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려먹을대로 우려먹곤 '아님 말랑께롱~'해버리는 이 썩은 무리들의 만행을 더이상은 보지 않기 위해

우리들은 더욱 열심히 참여하고 투표하면서 바꿔가야 합니다!


윤상현 "盧전대통령, NLL포기라는 말씀 안했다"

새누리당 윤상현 전 원내수석부대표.

"일국 대통령이 포기할수 있었겠나"…'사실상 포기' 종전입장과 달라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새누리당 윤상현 전 원내수석부대표가 8일 2007년 남북정상회담에서 당시 노무현 대통령의 서해 북방한계선(NLL) 포기발언 여부와 관련해 기존 태도와 달리 '포기가 아니다'라는 취지의 언급을 해 그 배경이 주목된다.

이날 원내수석부대표에서 물러난 윤 의원은 국회 정론관에서 이임 소회를 밝히면서 지난해 NLL 논란을 상기하며 "노 전 대통령이 NLL을 포기했느냐 안 했느냐 그 문제를 갖고 여야가 치열한 공방을 벌였던 것이 기억난다"면서 "노 전 대통령은 (NLL) 포기라는 말씀을 한 번도 쓰지 않으셨다"고 말했다.

이어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4번이나 포기라는 단어를 쓰면서 포기라는 방향으로 유도했다. 그러나 노 전 대통령께서는 그것을 세게 반박하지 못한 점이 아쉽다"고 지적했다.

그는 "어떻게 일국의 대통령이 NLL을 포기할 수 있었겠느냐. 국가 최고통수권자가 어떻게 대한민국의 영토를 포기할 수 있었겠느냐"면서 "그것은 아니라고 본다"고 말했다.

윤 의원은 "노 전 대통령은 NLL을 뛰어넘고 남포에 있는 조선협력단지, 한강 허브에 이르는 경제협력사업이라는 큰 꿈을 가졌던 것으로 사료된다"고 강조했다.

윤 의원의 이 같은 언급은 지난해 NLL 포기 논란 과정에서 민주당 측이 주장했던 논리와 일정 부분 궤를 같이하고 있다.

그러나 지난해 NLL 포기 논란과 관련한 대야 싸움에서 윤 의원은 원내수석부대표로서 이날 언급과는 사실상 전혀 다른 주장을 해왔다.

윤 의원은 지난해 "노 전 대통령은 당시 극히 비정상적인 저자세로 굴욕적 정상회담을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과 했다"면서 "NLL(북방한계선) 문제에 대해 사실상 포기하는 태도를 보였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또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이 NLL 관련법을 포기하자고 할 때 '네. 좋습니다'라고 말하고, NLL을 '괴물'로 표현한 장본인이 누구냐"며 공격하기도 했다.

