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18일 안철수·김한길 공동대표를 비롯한 새정치민주연합 지도부가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 여객선 침몰사고 대책위원장단 연석회의에서 더 안전한 사회를 만들지 못해 제1야당대표로서 학생들과 국민들에게 죄송하다고 이야기 하고 있다.(사진/민주당)

[동양뉴스통신]구영회 기자= 새정치민주연합은 진도 세월호 침몰사고와 관련해 안전한 사회를 만들지 못한 점에 대한 자성의 목소리가 터져 나왔다.

 

안철수 공동대표는 18일 최고위원회의와 여객선 침몰사고 대책위원장단 연석회의에서 "두달 전 경주 마루나리조트 붕괴사고와 수학여행 사고가 도대체 왜 이런 일들이 반복되고 있는 것은 우리 사회의 너무나 만연해있는 안전불감증 문화 탓"이라며 "앞으로 나아가기 위한 위험감수에는 익숙하지만 위험관리, 위기관리 문화는 없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나는 국민의 안전을 위해 무엇을 했는지 정치권은 무엇을 했나 생각해 보았다"면서 "반성하고 또 반성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 모두 처절하게 기억해야 한다"며 "깜깜한 바다를 바라보며 가슴을 두드리는 부모의 눈물을 결코 잊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한길 공동대표도 "단 한명의 생명이라도 더 구해내기 위해서 최대한 협력하겠다"며 "더 안전한 사회를 만들지 못한 점에 대해서 제1야당 대표로서 학생들과 국민들에게 죄송하다"고 머리를 숙였다.

 

박혜자 최고위원은 "선상방송만을 믿고 선실 안에서 구조를 기다리던 학생들이 찍힌 영상을 보면서 어린 학생들이 얼마나 무서웠을지, 부모들은 얼마나 애가 타고 분통이 터질지, 이렇게 안전하지 못하고, 이렇게 믿음 없는 세상밖에 만들지 못한 어른들의 잘못을 알기 때문에 스스로 가슴을 칠 수 밖에 없다"며 "미안하다. 정말 미안하다"고 말했다.

 

오흥근 최고위원은 "이번 사고는 정치가 제자리를 지키지 않으면 우리사회 여러 분야의 기강이 뿌리 째 흔들릴 수 있다는 한 단면을 보여주고 있다"면서 "모두들 제자리를 찾아 충실하게 제 역할을 하는 나라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우원식 대책위원장은 "우왕좌왕하는 정부의 대책을 바로잡아서 효과적인 구조활동이 이뤄지도록 직무 수행을 하겠다"고 다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72679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84914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86521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83147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93540   대한민국사랑
6329 [세월호 침몰 사고]새정치연합 “與, 재난청 검토 아닌 구조 전력할 때” 1 2656   title: 태극기OK
6328 새정치민주연합, 장애인의 날 맞아 “차별과 배제 시선 반성” 1 4215   title: 태극기OK
6327 박근혜식 규제개혁, 국방도 교육도 뒷전 대기업 특혜 2 3 4694 2014.04.20(by 다산제자) 철수랑
6326 [세월호 침몰사고]새정치연합 “채널A 허위사실 보도, 유가족에게 사과하고 당장 정정보도하라” 2 1 3833 2014.04.22(by OK) title: 태극기OK
6325 [세월호 침몰사고]새정치연합 “침몰사고 나흘째, 마지막까지 최선 다해야” 0 3118   title: 태극기OK
6324 새정치연합 "4·19혁명 정신, 국민의 뜻 받들라는 명령" 0 3456   title: 태극기OK
6323 새정치민주연합, 세월호 침몰사고 현장지원 강화 2 0 3007 2014.04.19(by OK) title: 태극기OK
6322 대한민국의 통곡 ‘이게 나라냐?’, 대한민국은 상가 - 국민은 상주 0 4867   철수랑
6321 새정치 "구조된 학생들 심리치료 필요"ㅡ"단원고 선생님들 굳건히 서주셔야" 0 3532   title: 태극기OK
6320 [세월호침몰] 새정치연합 "정부, 발표에 더 신중해라" 0 2884   title: 태극기OK
» 새정치민주연합, "국민안전 위해 반성하고 또 반성" 0 2926   title: 태극기OK
6318 바람직한 향후 대한민국 국가체제의 지향은? 0 3771   눈의아들
6317 자고로 위정자(국가지도자)가 바로 서야 나라가 바로 선다 0 4344   눈의아들
6316 진도 참사 CNN보도에 전세계 네티즌 눈물,분노! 0 3098   title: 태극기미개인
6315 <여객선 진도 침몰 참사>실종자 가족들 “하루가 백년같다”… 정부 늑장대처 성토 0 3803   title: 태극기OK
6314 새정치연합, '정치색' 빼고 침몰사고 현장 지원 총력 0 2874   title: 태극기OK
6313 이번 참사는 대한민국 정부시스템의 리트머스지 결과를 증명한다 0 4634   눈의아들
6312 <여객선침몰> "국민 여러분 도와주세요" 실종 가족 호소문 발표ㅡ얼마나 답답하면..."국민께 직접" 0 3302   title: 태극기OK
6311 박근혜의 위기관리 0점, 이 와중에 언론의 박근혜 챙기기 1 4127   철수랑
6310 저마다 자기만 옳다며 자기 말만 하는 세상이 안타깝긴 하지만 정치가들이 할 일은? 0 3330   title: 태극기미개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0 71 72 73 74 75 76 77 78 79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