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브레이크뉴스] MBC 기자회 성명에 야권도 동조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12일 KBS 기자들에 이어 MBC 기자 121명이 세월호 보도에 대해 국민에게 사죄하는 성명을 발표한 것과 관련, “공정보도를 위한 일선 기자들의 외침을 무겁게 받아들여야 한다”고 밝혔다.

 

김진욱 부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을 내고 “MBC 경영진은 소속 기자들이 성명에서 ‘보도 참사’라고 말하듯, MBC의 비이성적, 비상식적 보도행태 때문에 상식적, 보편적 가치관을 갖은 시청자들로부터 외면 받고, 지탄 받아왔다는 점을 뼈저리게 인식하는 자성의 계기로 삼아야 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이성과 상식을 갖춘 MBC 기자들의 뒤늦은 자기고백과 반성이 있어 그나마 다행스럽게 생각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이제라도 MBC 보도의 ‘비정상의 정상화’가 이루어져야 한다는 점”이라고 강조했다.

 

김 부대변인은 “KBS 길환영 사장이 부적절한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킨 김시곤 KBS 전 보도국장 후임에 KBS의 공영성을 크게 후퇴시킨 김인규 전 사장의 측근인 백운기 시사제작국장을 선임했다”며 “김인규 전 사장의 측근으로 돌려막기 하는 인사가 세월호 유가족 앞에서 한 사과와 KBS의 공정 보도 요구에 대한 답례라면 할 말이 없다”고 꼬집었다.

 

그는 또 “백운기 보도국장 선임은 KBS가 ‘정성을 다하는 국민의 방송’이 아니라 ‘충성을 다하는 정권의 방송’을 견지해 ‘대통령만 보고 가는’ 방송으로 남겠다는 것을 천명한 것”이라며 “진실보도에 대한 약속을 손바닥 뒤집듯 뒤집은 것에 대해 국민의 또 다른 거센 비판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 국민이 신뢰하는 방송으로 거듭나고, 방송의 공영성과 공정성, 중립성을 확보하기 위해서 KBS와 MBC 경영진은 편파적인 보도, 편성 제작에 개입하는 일체의 행위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아울러, “상식적이고 균형 잡힌 인사가 공영방송의 수장이 될 수 있도록 KBS와 MBC의 사장선임 구조 개선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주문했다. 

 
기사입력시간 : 2014년 05월12일 [19:31:0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100366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114126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118085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111650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121393   대한민국사랑
6489 국민과 역사정의를 고통과 부정으로 만든 원세훈의 사치스런 발언에 경악 1 4632   철수랑
6488 새정치의 구태,관행을 일삼는 것이 있습니다. 0 4683   이이장군
6487 새정치민주연합 "정몽준 후보, 조용하고 절제된 선거 같이 치르자" 0 2931   title: 태극기OK
» 새정치민주연합 “MBC 기자회 성명, 보도 정상화 이뤄져야” 0 3373   title: 태극기OK
6485 여야, 세월호 국정조사요구서 공동 제출키로 0 3075   title: 태극기OK
6484 與 "세월호 정치선동 자제해야"..野 반발 0 2961   title: 태극기OK
6483 野 미방위원, 與에 'KBS 보도통제' 관련 상임위 소집요구 0 3417   title: 태극기OK
6482 실종 사망한 대한민국 정상 / 박근혜 정부 국가보안법으로 처벌해야 0 4387   철수랑
6481 與野 지방선거 10대공약 발표…세월호대책 등 0 3400   title: 태극기OK
6480 여야, 선거셈법 갈려… 세월호 국회 ‘동상이몽’ 0 3442   title: 태극기OK
6479 단일화·규칙 대립.. 경선 막판까지 파행ㅡ후보등록 임박 ‘미성숙 선거’ 백태 0 2549   title: 태극기OK
6478 [세월호 침몰 참사] 우후죽순 쏟아지는 재난관련법… "국회, 이것부터 정리해라" 0 3105   title: 태극기OK
6477 [흑색선전, 그 참을 수 없는 유혹] 선거판 단골손님 '네거티브'.. 2014년도 또 2 0 3691 2014.05.11(by OK) title: 태극기OK
6476 與野, 주말 지방선거 대진표 '마무리' 작업 0 2752   title: 태극기OK
6475 與는 40대 野는 20대서 민심 이탈 0 2691   title: 태극기OK
6474 세월호, '1:29:300 법칙'에 따라 온전한 진실 규명해야 한다 2 4792   철수랑
6473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 세월호 침몰사고 진상규명 및 제도개선을 위한 긴급 전문가 토론회 인사말 2 0 3309 2014.05.10(by OK) title: 태극기OK
6472 與野 신임원내대표, 첫날부터 세월호 후속책 주도권 경쟁 0 3201   title: 태극기OK
6471 친박의 거물께서 납시셨다,길을 비켜랏! 0 2805   title: 태극기미개인
6470 삼성제국 이건희와 이재용, ‘79억→1조’ 불린 삼성후계 ‘실탄확보 또 나서' / 박근혜 정부에서 삼성 살판났네 1 1 8895 2014.05.09(by 미개인) 철수랑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2 63 64 65 66 67 68 69 70 71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