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안철수 측근            금태섭 "경선이 반드시 옳은 것은 아니다"

  • 2014-07-01 10:57
새정치민주연합 금태섭 대변인 (사진=윤성호 기자)
7.30 재보궐선거의 최대 격전지로 주목받고 있는 서울 동작을(乙)과 관련해 새정치민주연합에 공천을 신청한 후보들이
1일 나란히 라디오방송에 출연해 각각 전략공천과 경선을 주장했다.

새정치민주연합 금태섭 대변인은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경합 지역에서는 전략공천을 하지 않으면
이것이 (경선) 후유증 때문에 선거 자체를 질 수 있다"면서 "선거에 이겨서 결과를 보여드리는 것이 중요한 것이지
경선이 반드시 옳은 것은 아니라고 본다"고 밝혔다.

금 대변인은 "사실 재보선에서는 경선을 한 예가 거의 없다"며 "과거에도 경합지역은 모두 전략공천을 해왔고
그 과정에서 정치권에서 촉망받는 많은 훌륭한 분들이 영입이 됐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번 선거가 새누리당이나 저희 쪽이나 사활을 걸고 경쟁하는 것이고 그쪽에서도 강력한 후보가 나올텐데
 과연  '토박이론'으로 될 것이냐. 모든 요소를 고려해서 가장 경쟁력 있는 후보를 내야 된다"면서 다른 후보들의
경선 주장을   반박했다.

다만 정동영 상임고문의 전략공천 가능성에 대해서는 "개인적으로 존경하는 분이고 당의 어른이다.
그분에 대해 말씀드린 것은 아니고 제가 가장 경쟁력 있는 후보가 될 수 있다,
 어떤 분이 상대방에서도 나오더라도 이길 수 있다는 말씀을 드리는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강희용 전 서울시의원은 이날 YTN 라디오 '신율의 출발 새아침'에 나와  "정당한 경선 절차를 거쳐야 우리가
승리를 보장할 수 있는 후보를 낼 수 있다는 공감대가 이미 형성되고 있다"며   "이 지역의 민심을 잘 알고 있는
후보들이   공히 그런 의견을 내고 있다면  당 지도부는 귀를 기울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2,   좋은  인물을 찾아서 키우면 애국자들의 뜻에 부합하게    나라가 건전하게  발전할 것입니다

    

     오늘은 장래가 촉망되는 좋은 인물로 2대에 걸쳐 올곧은 삶을 살아오신 금태섭 새정치민주연합의 대변인을

     소개합니다 

 

 

                                                         금태섭,     동작을 재보선 출마선언…"안철수 모델 구현"

2014.06.26  18:04:58    홍준철 기자  

[일요서울정치팀] 새정치민주연합 금태섭 대변인은 26"안철수 모델과 박원순 모델을 동작을에 구현하겠다"

                                  7·30   서울 동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금태섭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새누리당에서 지명도와 비중이 높은 인물이 출마할 것이 분명하다"

 "야권의 변화, 새정치민주연합의 새로운 흐름을 상징하는 제가 정면대결의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금 대변인은 "안철수 대표와 박원순 시장 옆에서 우리 정치 변화의 선두에 서 있었던 한 사람으로 당당히 나서겠다.

 변화와 혁신아이콘이 되겠다""동작을에서 당의 전통적 지지기반에 새로운 풀뿌리 모임을 결합시켜 내고 중도층과

합리적   보수층의 마음의 문도 열어내겠다"고 승리를 다짐했다.

금태섭 대변인은 1967년 서울 출생으로 여의도고를 거쳐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34사법시험을 합격한 후

1995년부터  2007년까지 서울중앙지검 등에 검사로 재직했다.

한겨레신문'수사 제대로 받는 법'을 기고한 이후 검찰을 퇴임했다.

2011년 서울시장 재보궐선거에서 박원순 후보 멘토로 활동했고 2012년 대선에서는 안철수 후보 진심캠프 종합

상황실장으로  일했다.

 

부친 고() 금병훈 변호사박정희 정권 당시 평판사들의 대표격으로 사법파동의 선두에 섰다가 유신헌법의

법관 재임명에서 탈락한 바 있다

 

추가 내용,          기사입력 2003-01-11 13:51 문화일보      금병훈 변호사 - 71년 사법파동 앞장 `대쪽판사`

 판사생활을 시작했다. ( 행정고시도 합격하여 2관왕이심 )

이후 서울지법 본원과 의정부 지원을 두루거쳐 판사생활을 했으나 71년 당시 사법파동에서 전면에 나섰다는 이유로
 73년 재임명에서 탈락, 변호사의 길을 걸었다.

동생 병권(53)씨는 “고인은 지난 70년 유신헌법 반대 투쟁으로 체포된 대학생들의 영장을 기각했다가
 ‘가족을 몰살하겠다’는  협박전화를 수차례 받기도 했다”고 말했다.

