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철수 김한길, 지하철 여의도역 거리 홍보전

새정치민주연합 안철수 공동대표. 윤창원 기자/자료사진
새정치민주연합은 31일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문제를 놓고 영수회담을 거듭 제안하면서 당내 논의와 거리 홍보전을 이어가는 등 정부와 여당을 압박했다. 이에 맞서 새누리당은 선거 이슈를 만들려는 꼼수라고 비판했다.

새정치민주연합 안철수 공동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연 최고위원회의에서 “어제 대통령께 회동을 제안하고 입장 표명을 부탁했지만 아직 답변이 없다”면서 “다시 상키시켜 드린다”고 거듭 영수회담을 요구했다.

안 대표는 “정치개혁은 예산이 없어도 된다”며 “다른 변명은 통하지 않는다. 국민들께도 어떤 부담도 없다”고도 강조했다.

안 대표는 김한길 공동대표와 함께 이날 오전 국회에서 서울 지역 구청장들과 간담회도 가졌다.

김 대표는 이 자리에서 “북한에는 신뢰 프로세스를 요구하면서 제1야당 대표와는 만나지도 대화하지도 않겠다는 대통령이 대한민국 대통령이냐”면서 “이러니 ‘불통 대통령’ 소릴 듣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새정치연합 소속 구청장들은 두 공동대표에게 강력한 대여 투쟁을 촉구했다.

전날 서울역에서 대국민 서명운동을 벌였던 두 대표는 이날 점심시간에는 국회 인근 여의도역을 찾아 거리 홍보전을 펼친다.

새누리당 최경환 원내대표. 윤창원 기자/자료사진
이에 맞서 새누리당은 새정치연합의 영수회담 제안을 비판했다.

최경환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안 대표의 회동 제안은 대통령을 끌어들여 기초공천 문제를 다시 선거 이슈로 만들겠다는 속셈"이라며 "'공천을 해야 한다'는 당내 반발을 무마하기 위한 꼼수"라고 말했다.

그는 "안 대표가 이것을 일거양득의 묘수라고 생각했다면 착각도 유만부득"이라며 "정치 파트너인 여당은 안중에도 없이 선거중립의 의무를 지닌 대통령에게 회담을 제안한 것은, 10수년전 제왕적 총재 시절에나 있던 오만"이라고 덧붙였다.

심재철 최고위원도 "안철수 대표가 미생지신을 언급했는데, 본인 말도 지키지 않은 사람이 남의 약속을 말할 자격 있느냐"며 "'백년정당'이라든가 '이번에 끝까지 간다'든가 '정치공학적 선거연대는 없다'던 약속을 국민이 기억하고 있다. 제 눈의 들보도 못보는 사람이 남 얘기하는 것은 블랙코미디"라고 비꼬았다.

정우택 최고위원은 "안철수 대표의 약속 운운은 후안무치한 일"이라고, 유기준 최고위원은 "수신제가 치국평천하다. 새민련 내부 화합부터 도모하라"고 각각 비난을 이어갔다.

홍문종 사무총장도 전날 새정치민주연합의 장외 서명운동 행보를 들어 "창당 이후 첫 주말행보가 길거리 정치라니, 민주당의 옛 버릇이 어김없어 나타났다. 도로민주당임을 확실히 보여줬고, 안철수 대표도 '민주당 2중대' 이미지를 지우기 어렵다"고 비난했다.
  • ?
    title: 나비소피스트 2014.03.31 12:24
    새눌당 계속말장난하다 큰코다치겠구만
    안의원 화나면 무섭습니다.
    여권은 과소평가하는듯
    그화는 여권내부로번집니다.
  • ?
    title: 태극기OK 2014.03.31 12:57
    그래서 새놀당이어요!^^
  • ?
    title: 나비소피스트 2014.03.31 13:01
    이제는 놀때가아닌데~~~~
    너무놀다 엄마(국민)한테 혼나지~~~
  • ?
    title: 태극기OK 2014.03.31 13:15
    놀도록 나 두세요!~~
  • ?
    title: 나비소피스트 2014.03.31 13:50
    넵! 그러케하지요~~~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48429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59424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8681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58722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9168   대한민국사랑
6109 새누리 "선진화법 보완"…새정치민주연합 "기초공천폐지 입법화" 0 2522   title: 태극기OK
6108 새정치연합 "대출자 부담 늘리는 인지세 폐지 추진"ㅡ정부 지난해 인지세 수입으로 1425억원 챙겨 0 10122   title: 태극기OK
6107 이 정도의 변 냄새는 향수? 0 3959   철수랑
6106 문재인ㆍ손학규, 김한길ㆍ안철수와 공동선대위원장ㅡ정동영ㆍ정세균 고문도 참여…당내 계파 모두 통합 모습! 2 0 3120 2014.03.31(by OK) title: 태극기OK
6105 새정치민주연합, "황제노역 재발 방지법 마련"ㅡ형법 개정안과 벌금미납자의 사회봉사 집행에 관한 특례법 개정안을 ... 1 2892   title: 태극기OK
6104 새정치민주연합, 4월국회기조 '민생·약속·새정치'ㅡ"새누리당의 동참을 요구" 0 2206   title: 태극기OK
» 새정치 '공천폐지 드라이브' vs 새누리 "내부반발 무마 꼼수" 5 0 2853 2014.03.31(by 소피스트) title: 태극기OK
6102 국제 테러범이 ‘우리정부의 부정부패를 응징하겠다’는 기가 막힌 세상, 어쩌다 이렇게 망가졌나? 0 3715   철수랑
6101 새정치민주연합, 이번주 초 지선 후보 공모 시작ㅡ공천룰 전쟁, 치열한 신경전 예고 1 2416   title: 태극기OK
6100 새정치민주연합, 기초연금 대응책 모색ㅡ"기초연금 합의 도출에 적극 나서겠다" 0 2687   title: 태극기OK
6099 탈북자를 남한이탈주민으로 만들려고 하는가? 0 3412   철수랑
6098 이 놈의 세상을 콱 뒤집어 엎어버려? 0 3431   title: 태극기미개인
6097 박근혜는 제주 4.3 위령제에 참석해서 진정성을 보여라! 0 2400   title: 태극기미개인
6096 새정치민주연합, “박대통령 귀국 제1의제는 기초 무공천 약속지키기”ㅡ"알아서 하라는 식은 무책임의 극치” 2 1 2541 2014.03.29(by OK) title: 태극기OK
6095 새정치연합, 다음달 초 '무지개선대위' 출범ㅡ"당내 주요 인사들을 총 망라하는 선대위 구성" 0 2804   title: 태극기OK
6094 새정치민주연합 일각서 기초선거 무공천 대안 솔솔ㅡ김상곤, "정당·후보자 기호순위제를 폐지하자고 제안" 0 3062   title: 태극기OK
6093 새정치민주연합 약칭 새누리 ‘새민련’ 고집 왜?ㅡ‘새정치’ 이미지를 희석시키려는 의도!!! 0 2614   title: 태극기OK
6092 엿장수 가위로 변한 대한민국 법치국가 사법부 판검사 3 3 4621 2014.03.29(by OK) 철수랑
6091 새누리가 드디어 오락가락,무원칙,꼼수정치집단임을 자복하고 자멸하는구나! 9 2 2569 2014.03.29(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6090 이름만 새정치민주연합이어선 안 된다! 2 1 2422 2014.03.2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1 82 83 84 85 86 87 88 89 90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