘대권’ 행보 시동? 4539   2014.11.24 일파만파
1526 안철수 "합당 후회없다…많이 배웠다" 1 file 6472 2014.11.24(by 미개인) 2014.11.24 title: 햇님관리자
1525 [안철수의 내 인생의 책](5) 로마제국 쇠망사 - 내부 문제로 자멸한 로마… 한국은? file 4798   2014.11.21 title: 햇님관리자
1524 [안철수의 내 인생의 책](4) 성공하는 기업들의 8가지 습관 - 성공적 국가 경영을 위한 영감 file 4192   2014.11.20 title: 햇님관리자
» [안철수의 내 인생의 책](3) 벼랑에 선 사람들 - 현장서 대안까지… 이게 정치다 file 4215   2014.11.20 title: 햇님관리자
1522 [안철수의 내 인생의 책](2) 자유론 - 내가 틀릴 수 있다는 걸 인정하자 file 4890   2014.11.20 title: 햇님관리자
1521 [안철수의 내 인생의 책](1) 만델라 자서전 - 화해와 용서가 절실한 현실 file 5643   2014.11.20 title: 햇님관리자
1520 안 철수의 숨고르기...크게 ,멀리 생각하며 숨을 골라주길... 2 5725 2014.11.17(by 미개인) 2014.11.15 title: 태극기미개인
1519 안 철수 빙부상에 정치인 조문 행렬 이어져... 6532   2014.10.30 title: 태극기미개인
1518 단통법 투표 안 한 안철수, 왜 1 6388 2014.10.24(by 메리골드) 2014.10.24 일파만파
1517 안철수의원, '먹고 사는 문제'로 새정치 2탄 준비 1 6062 2017.07.03(by 미개인) 2014.10.23 title: 태극기OK
1516 ‘다시 국민속으로’ 선택..안철수의 새 시작 4557   2014.10.22 일파만파
1515 안철수 의원, “전문 분야인 경제와 교육에 집중해서 우리 정치가 국민들에게 해주지 못한 일을 할 것" 3 file 6407 2017.07.03(by 다산제자) 2014.10.22 양운
1514 안철수의 지난 2년, 남은 20개월 5202   2014.10.20 일파만파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