고인과 두터운 친분을 유지했던 정광진(63)변호사는 “사법파동 당시 검찰을 이용해 사법부를 길들이려는
 박정희 정권에 항의해 사표를 내는 등 주동자 역할을 했다”며 “이같은 올곧은 정의감이 변호사 생활 내내 지속됐다”고
회고했다. 
               유희연기자 marina@  ( 문화일보의 사주는 정몽준 의원임

 

 

3,   독립지사들 "朴대통령의 문창극 지명은 정신적 반란" 
                                                                                     "문창극 임명 철회 안하면 정부 행사 모두 보이콧하겠다"
2014-06-18 17:08:48      뷰스 & 뉴스= 출처
 
 항일독립운동가와 그들의 후손은 18일 박근혜 대통령의 문창극 총리후보 지명과 관련, "헌법정신을 부인하는

사람을 국가 주요직책에 임명하는 행위는 대통령 인사권 범위를 벗어난 정신적 반란행위"라고 강력 질타했다.
 
윤경빈 선생 등 생존 독립지사 7인과 독립운동가 유가족 205명이 참여하고 있는 항일독립운동가연합회는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문창극 사태는 한 개인의 언행차원의 문제가 아니라 인사권을 쥔 청와대의 문제이고,
 박근혜 대통령의 문제”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이어 "문창극 후보를 비롯해 일본 식민지배를 미화하는 김명수 교육부장관 후보, 박효종 방송통신위원장을
임명한 것은  박 대통령의 역사관과 국가관이 정상적이지 않음을 입증하는 것"이라며 박 대통령의 역사관-국가관에
강한 의문을 제기하기도 했다.
 
이들은 더 나아가 "박 대통령의 이런 역사왜곡 DNA는 다까끼 마사오(박정희 전 대통령)의 딸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것인지  의구심이 든다"며 "박정희 대통령이 친일파중심의 정권을 구성했듯이 박근혜 정부도 앞으로 수많은
문창극 사태를 야기시킬  가능성이 있다"고 질타했다.
 
이들은 “안중근 의사와 윤봉길 의사가 오늘에 살아 있다면, 이런 반민족친일세력에게 폭탄을 던졌을 것”이라며
 "친일인사 기용을 철회하지 않는다면 생존 독립운동가들과 후손들은 향후 정부가 주관하는  3.1절 기념행사와
8.15광복절 기념행사에 참여하지  않겠다"고 보이콧을 경고했다.
 
이들은 “이번 사태로 박근혜 정부는 치유하기 힘든 정통성의 상처를 입었고   국민들로 하여금 대통령으로서의
자질과 자격에도  의문을 품게 했다”며   “처절한 반성의 토대위에   국정기조를 전환하지 않으면   국민의
저항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강력 경고했다           최병성 기자 Top^
 
또 폴리뉴스 2014, 06, 18일자 이성휘  기자
 독립운동가이자 반독재운동가로 유명하며 박정희 유신정권 치하에서 의문사를 당한 장준하 선생의 장남인 장호권 씨는
“음지에서 국민을 희롱하던 친일민족반역자들이 이제는 노골적으로 민족을 농락하려고 한다”며 “이런 자들을 총리와
장관으로 임명하려는 박근혜 정부는 일제 총독부가 아닌지 착각이 든다”고 맹비난했다. 
 장 씨는 “대한민국의 관료는 대한민국의 정신을 가진 사람만 돼야한다”호소했다. 
 

청산리 대첩’ 김좌진 장군의 손자 김경민씨는 “식민지배가 하나님의 뜻이라면  만주군 장교 박정희는 하나님의 뜻에

 따른 것이고 청산리 대첩의 제 조부는 하나님의 뜻을 안 따른 것인가”라며  문창극 후보자를 비난했다. 

김 씨는  “이 나라가 식민사관을 떨쳐버리고 민족정기를 바로세우는 나라가 되기를 바란다”고 호소했다.

 
<meta content="원문 제목: 항일독립운동가 유족 “친일파 기용, 다까끼 마사오 딸의 맨 얼굴”" name="nate-note">
 
=>   민주주의를 수호하기 위해서  지금 보다 더  치열하게  민주주의를 앞당기려 군사정권과    싸웠던

      민주 열사들의  생생한 역사를  알고자 한다면       경북 안동 출신의 이동형님이  쓰신

      < 영원한 라이벌 김대중과 김영삼>을  보시기 바랍니다

 

우리가 누리는 민주주의의 가치는 우리 조상들의  투쟁과 희생으로  얻어진 값진 것이며

대통령에 대한  직접선거는  1987, 06, 10 항쟁으로  되찾은 것이기에

일본의 식민지 지배를 찬양하거나  군사정권을 찬양하는  뇌세포 소멸자들에게  우리나라를 맡기면 안됩니다

 

