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ㆍ“사전투표, 보수층 결집 역효과 우려”

새정치민주연합 최재천 전략홍보본부장(51·사진)은 30일 6·4 지방선거에 대해 “세월호 참사의 정치적 책임을 묻는 선거”라며 “누가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느냐는 것을 국민들이 최종적으로 평가해 달라는 것”이라고 규정했다. “남은 5일 동안 경기·강원 등 초박빙 지역에서 새정치연합이 현실적인 민생의 대안이 될 수 있다는 점을 알릴 것”이라고 했다. 다음은 일문일답.


- 현재 17개 시·도지사 판세는.

“서울·충남·전남·전북은 이길 것으로 전망한다. 광주는 오늘 윤장현 후보가 무소속 강운태 후보를 앞서는 ‘골든 크로스’(지지율 역전 시점)를 지난다고 본다. 나머지는 박빙이다. 인천은 경합우세, 경기는 경합열세다. 충북·강원은 초경합 지역이다. 부산과 대구에선 거대한 정치적 혁명이 일어나길 바란다.”

- 격전지가 많다. 남은 기간 전략은.

“지역마다 전략이 다르다. 대구·부산은 우리 정당 지지도가 취약한 곳이다. 정당은 거리두기를 하고 인물을 강조하면서 보이지 않는 지원을 해야 한다. 광주와 전남에서는 2017년 대선 승리를 위해서는 ‘안철수’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광주시민들과 직접 만나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 강원·충청 등 중원(中原)에는 의원들을 전방위적으로 투입하고 있다. 가장 중요한 수도권은 지도부가 여론을 끌어갈 계획이다.”

- 사전투표 영향은 어떻게 보나.

“데이터로 분석해 보면 사전투표가 (야당에) 상대적으로 유리한 제도인 건 맞다. 하지만 사전투표율이 지나치게 높게 나왔다. 역으로 보수 지지층이 강력하게 결집할 수 있다. 보수 언론들이 부채질할 것이다. 염려스럽다.”

- 경기지사의 경우 새누리당이 승리를 확신하고 있는데.

“초경합 지역이다. 여론조사가 무의미하다. 새누리당에선 숨은 여당표가 많다고 생각하겠지만, 그들을 투표장으로 끌어낼 수 있는, 보수층의 결정적 지지를 이끌어낼 수 있는 정치적 매력과 경륜을 후보가 가지고 있지 않은 것 같다.”

- 안대희 총리 후보자 낙마 영향은.

“애초 인선부터 큰 변수는 되지 못한다고 봤다. 진실되게 책임지는 게 아니라 정치적으로 위기를 모면하려는 인사가 유용하리라 생각하지 않았다. 총리 후보 사퇴는 영향력이 미미하다.”

<심혜리 기자 grace@kyunghyang.com>
  • ?
    즐거운일 2014.05.31 07:46
    개인적인 생각으로 이번 지방선거가 끝나면 새정치연합에서 다음달 보궐선거와 시급한 국정현안에 대한 " 비상대책위원회 " 를 발족하고 현재 합의한 여러 특위(세월호 등등)을 산하에두는 전략으로 당 내부의 분위기를 다시금 긴장모드로 전환시키는것이 어떨까 생각해본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100394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114151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118108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111661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121423   대한민국사랑
6549 안철수 “국민눈물 닦아드리려는 새정치와 대통령 눈물 닦아주자는 새누리 중 선택” 0 3865   title: 태극기OK
6548 [6·4지방선거] '밴드왜건'이냐 '언더독'이냐.. 깜깜이 선거 막판 표심 0 5055   title: 태극기OK
6547 여야, 높은 사전투표율 '환영'…유불리에는 '신중' 0 5272   title: 태극기OK
6546 법과 제도 위에 구축된 탐욕이 한국사회를 움직인다! 0 3621   철수랑
» [여야 선거 사령탑 인터뷰]새정치연합 최재천 본부장 “대구·부산 인물, 광주·전남 안철수 강조” 1 0 3750 2014.05.31(by 즐거운일) title: 태극기OK
6544 안철수·김한길, 원희룡 후보 선거법 위반 고발 0 3544   title: 태극기OK
6543 쏟아지는 '장미빛' 안전 공약...지켜질까? 2 1 3368 2014.05.30(by OK) title: 태극기OK
6542 지방선거 닷새앞...여야 사전투표 독려 총력전 0 4613   title: 태극기OK
6541 역사정의실천연대가 실시한 전국 교육감 후보들의 역사교육 관련 정책 질의서 답변 결과 0 5326   철수랑
6540 30~31일 지방선거 첫 사전투표..투표율 오를까? 0 3275   title: 태극기OK
6539 여야, '세월호 국조' 계획서 합의…오늘밤 본회의서 처리 0 4721   title: 태극기OK
6538 한국적 보수가 쌓아올린 적폐 해법 0 4267   철수랑
6537 안대희, 지명 엿새만에 총리 후보직 전격 사퇴 28 0 4037 2014.06.05(by OK) 1:10000(안원장)
6536 김한길, 안철수 氣살리기…"맞짱 뜰 기회 줬다" 6 2 4086 2014.05.29(by OK) title: 태극기OK
6535 김한길·안철수공동대표, "靑 인사검증 무능…국민통합 인선 기대" 0 4311   title: 태극기OK
6534 조용한 선거하자더니..가족테마 · 논문표절..또 네거티브 망령 0 3474   title: 태극기OK
6533 윤장현 "안철수와는 정치적 공동운명" 0 3725   title: 태극기OK
6532 내일부터 여론조사 공표금지…판세 '안갯속'으로 0 3626   title: 태극기OK
6531 안대희의 꼼수, 하루 1천만원씩 버는 초능력 법피아가 국무총리? 1 0 5251 2014.05.28(by 비비안리) 철수랑
6530 金 "총리, 떳떳지 못한 돈 토하고 차지할 자리아냐" 0 3786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9 60 61 62 63 64 65 66 67 68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