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슈새정치민주연합

10일 뚜껑여는 '無공천 여론수렴' 결론은 뭘까

지도부 "공천폐지 우세"…강경파 "결론은 공천" 설문문항·역선택 등 변수…'勢대결' 양상도연합뉴스 | 

지도부 "공천폐지 우세"…강경파 "결론은 공천"설문문항·역선택 등 변수…'勢대결' 양상도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임형섭 기자 = 새정치민주연합이 8일 당원투표와 국민여론조사를 통해 기초선거 무(無)공천에 대한 최종 입장을 이틀후인 10일 재결정키로 함에 따라 어느 쪽으로 결론이 날지 벌써부터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금처럼 '무공천 방침'을 유지하는 쪽으로 결론날 경우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는 당내 기반을 확고히 다질 수 있는 반면 새누리당은 '공천', 새정치연합은 '무공천'이라는 두 개의 룰에 따라 지방선거를 치르게 된다.

↑ 기자회견장 나서는 김한길 안철수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김한길(왼쪽),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8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마친뒤 자리를 떠나고 있다.

↑ 안철수,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8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인사하고 있다.

↑ 안철수 "논란에 종지부…국민·당원총의 따르겠다"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새정치민주연합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가 8일 국회 당대표실에서 열린 기초선거 정당공천제 폐지 문제와 관련한 기자회견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 등 새정치민주연합 관계자들이 지난달 31일 서울 여의도역 앞에서 기초선거정당공천 폐지를 위한 서명운동을 벌이고 있다.

반면에 공천하기로 최종결정이 번복될 경우 한 선거에서 두 개의 룰이 적용되는 선거사상 최악의 상황은 면하게 되지만 김·안 두 대표는 선거결과와 상관없이 당심(黨心)과 민심(民心)을 거스른 책임으로 심대한 타격을 입게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김·안 두 대표측은 "공천폐지가 우세할 것"이라며 "이번 조사를 통해 무공천 당론의 절차적 민주성을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자신들이 주장해온 소신을 재확인받는 절차로 여기고 있는 셈이다.

반면에 무공천 재검토를 주장해온 강경파들은 "공천 견해가 더 많이 나올 것"이라며 국민과 당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나서 벌써부터 세대결 양상마저 보였다.

◇당원투표+여론조사 어떻게 실시하나 = 새정치연합은 이날 이석현 의원을 위원장으로 하고 김민기 김현 최원식 의원과 이태규 전 신당추진단 총괄지원단장이 참여하는 관리위원회를 구성했다.

관리위는 9일 하루동안 당원투표와 여론조사를 동시에 진행하기로 했으며, 10일 양쪽 결과를 50%씩 반영해 최종 결론을 발표하기로 했다.

당원투표의 경우 지난 1년간 1회 이상 당비를 납부한 권리당원을 대상으로 3~5회 전화를 걸어 의견을 묻기로 했다.

여론조사는 2개 외부 기관에 의뢰해 기관당 지역, 성별, 연령별로 인구비례에 따라 1천명씩을 할당 추출, 모두 2천명을 대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자동응답시스템(ARS)을 활용해 가구전화와 휴대전화를 절반씩 섞기로 했다.

◇지도부·강경파 세대결 양상 = 우선 지도부는 '무공천 유지'로 결론이 날 것이라고 강조하는 모양새다.

안철수 대표는 기자회견에서 "약속을 지키는 정치를 국민여러분과 당원동지들께서 선거의 유불리를 떠나 흔쾌히 지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당에서 비공개로 당원들과 국민들을 상대로 한 '시뮬레이션 조사'에서도 무공천에 찬성하는 답변이 더 많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당 관계자는 "무공천 원칙이 뒤집힐 가능성이 없다는 확신을 갖고, 종지부를 찍고자 이번 결정을 내린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공천 찬성'으로 결론이 나리라는 분석도 만만치 않다.

박지원 전 원내대표는 BBS라디오 '박경수의 아침저널'에 출연, "절차적 민주주의를 거쳐 공천하는 방향 쪽으로 확정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정세균 상임고문은 성명을 통해 "정당공천을 통해 정당정치를 살리고 박근혜정권의 독선과 독주를 견제해주기를 호소한다"고 말했다.

정청래 의원도 트위터에 "기호 2번 달고 박근혜 정권을 심판할수 있도록 여론조사 적극적으로 임해달라"고 글을 남겼다.

일부는 시뮬레이션 결과에 대해서도 "지난달 말 실시된 것으로, 지금은 공천을 하자는 여론이 더 많아졌을 것"이라며 "특히 당원투표에서는 공천 찬성에 몰표가 나올 수 있다"는 분석을 내놨다.

