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고승덕 딸, 조희연 아들’

서울시 교육감 후보 고승덕, 조희연 후보가 자녀들이 온라인상에 게재한 글이 상반된 내용을 담고 있어 선거 변수로 작용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고승덕 서울시교육감 후보의 장녀라고 밝힌 고희경씨(캔디 고)는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서울 시민에게(To the Citizens of Seoul)’라는 제목의 글을 남겼다.

그는 “고승덕 후보는 자신의 자녀의 교육에 참여하기는커녕 연락조차 하지 않았다. 서울시교육감 후보로서 자질이 없다. 정확한 진실을 서울시민에게 알리기 위해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게 됐다”며 고승덕 후보를 비판했다.

반면 조희연 후보의 둘째 아들 성훈 씨는 지난 29일 다음 아고라 정치 토론방에 ‘서울시교육감 후보 조희연의 둘째아들입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을 통해 “누구보다 가까이에서 아버지가 고생하시는 모습을 바라보면서, 조금이나마 아버지의 이름을 알리는데 도움이 되고자 글을 올리게 됐다”고 전해 많은 호응을 얻었다.

이어 “인간으로서의 조희연은 고통 받고 있는 사회적 약자를 어느 순간에서나 생각하는 사람이다. 제가 20년 넘게 아버지를 가까이에서 지켜온 바로는 다른 것은 모르지만 적어도 교육감이 돼 부정을 저지르거나 사사로이 돈을 좇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장담할 수 있다”고 자신의 아버지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누리꾼들은 ‘고승덕 딸, 조희연 아들’ 글에 대해 “고승덕 딸, 조희연 아들, 이건 정말 크다” “고승덕 딸, 조희연 아들, 극과 극 행보” “고승덕 딸, 조희연 아들, 낙선 호소 vs 선거 지지” “고승덕 딸, 조희연 아들 변수 되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 ?
    title: 태극기OK 2014.05.31 20:26
    자녀가 인정한 아버지가 교육감 자격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40349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50989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1219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50601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1456   대한민국사랑
6569 지방선거 D-1, 주요 관전포인트는 0 2668   title: 태극기OK
6568 개발…무상…100조 넘는 지방 공약 0 2539   title: 태극기OK
6567 이 곳이 '급소'다..6·4 지방선거 'D-2'.. 0 2719   title: 태극기OK
6566 '앵그리맘' 표심 선거변수 될까…여야 긴장 0 3747   title: 태극기OK
6565 [D-2]6·4지방선거 핵심키워드 '가족' 급부상 0 2520   title: 태극기OK
6564 박지원 "윤장현 후보 무난히 이길 것으로 생각" 1 0 3654 2014.06.02(by 은둔거사) (무소유한영혼)들풀
6563 “우리가 남이가” “시다바리 그만” 부산민심 한치앞도 안보인다 0 3456   title: 태극기OK
6562 6·4 지방선거 여론조사 들쭉날쭉 왜? 0 2788   title: 태극기OK
6561 아빠의 자격과 교육감의 자격 0 2491   title: 태극기OK
6560 YS의 ‘박근혜 칠푼이’ 발언과 박근혜 멘토 이상돈의 ‘대한민국 파산 경고’의 의미 0 7216   철수랑
6559 [지방선거 D-2] 2030 191만 vs 50대 이상 193만..사전 투표, 세대 대결도 '초접전' 0 2693   title: 태극기OK
6558 서울 교육감 선거, '고승덕 부녀' 변수에 막판 혼탁 양상 0 2648   title: 태극기OK
6557 안철수는 "발로 뛰는데" … 손학규 "광주시장 누가 돼도 우리 식구" 2 0 2968 2014.06.02(by OK) title: 태극기OK
6556 김무성이 박근혜의 상왕인가? “나 국무총리 안 해”에 박근혜 왜 한마디도 못하는가? 0 4932   철수랑
6555 지방선거 막판 ‘3대 변수’ 0 2255   title: 태극기OK
6554 사전투표 결과 놓고 여야 모두 "우리가 위기" 1 0 2424 2014.06.02(by OK) title: 태극기OK
6553 지방선거 온라인에서 "아들딸이 들었다놨다" 1 0 3611 2014.06.02(by OK) title: 태극기OK
6552 지방선거 2030 '12.6%' vs 5060 '11.3%'···사전투표 변수되나 0 3068   title: 태극기OK
6551 광주시장 선거 `큰절 유세' 표심 공략…안철수 광주서 `몸낮춰' 0 3513   title: 태극기OK
» 고승덕 딸, 조희연 아들 ‘상반된 내용…극과 극 행보’ 1 0 7967 2014.05.31(by OK) title: 태극기OK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8 59 60 61 62 63 64 65 66 67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