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세월호 참사 수습 과정에서 정부의 총체적 무능이 드러난 가운데 박근혜 대통령의 국정운영 지지율 하락세가 계속되고 있다.

<내일신문>이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디오피니언에 의뢰해 지난달 30일 실시한 정례 여론조사에서 박 대통령의 지지율은 48.8%로 나타나 취임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이는 <내일신문>의 지난달 정례조사 결과(61.8%)보다 13%p 급락한 것으로 지금까지 실시해온 이 신문의 정례조사에서 가장 낮은 수치였다.

특히 박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한 부정 평가는 전달보다 14.4%p 급등한 47.4%로 나타났다.

취임 이후 20%에 달하던 '모름' 혹은 '무응답'이 3.8%로 줄어든 대신, 부정평가가 크게 늘어나면서

긍정평가와 부정평가가 엇비슷해졌다. 

박 대통령 지지율 취임 후 최저치... '사과 불충분'도 압도적

박 대통령의 세월호 참사 관련 대응 방식에 대해서도 비판 여론이 높았다.

박 대통령의 국무회의 석상 사과에 대해서도 '충분하다'는 의견은 31.1%에 그친 반면, '충분하지 않다'는 62.7%에 달했다. 

사과가 불충분하다는 의견은 2040세대(73.2%~81.9%)에서 압도적이었고,

특히 지난 2012년 대선에서 박 대통령의 핵심 지지층이었던 50대에서도 50.5%로 나타났다.

60대에서만 충분하다는 답변(60.5%)이 '불충분하다' 보다 많았다.

또 지난 대선 당시 박 대통령에게 투표했다는

응답층에서도 충분(47.6%)과 불충분(45.6%)이 비슷하게 나타났다.

박 대통령은 세월호 참사 전반에 대한 대응에 대해서도 좋은 평가를 받지 못했다.

'박 대통령의 세월호 참사 대응이 적절했느냐'는 질문에 61.3%가 '부적절'이라고 답했다.

'적절했다'는 응답은 36.2%에 그쳤다.

내각 개편에 대한 요구도 높았다.

 '세월호 침몰사고와 관련된 부처 장관만 교체'는 38.1%, '내각 총사퇴'는 42.2%로 둘을 합쳐

개각이 필요하다는 응답이 80.3%에 달했다. '국무총리만 사퇴하면 된다는 의견은 4.6%에 불과했다.  

이 신문에 따르면 엄경영 <디오피니언> 부소장은

"대통령이 비록 민형사상의 책임은 없지만 정치적인 책임과 실질적인 책임이 있다"며

"자신은 잘못 없고 관료들만 단죄하는 모습으로 비치면서 국민적 공분을 불러일으킨 것으로 보인다"

고 설명했다.

또 "향후 수습과정에서 전향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다면 지지율 대세하락기로 접어들 가능성도 있다"

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전국 19세 이상 성인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전화면접 방식으로 실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5%포인트, 응답률은 22.9%였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1986881

  • ?
    나수사 2014.05.01 16:26

    2040세대에서 준 부정적인 의견이 하락의 원인인 듯 합니다.

    이런 세월호 참사에서도  역쉬 묻지마  5,60대들은 거의 부동 !!   (참,  위대하십니다 ~~쩝)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5.01 19:06
    님이나 내나 그 부동층의 연령대에 속합니다.
    노망 나지 않도록 건강하소서!^*^
  • ?
    비비안리 2014.05.01 22:13
    정치가 바꿔져야 됩니다 그간 정치한 사람도 책임이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48236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59258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8520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58523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8990   대한민국사랑
6429 與 수도권 열세 전환 고심… 野 심판론 공세 2 0 2723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6428 이런 개사기를 치도록 수수방관하는 정부는 누굴 위한 정부인가?친일 매국노? 0 3284   title: 태극기미개인
6427 국민들이여 ! 거리로 뛰쳐 나와라 ! (도올 김용옥 교수) 3 5 4776 2014.05.03(by 비비안리) 나수사
6426 [6·4지방선거 D-30]요동치는 민심…지방선거 특징·변수는? 2 2 2919 2014.05.02(by OK) title: 태극기OK
6425 새정치민주연합, "책임 못느끼는 대통령 둔 국민 불행" 2 1 2586 2014.05.04(by OK) title: 태극기OK
6424 새정치연합, '세월호' 국정조사 압박ㅡ“대통령과 정부에 진상 규명을 맡겨 둘 수 없다." 2 1 2957 2014.05.02(by OK) title: 태극기OK
6423 친일 매국노 김무성 새끼가 안 끼면 서운하지...선주협회 지원으로 외유다닌 새무리들... 1 4158   title: 태극기미개인
6422 재벌가, 증시침체 틈타 어린 자녀에게 주식 증여 열풍 1 3357   일파만파
6421 “인맥따라 인생 성패 갈려”… 게임의 룰 실종 ‘파벌공화국’ 1 3666   일파만파
6420 해피아는 물론이고 마피아 새끼들 다 나왓!싸그리 총살시켜주마!씩씩~ 0 4402   title: 태극기미개인
6419 길은 북한으로 통한다? 왜, 종편은 국민들을 북한 전문가로 만들고 있는가? 1 2 3805 2014.05.02(by 나수사) 철수랑
6418 "안철수 계열은 전멸하고, 음주운전 경력자는 '통과'" 0 3877   title: 태극기OK
6417 김한길·안철수, 기초연금 당론·절충안 직권상정 잠정결정 0 2816   title: 태극기OK
6416 박근혜 대통령 하야를 청원합니다 - 맑은바다님 2 3 3837 2014.05.01(by 나수사) 나수사
6415 野 "정부 책임 99%, 국정조사 불가피"..'정부 심판론' 카드 꺼내ㅡ "수습 방해되지 않는 시점에 국정조사 불가피" 6 2 3118 2014.05.02(by OK) title: 태극기OK
» 박근혜 지지율 40% 대 추락...!! (오마이뉴스) 3 4 3062 2014.05.01(by 비비안리) 나수사
6413 해피아와 새무리들이 부른 세월호 참사. 1 3323   title: 태극기미개인
6412 침묵의 녹슨 빗장을 깬 국민들의 분노 일성, 박근혜 탄핵과 야당 해고 6 3 4917 2014.05.01(by 나수사) 철수랑
6411 새정치민주연합, "민간업체 언딘 위해? 해경청장 파면하라 " 4 2 4010 2014.05.01(by OK) title: 태극기OK
6410 방송법·원자력법·단말기유통법, 미방위 소위 통과 4 1 3165 2014.05.01(by OK)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