일본의 식민지 지배를 찬양하거나  군사정권을 찬양하는  집단에게 지지를 보내는 

 40%대의   뇌세포 소멸자들에게  민주주의의 가치를 알려주지 않으면 

 이들의 지지를 받은 엉뚱한 무능력자가 니라를 맡아서  어지러운 세상을 만들게 됩니다

 

 나쁜 짓 했던 놈들과 그의 후손들이  애국 일념으로 희생하신 분과 그의 후손들을 지배하는

거꾸로 뒤집힌 세상을  선거할 때마다  바로잡아야 합니다

 

올바른 일을 하신 분들과 그의 후손들 그리고 올바른 일을 하신분 들을 존경하고 지지하는 분들이

나라의 지도층에  많이 포진해야   건전한 상식을 가진 분들의 마음이 편안한 올바른  나라가  됩니다

 

 2대에 걸쳐  올곧은 삶을 살아오신   금태섭 새정치민주연합의 대변인은  항일 애국자 분들

고귀한 뜻을  이어갈 수 있는 분이지요 ?

 

 

 

 

 

</meta></script>

  • ?
    한그루 2014.07.02 21:27
    승냥이들을 한굴로 내몰아
    태워죽일방법은 정말 없는걸까요?

    안대표님아니면 우리나라 회생불가합니다.
  • ?
    교양있는부자 2014.07.02 21:56
    6월 4일 지방선거 준비할 때에 지자체장 등의 공천을 새누리당이 하니까
    새정치 민주연합도 공천을 해야한다고 주장하던 친노들이
    이번에는 새누리당이 동작구에 경선하지 않고 전략 공천을 하려는데 왜 따라하지 않는가 ?

    친노들은 사사건건 안철수 발목만 잡는다
    대선 때에 안철수의 도움을 받고서도 안철수 핑계로 낙선의 이유를 찾는 철면피들이 다시 활개치는가 ?

    이번에 안철수를 토사구팽시키면 친노들의 습성상 다음에는 국민의 도움을 받은 뒤에
    국민을 토사구팽 시킬 것입니다

    2006.11.22 12:04 프로메테우스 임세환 기자 메일보내기

    여당에서도 “한미FTA가 경제실패의 근본 이유”
    열린우리당 내 왼쪽의 ‘우리당의 실패’ 분석


    여당 소속 의원임에도 불구하고 참여정부가 추진해 온 정책에 할 말은 해 왔던 의원들이,
    22일 ‘참여정부 45개월 진단’이라는 자료집을 내고 참여정부와 열린우리당에 대한 강도 높은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자료집 발간에 참여한 김태홍 의원, 이상민 의원, 임종인 의원, 정청래 의원, 홍미영 의원 등은
    그 동안 참여정부의 정책이었던 한미FTA 추진, 이라크 파병 등의 문제가 불거질 때마다
    참여정부에 대한 비판적 거리두기를 해왔다.


    △ 지난 9월 7일, 국회 정론관에서 진행된 한미FTA 조약체결 국회 동의 권한쟁의심판소송 기자회견.
    이 소송에 김태홍, 이상민, 임종인, 홍미영 의원이 참석해 열린우리당 지도부로부터 '경고'조치를 받았다.

    김태홍 의원은 자료집 발간사에서 “가장 개혁적일 것으로 기대를 모았던 참여정부가 출범 직후
    너무 급한 속도로 단기 정책에 매몰된 나머지 보수화된 것이 실패의 출발점이 됐다”며
    “단기적 경제실적에 집착한 나머지, 신자유주의적 경제 질서를 심화시킴으로써
    되돌릴 수 없는 양극화의 늪으로 나라를 몰아넣었다”고 비판했다.

    기업정책에 대해서도 “(참여정부가) 특정 재벌의 수도권 공장 증설 허용과 법인세 인하 찬성 등에는
    적극적이었던 반면, 출자총액제한제도 강화와 금융자본과 산업자본의 분리 등 개혁을 통한
    기득권 구조의 재편과 장기적 성장동력 확충에는 소극적이었다”고 평가했다.

    부동산 정책에 대해서는 “국민들의 분노는 너무나 크고 인내심은 임계점에 달했다”며
    3년은 지나봐야 부동산 정책의 성공, 실패 여부를 알 수 있다는 참여정부의 태도를 비판했다.

    특이한 점은, 위헌 소송으로 열린우리당 지도부로부터 ‘경고’ 조치까지 받았던 한미FTA에 대해
    자료집을 통해 보다 강도 높은 비판의 목소리를 낸 점이다.

