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머니투데이 김태은 지영호 기자][새정치연합, 준비위 발족·5월 상정 목표…새누리, 서청원 '참회 특별법' 준비]

여야 정치권이 '세월호 특별법' 제정에 착수했다. 세월호 사고에 대한 진상규명과 피해 보상, 책임자 문책, 재발방지책까지 재난안전 사고와 관련한 폭넓은 내용을 다룰 전망이다.

새정치민주연합은 14일 세월호 특별법 준비위원회를 구성하고 1차 회의를 열었다. 세월호 특별법 준비위에는 우윤근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을 위원장으로 총 29명의 의원이 참여한다. 간사는 전해철·부좌현 의원이 맡는다.

준비위는 법안 제정을 담당하는 법안소위팀와 희생자 가족들의 요구를 수렴하는 기구인 입법지원팀으로 구성됐다. 법안소위는 김재윤 의원이, 입법지원팀은 김춘진 의원이 팀장을 맡았다.

준비위는 세월호 특별법안 내용을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마련해 5월 임시국회에서 상정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매주 월요일 정례회의를 열기로 했다.

우윤근 위원장은 "국내외 사례에 대한 자료를 모으고 있고, 변호사협회나 민변 등 전문가들과 유기적으로 문제들을 협의할 것"이라며 "유가족 보상 대책을 비롯해 안산과 진도 주민들에 대한 지원과 철저한 진상 규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새누리당에서는 서청원 새누리당 의원이 앞장서 '세월호 참회 특별법'을 추진한다.

서청원 의원이 준비 중인 '세월호 4.16 반성과 진상조사 및 국가재난방지체계 혁신을 위한 특별법'은 사고 피해자 보상과 책임자 응징에 필요한 조치와 재난대비체계 혁신 방안을 담고 있다.

우선 희생자 유족과 피해자들에 대해 보상과 취업 등의 생계지원 대책을 마련하도록 했다. 경제적 배상 뿐 아니라 치유센터 제공과 위령탑 조성 등 추모사업 추진, 재단 설치 등도 수반한다.

국회 내 초당적 특별위원회를 설치, 사고의 진상규명과 국가재난안전 대비책 실태 조사, 국가재난체계 혁신방안 마련도 진행하도록 했다.

이와 함께 세월호 사고 관련 책임자들에 대해서 현행 법에 규정된 것보다 훨씬 강한 처벌을 가할 수 있도록 형법 개정안도 준비했다.

국민 안전과 관련된 사업을 하는 기업이 안전조치를 소홀히 해 대규모 인명 피해가 발생한 경우 '기업살인죄'의 개념을 적용해 벌금을 1억원 이상으로 대폭 인상했다. 또 해당 기업의 책임자와 소유주 등에 대해서 대규모 살인죄로 사형, 무기 또는 10년 이상의 징역에 처할 수 있도록 했다.

'전두환 특별법'의 입법례를 원용해 세월호 운항사인 청해진해운과 사실상 소유주인 유병언 일가의 재산을 몰수할 수 있도록 민사 책임도 강화할 것을 주장했다.
서 의원은 "지금 정치권이 최우선으로 해야 할 일은 국민 앞에 반성하고 엎드려 용서를 구하는 일"이라며 "세월호 참사는 반드시 그 원인이 명명백백하게 규명돼야 하고 근본적인 악을 뿌리 뽑아야 한다"고 말했다.
[딱하나! 머니인사이트 딱TV]['스페셜 걸' 포토][손안의 경제뉴스 머니투데이 모바일웹]

김태은 지영호기자 taien@mt.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42712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53561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3475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53050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3821   대한민국사랑
6509 현대 정몽구 비자금 징역 피하기 위한 8500억 헌납은 축재 수단 의혹, 국민 고발로 다시 벌 받아야 0 8677   철수랑
6508 <지방선거>與 "슬픔서 일상으로" vs 野 "슬픔을 투표로" 0 2881   title: 태극기OK
6507 새정치민주연합, 공천 완료 "조용하고 깨끗한 선거 치를 것" 0 2535   title: 태극기OK
6506 [6·4 지방선거] 새정치민주연합 지지율, 20대·50대 비등…젊은 층 투표율 비상 0 3956   title: 태극기OK
6505 박근혜, 세월호 꼬리자르기 물타기 시작되었나? 2 5795   철수랑
6504 세월호참극의 올바른 해결을 촉구하는 교사 선언문(전문) 0 2721   title: 태극기미개인
6503 표 떨어지는 與, 못 주워담는 野 2 0 2716 2014.05.17(by OK) title: 태극기OK
6502 민병두, “공천불만? 안철수가 통합 안했다면 하는 생각부터 해야” 2 1 3693 2014.05.17(by OK) title: 태극기OK
6501 김한길-안철수, 17~18일 광주행, "자식 이기는 부모 없어" 0 3418   title: 태극기OK
6500 흉기가 된 언론, 언론인이여 이대로 사망할 것인가? 깨어 일어나 빛을 발하라 2 1 4135 2014.05.16(by AgainNew) 철수랑
6499 새정치민주연합, 감사원 ‘해경’ 특감 착수에 “면죄부 신호탄” 0 2677   title: 태극기OK
6498 새정치연합, 청계산 무인기 소동 비판…"나사풀린 軍" 0 2168   title: 태극기OK
6497 새정치민주연합, “누군가 안철수 대표 팔고 있는 것 같다” 0 2442   title: 태극기OK
6496 민주당원 여러분께... 2 2741   현우짱
» 정치권, '세월호 특별법' 제정 착수 0 3508   title: 태극기OK
6494 새정치 "안철수는 '재벌' 아닌 '자수성가 기업인'" 2 0 3017 2014.05.17(by OK) title: 태극기OK
6493 정몽준 서울시장 가는 길 2조 걸림돌 - 백지신탁 논란 도마위 0 4402   철수랑
6492 국방부, 북한의 큰 것 한방을 막으려는 것인가? 기대하는 것인가? 0 4048   철수랑
6491 이명박근헤 정부의 비리와 무능이 문제다! 1 0 4934 2014.05.13(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6490 새정치민주연합, 6·4지방선거 공약집 발간 0 4894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