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새정치 첫 최고위… 무공천·당운영 싸고 온도차
김한길·안철수 빼고 서먹서먹
일부는 "답답함 느껴" 토로

  • 관련사진
  • 신당 1호 법안으로 '세모녀 법안'을 발의한 새정치민주연합 김한길(왼쪽)·안철수(오른쪽) 공동대표가 27일 서울 연희동에 사는 이인숙(61)씨 집을 찾아 위로 하고 있다. 이씨는 척추장애를 앓고 있지만 생활고로 극단적 선택을 한 '세 모녀'처럼 정부의 복지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다. 류효진기자 jsknight@hk.co.kr
새정치민주연합이 창당 이후 첫 최고위원회의에서 결속을 다졌다. 하지만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를 제외한 나머지 최고위원들 사이에선 회의 내내 어색한 분위기가 가시지 않았다. 일부 최고위원은 "서먹서먹한 나머지 답답함을 느꼈다"고 토로해 화학적 결합까지의 거친 파고를 예고했다. 

27일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회의에는 이전 민주당과 새정치연합이 9명씩 지명한 최고위원 가운데 정균환 최고위원을 제외한 17명이 참석했다. 회의 시작 전 파랑색 점퍼로 상의를 갈아입은 최고위원들은 "지방선거 승리와 2017년 정권교체 파이팅"이라는 구호를 외치고 회의를 시작했다. 두 공동대표가 가운데 좌석을 차지하고 양편으로 나뉜 최고위원들이 서로 엇갈려 앉는 등 자리 배치에도 통합의 의미를 담았다. 이어 김 대표가 "새정치민주연합의 당적을 가진 이들은 모두 너와 내가 아니라 우리다. 하나가 돼야 한다"고 특별히 통합을 주문했다. 

그러나 비공개로 전환된 회의에서는 미묘한 신경전이 벌어졌다고 한다. 특히 당 운영과 현안을 둘러싸고 양측은 분명한 온도차를 보였다. 먼저 새정치연합 측이 원외 최고위원들에 대한 당직자 지원을 요청하는 한편 일반 당원의 회의 참관, 비공개 회의 전환 시 근거 규정 신설 등을 제안했다고 한다. 이에 대해 한 민주당 측 최고위원은 "정당 경험이 전무한 분도 아닌데 그런 문제를 제기하니 일부러 시비 거는 것처럼 느껴졌다"고 답답해 했다.

여전히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기초선거 무공천 방침과 관련해서도 민주당 측은 현장에서 들려오는 재검토 여론을 전달하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지만 새정치연합 측은 "왜 다 끝난 얘기를 하는지 납득할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양측은 또 현행 18인 체제의 최고위 규모가 비대하다는 의견을 고려해 두 공동대표를 포함한 12명의 상임 최고위원을 구성해 통상 회의를 진행키로 했다. 전체 최고위원회의는 중요한 협의사항이 있을 때만 소집한다는 방침이다.

지방선거를 진두지휘 할 선대위 체제는 물밑 논의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문재인 손학규 상임고문 등 대선주자 급이 전면에 나서는 용광로 선대위가 기본 골격으로 거론되는 가운데 외부에서 신선한 인물을 영입해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되고 있다.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이 글을 추천한 회원
  title: 태극기O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10879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19621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3 21459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20836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31815   대한민국사랑
6102 국제 테러범이 ‘우리정부의 부정부패를 응징하겠다’는 기가 막힌 세상, 어쩌다 이렇게 망가졌나? 0 2963   철수랑
6101 새정치민주연합, 이번주 초 지선 후보 공모 시작ㅡ공천룰 전쟁, 치열한 신경전 예고 1 1930   title: 태극기OK
6100 새정치민주연합, 기초연금 대응책 모색ㅡ"기초연금 합의 도출에 적극 나서겠다" 0 2028   title: 태극기OK
6099 탈북자를 남한이탈주민으로 만들려고 하는가? 0 2698   철수랑
6098 이 놈의 세상을 콱 뒤집어 엎어버려? 0 2722   title: 태극기미개인
6097 박근혜는 제주 4.3 위령제에 참석해서 진정성을 보여라! 0 1766   title: 태극기미개인
6096 새정치민주연합, “박대통령 귀국 제1의제는 기초 무공천 약속지키기”ㅡ"알아서 하라는 식은 무책임의 극치” 2 1 1959 2014.03.29(by OK) title: 태극기OK
6095 새정치연합, 다음달 초 '무지개선대위' 출범ㅡ"당내 주요 인사들을 총 망라하는 선대위 구성" 0 2167   title: 태극기OK
6094 새정치민주연합 일각서 기초선거 무공천 대안 솔솔ㅡ김상곤, "정당·후보자 기호순위제를 폐지하자고 제안" 0 2346   title: 태극기OK
6093 새정치민주연합 약칭 새누리 ‘새민련’ 고집 왜?ㅡ‘새정치’ 이미지를 희석시키려는 의도!!! 0 2091   title: 태극기OK
6092 엿장수 가위로 변한 대한민국 법치국가 사법부 판검사 3 3 3806 2014.03.29(by OK) 철수랑
6091 새누리가 드디어 오락가락,무원칙,꼼수정치집단임을 자복하고 자멸하는구나! 9 2 1906 2014.03.29(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6090 이름만 새정치민주연합이어선 안 된다! 2 1 1714 2014.03.2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 새정치 연합의 험난하기만 한 앞 날...구태나 기득권을 버리고 나서얄텐데... 1 1651   title: 태극기미개인
6088 새정치 연합도 화합하고 지지자인 우리들도 더욱 열심히 응원하고 동참해야 한다! 0 1816   title: 태극기미개인
6087 [전문]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정강·정책 연설문ㅡMBC 2 2 2438 2014.03.28(by OK) title: 태극기OK
6086 靑 “기초선거 입장표명? 여의도 일에 관여 안해”…김한길·안철수 ‘반발’ㅡ박준우 정무수석 만나 항의, 국정원-기초연금... 6 0 2452 2014.03.29(by 미개인) title: 태극기OK
6085 새정치연합, 공천위 구성...위원장 노웅래ㅡ선거관리위,재심위 위원장 인선 0 2082   title: 태극기OK
6084 최재천 "지방선거 패배해도 안철수 책임 아냐"ㅡ"기초선거 무공천 결과는 이제 범야권 모두의 책임" 4 2 2834 2014.03.28(by OK) title: 태극기OK
6083 새정치 연합의 본격적인 공격모드! 0 1461   title: 태극기미개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5 76 77 78 79 80 81 82 83 84 ... 385 Next
/ 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