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안님 언론보도/스케치 모음 게시판입니다.
퍼온 기사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링크주소(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철수 "역사교과서 국정화 저지하려면 당 혁신부터""가장 근본적인 해결 방법은 내년 총선에서 이기는 것" "행정부 권한, 국회 하기엔 한계..참패하면 더 힘들어" "혁신안 文 동의, 안하면 거짓말..반드시 관철시킬 것"뉴스1|박태정 기자
입력 15.10.17. 18:46 (수정 15.10.17. 18:46)
글씨크기 작게글씨크기 크게
© News1현재 이미지 공유하기© News1

(서울=뉴스1) 박태정 기자 =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전 공동대표는 17일 정부여당의 역사교과서 국정화 저지를 위해 "가장 근본적으로 이 일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내년 총선에서 이기는 것이다"며 당 혁신을 재차 촉구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자신의 싱크탱크인 '쟁책네트워크 내일'의 창립 2주년 회원의밤 행사에서 "국정교과서 건은 급하고 중요하지만 행정부 권한이기도 해서 국회가 하기에는 한계가 있는 일이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총선에서 이기면, 다수당이 되면 이 일(국정화 저지)을 풀기가 훨씬 더 쉬워진다. 총선에서 이기기 위해서는 당 혁신을 해야 한다"며 "그런 관점에서 고칠 것은 고치고 싸울 것은 싸우자고 말했는데 지금 싸우기만 하고 안 고치고 내년 총선에서 참패하면 더 힘들어진다"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이럴 때일수록 내부 당 혁신을, 당 변화를 이뤄서 국민신뢰를 회복하는 일이 지금 하루라도 아까울 정도다.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안 전 대표는 회원들과의 대화 형식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서 '혁신이 안 받아들여지면 어떻게 하겠냐'는 질문에 "반드시 관철시킬 것이다. 안 되면 공멸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문재인 대표와 지난번 만나서 얘기했을 때 다 동의했다. 혁신의 3대 방향 다 맞다. 혁신위가 했어야 했는데 못했다고 다 동의했다"며 "그러면 본인이 해야한다. 안 하면 문 대표가 거짓말을 한 것이다"고 압박했다.

안 전 대표는 또한 "제가 3년 동안 정치하면서 실망시켜 드렸던 분들은 그런 결과를 제대로 만들어내지 못한 것에 대한 실망들이 많았을 것으로 본다"며 "그래서 저는 지금 이번 혁신 건도 마찬가지고 반드시 결과를 만들어 보겠다"고 강한 의지를 표명했다.

이날 행사는 안 전 대표가 앞서 누리꾼들로부터 받은 정치현안에 대한 질문에 답변을 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ptj@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m.media.daum.net/m/media/politics/newsview/20151017184629740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최종 글 날짜 글쓴이
오름 안 철수와 함께 한 송년회! 10340   2015.12.25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정치는 내 마지막 직업.. 밑바닥까지 압축 경험.. 대선후보 양보, 심약함 아닌 어금니 깨문 결단"...동아일보 1 11945 2017.07.03(by 박카스) 2015.10.13 title: 태극기미개인
오름 안철수 "낡은 진보·부패 청산이 육참골단·정풍운동" 2 10383 2015.09.06(by 메밀꽃) 2015.09.06 title: Luck메밀꽃
오름 WHO 메르스기자회견, 참석 거부당한 안철수 "대단히 실망스럽다" 11303   2015.06.14 title: Luck메밀꽃
오름 새정치 민주연합 창당 1주년을 맞아... 3 10837 2015.03.27(by 미개인) 2015.03.26 title: 태극기미개인
1573 안철수 "대선 시나리오 얘기할 때 아냐..성장담론 애기해야" file 3794   2016.10.20 title: Luck메밀꽃
1572 안철수 "양당 맞설 수권정당 되겠다..정권 교체할 것" 3426   2016.04.11 title: Luck메밀꽃
1571 안 철수와 함께 한 송년회! 10340   2015.12.25 title: 태극기미개인
1570 안철수 "내가 할 일은 야권재편 넘어 한국정치 재편" 4053   2015.12.23 title: 태극기미개인
» '내일'창립 2주년 기념식에 다녀왔어요! 3855   2015.10.20 title: 태극기미개인
1568 "정치는 내 마지막 직업.. 밑바닥까지 압축 경험.. 대선후보 양보, 심약함 아닌 어금니 깨문 결단"...동아일보 1 11945 2017.07.03(by 박카스) 2015.10.13 title: 태극기미개인
1567 안철수 "낡은 진보·부패 청산이 육참골단·정풍운동" 2 10383 2015.09.06(by 메밀꽃) 2015.09.06 title: Luck메밀꽃
1566 WHO 메르스기자회견, 참석 거부당한 안철수 "대단히 실망스럽다" 11303   2015.06.14 title: Luck메밀꽃
1565 새정치 민주연합 창당 1주년을 맞아... 3 10837 2015.03.27(by 미개인) 2015.03.26 title: 태극기미개인
1564 안철수·안희정, 복지논쟁 한목소리 비판… "냉전시대 산물" 2 5624 2015.03.27(by 미개인) 2015.03.25 title: Luck메밀꽃
1563 당직 쫓겨나는 안철수 측 "말도 못하고 떠나야할 이마음~"(새민련의 작태) 9 6646 2015.03.20(by 메밀꽃) 2015.03.20 title: Luck메밀꽃
1562 김영란법 통과에 앞장 선 안 철수,손상된 부분 개정 필요 주장 4091   2015.03.11 title: 태극기미개인
1561 김 영란법 통과를 촉구하는 안 철수! 4848   2015.03.05 title: 태극기미개인
1560 2015.2.25 좌담회 이모저모 4205   2015.02.27 title: 태극기미개인
1559 ‘박영선·안철수가 말하는 경제성장을 위한 공정한 시장경쟁 좌담회’ 3815   2015.02.26 title: 태극기미개인
1558 안 철수 직격 인터뷰..오랜 만에 살아있는 걸 느끼겠고 숨통이 틘다! 5204   2015.02.26 title: 태극기미개인
1557 한국형 민주주의와 자본주의의 대안 찾아 독일로 떠난 안 철수 4275   2015.02.04 title: 태극기미개인
1556 할 말은 하고 살겠다! 4373   2015.01.27 title: 태극기미개인
1555 읽고 주고 쓰고...화제가 된 안 철수의 책 정치!독서합시다!^*^ 4100   2015.01.24 title: 태극기미개인
1554 '개훔방'이 안 철수도 움직였다! 3997   2015.01.24 title: 태극기미개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