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추가 유해발굴, 평화공원 3단계 사업, 4.3유적지 보전 등 약속

   
▲ 4.3희생자 추념식이 끝난 후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는 김한길.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
3일 오전 첫 국가추념일로 치러진 제66주년 4.3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한 새정치민주연합 지도부가 제주 4.3에 대한 확실한 지원을 약속했다.

특히 올해에만 3번째 제주를 방문한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는 제주도민의 자존심에 최대한 부응할 수 있도록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날 추념식에는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 신경민 최고위원, 추미애 의원, 김성곤.김관영.이윤석 의원을 비롯해 제주출신 강창일.김우남.김재윤.장하나 의원 등 새정치민주연합 소속 11명의 국회의원이 참석했다.

당초 새정치연합 지도부는 4.3유족과 제주도민에게 위로와 감사의 인사를 드리는 의미에서 제주도청을 방문, 우근민 지사를 예방하고, 4.3유족회와 간담회도 가질 예정이었지만 국회 일정 등으로 만나지 못했다.

김 대표는 "반세기가 넘는 기간 가슴 속에 맺혀 있는 한을 화해와 상생으로 승화시키고, 진상규명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온 제주도민이 있었기에 4.3특별법, 대통령 사과, 그리고 국가추념일 지정이 있었다"고 말했다.

안철수 대표는 "저는 대한민국이 건국된 이래 공권력에 의한 최대의 인명 피해 사례인 제주 4.3 추념일을 맞아 어떻게 하면 4.3의 아픔을 치유할 수 있을까하는 마음을 갖고 제주에 내려왔다"고 말했다.

   
▲ 새정치민주연합  안철수 공동대표가 3일 제주4.3희생자 추념일에 참석한 자리에서 제주도만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안 대표는 "공항이 특수시설이라는 한계 때문에 원래 계획대로 유해발굴이 안됐다고 들었다"며 "유해가 발굴돼 신원을 확인한 희생자 유족에게 위로의 말을 전하고, 추가적인 발굴이 필요하다고 이해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안 대표는 "아우슈비츠 수용소는 오늘날 희생자 박물관과 전시관으로 바뀌었고,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됐다"며 "제주가 아우슈비츠 수용소와 성격이 다르지만 제주 4.3의 수난의 현장, 그 유적지가 방치돼 있다. 역사가 없으면 미래는 없다"고 4.3유적의 보전을 강조했다.

   
▲ 새정치민주연합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가 3일 제주4.3희생자 추념일에 참석, 추가 유해발굴.평화공원 3단계 사업.유적지 보전 등을 당차원에서 약속했다.
4.3평화공원 조성사업과 관련해서도 김 대표는 "당초 401억원을 투입키로 했다가 120억원으로 축소시켜 놓았다면 4.3평화공원이 상당히 왜곡됐다"며 "그나마 예산집행도 잘 안된다고 하니 4.3과 관련해서는 정상이 비정상화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안 대표는 "평화공원 조성사업이 정부의 무관심 속에 지지부진한 점을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희생자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다할 수 있도록, 도민들의 자존심에 최대한 부응할 수 있도록 새정치민주연합이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김 대표도 "4.3평화재단 지원과 관련해서 재단 설립취지에 맞게 운영되는 데 필요한 액수를 다 드릴 수는 없지만 최소한 정관이 정한 사업을 수행할 수 있도록 당차원에서 예산지원을 적극 검토하겠다"며 "제주출신 국회의원분들도 열심히 뛰어달라"고 당부했다.

   
▲ 4.3추념식에 참석한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가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는 모습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10597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19210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3 20971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20511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31457   대한민국사랑
6162 '두근두근, 조마조마'…새정치연합 후보들 면접 보던 날 0 2243   title: 태극기OK
6161 김한길 대표,요즘 조금 마음에 들려한다!옳은 말이여! 2 2 2673 2014.04.05(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6160 구렁이 담 넘어가듯 넘어가려다 여론이 심상치 않자 뒷북치고 있는 청와대 0 2195   title: 태극기미개인
6159 새정치민주연합, 공천 룰 4가지 "최종 확정" 0 10157   title: 태극기OK
6158 바람부는 지방선거 후보자들 '선거용펀드' 0 2828   title: 태극기미개인
6157 제주 4.3을 흔들어서 재미 좀 보려고?수구꼴통! 0 1951   title: 태극기미개인
6156 내일부터 지자체장 행사,후원 금지되오니 불법 발견하시면 신고 하세요~ 0 2117   title: 태극기미개인
6155 새정치 연합,시도당도 공동위원장 체제. 0 2956   title: 태극기미개인
6154 수강동기의 칼럼(정책 아카데미 '내일'...'새로운 내일을 여는 100분') 1 1 2776 2014.04.04(by OK) title: 태극기미개인
6153 새놀자당이 자꾸만 우리한테 새민련이냐 하네! 2 1 1953 2014.04.04(by OK) title: 태극기OK
6152 친노는 지금이 집안 싸움하고 밥그릇 챙길 시점이라고 생각한단 말인가? 0 1663   title: 태극기미개인
6151 민생도 ,외교도,국가안보도 실정만 해대는 박근혜 정부는 집단 원산폭격,실시! 0 2467   title: 태극기미개인
6150 막말 빼면 시체인 새누리가 과연 응할 수 있을까? 1 1590   title: 태극기미개인
6149 노이즈 마케팅을 하는 최경환의 얄팍한 꼼수! 0 2102   title: 태극기미개인
6148 절이 싫으면 중이 떠나라! 0 2300   title: 태극기미개인
6147 최경환의 ‘반항 장애’, 안철수를 향해 “너나 잘해” 외쳐 0 3449   철수랑
6146 새정치민주연합, “뻥 뚫린 방공망, 거짓말이 더 큰 문제다” 2 1755   title: 태극기OK
» 안철수.김한길 "4.3 해결 당 차원 화끈한 지원"ㅡ추가 유해발굴, 평화공원 3단계 사업, 4.3유적지 보전 등 약속 0 2513   title: 태극기OK
6144 새정치민주연합, 방통심의위원회 심의 요청ㅡ“MBC, 악의적 편파보도 또 방영” 6 2 2414 2014.04.03(by OK) title: 태극기OK
6143 새정치민주연합, 지방선거 후보경선에 ‘공론조사’등 4가지 방식혼용 0 2966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2 73 74 75 76 77 78 79 80 81 ... 385 Next
/ 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