    김태홍 의원은 “한미FTA 추진은 외부적 충격요법을 통해 내적 변화의 실마리를 찾고자 한
    절망적 선택”이었다며, 이는 “참여정부가 정체성을 잃고 방황하다
    경제의 실패를 낳게 된 근본적인 이유가 되고 말았다”고 했다.
  • ?
    교양있는부자 2014.07.03 07:36
    정몽준 의원이 社主로 있는 문화일보의 뉴스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금태섭의 부친 故 금병훈 변호사는
    박정희 대통령의 사법부 길들이기 정책에 항의하고, 유신헌법을 반대하여 법관 재임용에서 탈락한 것이 명백하다

    故 금병훈 변호사는 사법부 내에서 적극적인 민주화운동을 하신 분으로 평가되어야한다

    따라서 故 금병훈 변호사는 이미 고인이 되셔서 우리가 그분에게 고마움을 표현할 수 없으니까
    후손인 금태섭 변호사에게 국회의원이 되어서 사회를 좀 더 바르게 변화시킬 수 있는 기회를 갖도록
    하는 것이 우리가 故 금병훈 변호사의 고귀한 활동에 예의를 갖추는 것이라고 본다

    애국자 후손에게 각종 혜택을 주듯이 금태섭 변호사도 정치적으로 그만한 대우를 받을만 하다고 본다

    노무현 재임기간에 잘못된 정책으로 혹세무민하여 오늘날 중산층이 붕괴되고 국민의 생활여건이
    IMF 구제금융을 받을 때 보다 더 피폐하게 만든 친노들은 안철수 토사구팽에 앞장서지말고
    각 분야에서 민주화운동 하신 분들을 존중한다면 금태섭을 적극 공천해야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64292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75920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76937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74859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85406   대한민국사랑
» # 금태섭, 사실 재보선에서는 경선을 한 예가 거의 없다 3 2 13237 2014.07.03(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6668 정홍원의 사기극, 박근혜 무법 극복할 수 있어? 0 4817   철수랑
6667 삼성 이건희 '국보와 보물' 개인 최다 보유, 사유화 정당성 논란 1 14895   철수랑
6666 새정치연합, '대화록 유출' 檢수사 결과에 항고 0 4152   title: 태극기OK
6665 일제의 만행을 부활시켜주고 있는 친일 기득권 세력들은 간접 전범, 마루타를 아는가? 0 6219   철수랑
6664 박근혜의 2014년 상반기는 연속적인 대형 참사, 부산외대 참사 배경 코오롱의 종횡무진 담합 관피아 의혹 0 4900   철수랑
6663 새정치, 공모 마감..천정배·김두관·김상곤 '출사표' 0 3369   title: 태극기OK
6662 박근혜 등 정치인의 눈물 종류는? 인공 눈물, 가짜 눈물, 진짜 눈물 0 6779   철수랑
6661 금태섭, 동작을 재보선 출마선언…"안철수 모델 구현" 7 1 3485 2014.07.02(by 꽃님이) title: 태극기OK
6660 인사청문회에서 국회의원들과 맞장 할 만한 국무총리와 장관감 하나 없나? 0 4582   철수랑
6659 박근혜는 왜 쓰레기통에 버려진 수첩을 뒤지는가? 막가파식 인사는 계획? 무능? 2 2 5629 2014.06.25(by 땅콩샌드) 철수랑
6658 철까지 소화시키는 포피아의 왕성한소화력, 포스코 동우회 불법부정 철저한 수사와 수술이 요구된다 0 13609   철수랑
6657 부도덕하고 반 헌법적 역사관을 지닌 김명수 교수의 교육부장관 내정을 취소하라 1 1 6369 2014.06.23(by 땅콩샌드) 철수랑
6656 김한길·안철수공동대표, “지방정부 3대 핵심은 민생·안전·균형발전” 0 3529   title: 태극기OK
6655 # # 빚더미 대학생 4만여명 .... 학자금 빌렸다 신불자 위기 06, 21 1 2 4870 2014.06.25(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6654 위안부 강제동원 사실상 부정.. '고노담화 무력화' 아베의 꼼수 1 0 4418 2014.06.21(by 땅콩샌드) 땅콩샌드
6653 김용갑 전 의원 "뻔뻔하고 오만한 문창극 7인회 누구도 추천 안 해" 1 0 8172 2014.06.21(by 땅콩샌드) 땅콩샌드
6652 홍성걸·손석춘·이진곤 교수·유창선 평론가 'MBC 문창극 긴급대담' 설전 1 0 6461 2014.06.21(by 땅콩샌드) 땅콩샌드
6651 권은희 사직에 재보선 앞둔 새정치연합 촉각 1 0 3189 2014.06.21(by 땅콩샌드) 땅콩샌드
6650 문창극의 분노, 박근혜에 대한 항의인가? 언론에 대한 배신감 표출인가? 0 4728   철수랑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3 54 55 56 57 58 59 60 61 62 ... 391 Next
/ 391