lkw777@yna.co.kr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 ?
    비비안리 2014.05.09 11:01
    이런국회위원 들 다 갈아치워야 됩니다 !!우리나라 국회에 인간 망종이 너무나 많습니다
    반이상 은 갈아치워야 됩니다 정말로 선거 똑바로 해야 .... 말하면 뭐해 ?내입만 아푸지 ...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5.09 11:31
    그런데도 다음 번에 또 찍어주는 인간들이 있다는 게 문제죠?
    구제불능형 인간들!
  • ?
    비비안리 2014.05.09 12:00
    울화통 터지게도 미개인님 말씀이 맞아요 구제불능형 인간들 젊은 사람들은 먹고살기 바뻐서 집회도 못나오는데 ...
    시간많은 무슨무슨회 차대절시켜 점심대접 하고 차안에 먹을것 주고 관광차 집회 참가시키고 ,그돈은 어디서 나오는지.
    한심합니다 .먼저부정선거 규탄 때 . 이젠 정말로 젊고 국민을 위해 일할수 있는 사람을 뽑아야 합니다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5.09 13:25
    지금의 그 마음 잊지 마시길...
    이번 지방선거도 홧김에 서방질이라도 하고 싶은 심정이지만,새무리에 철퇴를 가해야 하니 울며 겨자먹기로라도 보여줍시다!
    아자아자!
  • ?
    비비안리 2014.05.09 14:05
    네 그래야지요 ^^~ 성실하고 ,사람냄새 나고 ,젊고 ,국민을 위하여 봉사하는 마음으로 일할수 있는사람 ......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5.09 18:49
    꼭 투표하셔요~
    그리고 기도까지 해 주세요~^*^
  • ?
    비비안리 2014.05.10 04:30
    미개인님 당연하지요 ^^~ 제 투표시간 은 늦어도 6시 30분 을 넘기지 않아요 한번은 2번째로 했지요 ㅎㅎ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5.10 12:04
    주변에도 왜 꼭 투표를 해야 하는지 널리널리 알려 주셔요~^*^
  • ?
    다산제자 2014.05.10 03:36
    윤상현이 어느 동네사람입니까? - 저 인간 입을 찢어 놓을 의로운 투사는 없을까요?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5.10 12:03
    송장 키우고 살인자 되시려고요?
    저절로 꺼저버릴 인간입니다.
    우리의 표로 몰아내 주자고요~^*^
  • ?
    다산제자 2014.05.11 05:29
    최초 발언자 정문헌의원?인가 그자는 (1)사자(죽은사람)에 대한 명예훼손죄 (2)국가기밀누설죄(1급비밀을 누설함) (3)허위사실유포죄 등을 적용할 수 있게 되었다. 윤상현의원의 이번 발언을 채증자료로 삼아 재판부에 신청하면 증거채택될 수 있겠다.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5.11 09:39
    그래야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9019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17817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3 18802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19049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30059   대한민국사랑
6482 실종 사망한 대한민국 정상 / 박근혜 정부 국가보안법으로 처벌해야 0 2740   철수랑
6481 與野 지방선거 10대공약 발표…세월호대책 등 0 2159   title: 태극기OK
6480 여야, 선거셈법 갈려… 세월호 국회 ‘동상이몽’ 0 2125   title: 태극기OK
6479 단일화·규칙 대립.. 경선 막판까지 파행ㅡ후보등록 임박 ‘미성숙 선거’ 백태 0 1497   title: 태극기OK
6478 [세월호 침몰 참사] 우후죽순 쏟아지는 재난관련법… "국회, 이것부터 정리해라" 0 2040   title: 태극기OK
6477 [흑색선전, 그 참을 수 없는 유혹] 선거판 단골손님 '네거티브'.. 2014년도 또 2 0 2310 2014.05.11(by OK) title: 태극기OK
6476 與野, 주말 지방선거 대진표 '마무리' 작업 0 1569   title: 태극기OK
6475 與는 40대 野는 20대서 민심 이탈 0 1579   title: 태극기OK
6474 세월호, '1:29:300 법칙'에 따라 온전한 진실 규명해야 한다 2 3450   철수랑
6473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 세월호 침몰사고 진상규명 및 제도개선을 위한 긴급 전문가 토론회 인사말 2 0 2101 2014.05.10(by OK) title: 태극기OK
6472 與野 신임원내대표, 첫날부터 세월호 후속책 주도권 경쟁 0 1950   title: 태극기OK
6471 친박의 거물께서 납시셨다,길을 비켜랏! 0 1683   title: 태극기미개인
6470 삼성제국 이건희와 이재용, ‘79억→1조’ 불린 삼성후계 ‘실탄확보 또 나서' / 박근혜 정부에서 삼성 살판났네 1 1 7168 2014.05.09(by 미개인) 철수랑
6469 반란범들의 반란, 대법원장 탄핵해야 대한민국이 산다 1 1 3360 2014.05.09(by 비비안리) 철수랑
6468 "문제는 해경이다!"...문제는 관피아다! 0 4239   title: 태극기미개인
6467 KBS 망언에 세월호 유가족들 '폭발', 항의방문 0 2948   title: 태극기OK
» 새무리당의 이런 정치만행을 더 이상은 용납하지 맙시다! 12 0 2371 2014.05.11(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6465 새정치민주연합 "6.4 지방선거 진보당과 연대 없다" 0 1883   title: 태극기OK
6464 새정치민주연합 "거꾸로 가는 국정원 개혁?" 0 1852   title: 태극기OK
6463 새정치연합 "새누리당 KBS수신료 인상안 상정 중단하라" 4 1 1551 2014.05.12(by OK)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6 57 58 59 60 61 62 63 64 65 ... 385 Next
/ 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