또 무공천으로 다시 결론나게되면 여당은 공천, 새정치연합은 무공천이라는 두 개의 선거 룰이 적용된다고 하는 점도 응답자들을 '공천 찬성' 쪽으로 유도하는 요인이 될 것이라는 주장도 나온다.

◇최근 조사 '공천폐지 지지' 감소세…역선택 등 변수 = 각종 여론조사에서도 시간이 갈수록 공천폐지를 지지하는 의견이 줄어드는 모습이다.

한국갤럽이 지난해 7월29일부터 8월1일까지 성인남녀 1천230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표본오차 ±2.8%포인트, 95% 신뢰수준)에 따르면 공천폐지 찬성 의견이 60%, 폐지반대는 23%였다.

하지만 한국갤럽이 올해 1월13~16일 1천208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표본오차 ±2.8%포인트, 95% 신뢰수준)에서는 폐지찬성 의견이 49%로 줄었다. 폐지반대는 25%였다.

여론조사에서는 '역선택'이라는 변수도 있다.

물론 역선택을 막고자 응답자에서 여당 지지자는 제외하기로 했지만 완전히 걸러내기는 어렵고, 여당 지지자들은 '공천 찬성'으로 답변할 가능성이 크다.

설문 문항을 어떻게 넣느냐에 따라서도 결과가 달라질 수 있다.

예를 들어 '대선 공약대로 정당공천을 하지 말아야 하는가'라고 물으면 무공천을 지지하는 응답이 많아질 수 있다.

반대로 '새누리당은 공천을 한다. 새정치연합도 공천을 해야 하는가'라고 묻는다면 공천을 하자는 쪽으로 쏠릴 수 있다.

다만 최원식 전략기획위원장은 이와 관련, "설문 문항은 최대한 무미건조한 사실 위주의 기본 문구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109365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124472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128677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120737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130129   대한민국사랑
6209 새무리들아,늬들 뜻대론 절대 안 될 것이다.찍쌀 준비나 해라! 0 5027   title: 태극기미개인
6208 회군 좋아하시네...이길 건데 무슨 회군이람?외통수다! 0 3363   title: 태극기미개인
» 새무리들의 역선택 공격 우려된다.뭐라도 할 위인들이니... 0 3013   title: 태극기미개인
6206 새정치민주연합 출마자들 무공천 여부 촉각 1 0 3219 2014.04.09(by 약수거사) title: 태극기OK
6205 새정치민주연합, 9일 '당원 투표·여론조사' 실시 0 3376   title: 태극기OK
6204 새정치민주연합, 무공천 투표 관리위 구성…위원장 이석현 0 3488   title: 태극기OK
6203 '당원투표+여론조사' 긴박했던 결정과정..安 신임투표 주장에 金 말려 1 0 3925 2014.04.08(by 그대여) title: 태극기OK
6202 약수거사의 세상담론 22. 무공천, 어느 쪽으로 결론이 나던, 국민지지받는 명분을 세워 당 지지율을 올려 선거에서 승... 0 3258   약수거사
6201 안철수의 새정치를 위해서는 김상곤이다. file 1 3789   평화세상
6200 이런 새무리 개자식들...늬들의 그런 반응은 버얼써 예견했다만 말이 나오자마자 이럴 줄은 몰랐다! 1 0 3722 2014.04.0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6199 안철수 “대통령 불내놓고 동네사람 보고 끄라고 하는 격” 4 2 3658 2014.04.08(by OK) title: 태극기OK
6198 박근혜 수준은 소통령...애당초 자격도 없는 불법댓통년인데...ㅠㅠ 0 5147   title: 태극기미개인
6197 김상곤의 '상수원벨트'는 김상곤+안철수+박원순 1 3835   평화세상
6196 박근혜 지지도와 정당공천 폐지 대선공약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 file 1 5858   철수랑
6195 금융 공황사태에 경제파국 곧 닥친다 0 4432   철수랑
6194 이상한 새누리 지도부, 청와대 집단 옹호.. '대리 사과'에 이어 '대리 응답' 0 3413   title: 태극기OK
6193 민주당 출신 텃세에 새정치연합 출신 '집단반발' 0 3313   title: 태극기OK
6192 개탄스러운 일각의 기초선거 무공천 번복 요구 6 1 3489 2014.04.0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6191 대통령도 뒷북치기 질타를 하면서 강건너 불구경을 하고 있으니 ... 1 3545   title: 태극기미개인
6190 국론을 분열시켜 재미를 보려는 박대통령과 새무리당은 각성하라! 0 3081   title: 태극기미개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6 77 78 79 80 81 82 83 84 85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