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새정치민주연합 안철수 공동대표와 윤장현 광주시장 후보가 6·4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하며 두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2014.5.24/뉴스1 © News1 송대웅 기자



(광주=뉴스1) 김사라 기자 =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공식선거운동 첫 주말인 24일, 윤장현 광주시장 후보 등에 대한 선거활동 지원을 위해 광주를 방문했다.


안 대표와 광주지역 국회의원인 박혜자 의원 등은 이날 오후 4시30분께 광주시 서구 풍암저수지 사거리에서 윤 후보에 대한 지원 유세를 벌였다.


안 대표는 이날 지지연설을 통해 '윤 후보가 광주시장에 적합한 3가지 이유'를 말했다.


그는 "첫째로 윤 후보는 광주시민 옆에서 고락을 같이 한 분"이라며 5.18 광주민중항쟁 때 환자들을 치료한 윤 후보의 전력을 예로 들었다.


또 "두 번째로 윤 후보는 광주 정신인 희생과 헌신에 적합한 분"이라며 70년대 말 이리역 폭발사고 때 인근 군부대 군의관으로 복무하며 사고현장에서 환자를 돌본 일화를 전했다.


그는 "셋째로 윤 후보는 시민과 함께 수평적인 생각을 가진 후보"라며 "윤 후보가 시장이 되면 많은 사람들이 스스로 생각하고 소통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안 대표는 윤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는 한편, 광주가 2017년 정권교체의 교두보가 되어주길 바람했다.


그는 "박근혜 정부는 받아쓰기 정부다"며 강력하게 비판했다. 또 "위에서 명령하고 모든 걸 결정해 아랫사람들은 창조적인 생각하지 못하고 비상사태에 위기대응도 못한다"고도 했다.


끝으로 "광주시민께서 윤장현 후보를 시장으로 뽑아주신다면 광주가 새로운 변화의 시작이 될 수 있다"면서 "그 새로운 변화로 2017년 정권교체 이뤄낼 수 있다"며 윤 후보에 대한 지지를 부탁했다.


안 대표의 윤장현 시장후보 지지 연설이 끝나자 윤 후보가 이어 짧은 후보 인사말을 남겼다.


윤 후보는 "새로운 세상, 새로운 패러다임,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는 일에 광주가 앞장서야 한다"며 "저 윤장현이 여러분과 함께 힘껏 뛰겠다"고 했다.


휴일을 맞아 서구 풍암저수지를 찾은 시민들은 안철수 대표와 윤장현 후보에게 악수를 건네거나 포옹을 요청하는 등 반기는 분위기였다.


안 대표와 윤장현 후보 등 새정치민주연합 후보자들은 이날 1시간여 가량 풍암 저수지를 돌며 시민들을 만나고 다음 유세지인 수완지구 호수공원으로 이동했다.


live@news1.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57311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68570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68238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67821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78259   대한민국사랑
6529 [6·4 지방선거 D-8] 선거 막판 ‘네거티브 함정’에 빠지다 0 2860   title: 태극기OK
6528 대한문 앞, 노무현과 박근혜 0 4213   철수랑
6527 요동치는 부산 민심.."미워도 또 한번" vs "이젠 바꿔 보자" 2 1 3569 2014.05.26(by OK) title: 태극기OK
6526 선거인수 4년전 보다 6.3% 증가…노장년 유권자 늘어 0 3992   title: 태극기OK
6525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 인천 AG 운영 및 시설안전점검 주요발언 0 2966   title: 태극기OK
» 안철수 "윤장현, 광주시장에 적합한 3가지 이유"ㅡ시민들과 만나…악수·포옹·사진세례 0 4425   title: 태극기OK
6523 현대 현정은, 딸 승계에 퍼붓기 논란 - 대한민국 재벌들은 왕 졸부 - 경영인은 없고 장사치만 있어 0 11301   철수랑
6522 여야, "교통안전·교통통신비 절감" 한목소리…방법은 어떻게? 0 3861   title: 태극기OK
6521 안철수·손학규, 문재인 ‘세월호 또 하나의 광주’ 은유적 비판 4 0 5120 2014.05.24(by OK) title: 태극기OK
6520 박근혜의 ‘규제는 쳐부술 원수이자 암 덩어리’주장과 발상이 ‘암’ 1 4103   철수랑
6519 김한길 “국민 분노 표로 말씀돼야” 안철수 “참회와 책임 묻는 선거로” 0 3380   title: 태극기OK
6518 문재인의 박근혜 불법당선 진상규명 결자해지 이행, 이번이 마지막 기회 0 5139   철수랑
6517 세월호참사 '분노하라' 0 3519   철수랑
6516 박근혜의 적폐 국가개조는 박정희의 4대악 청산에서 시작해야 3 6586   철수랑
6515 박근헤,대통령 자격없다...성공회대 석좌교수 김 수행 4 0 4760 2014.05.20(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6514 세월호 구조인가? 스스로 살아 나온 것인가? 0 4565   철수랑
6513 새정치연합 "원희룡 중국자본 공항 개발 발상, 공공성 훼손" 2 0 3540 2014.05.18(by OK) title: 태극기OK
6512 새정치연합 “서석구 세월호 참사 음모론 발언, 국론분열적 선동” 0 3633   title: 태극기OK
6511 새정치연합 "군복무자, 사전투표 선거공보물 받게 해야" 0 3818   title: 태극기OK
6510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 5·18 광주민주화운동 묘역 참배 0 3166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0 61 62 63 64 65 66 67 68 69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